•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금주의 신설법인 955개

    ... 올림픽로35길 104 8동 706호 (신천동,장미아파트) ▷리아트레이딩(유동훈·1·무역컨설팅업)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51길 10 비1층 105-199호 (서초동,강남효성해링턴타워) ▷리온개발(고현정·5·부동산임대업.)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대방천로 152-3 (신길동) ▷릴라이언인베스트먼트(정회영·1180·전문사모집합투자업)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로 24 40층 (여...

    한국경제 | 2020.04.29 15:48 | 민경진

  • thumbnail
    '하이바이 마마' 無반전 엔딩, 작가 절필vs예고된 수순…극과 극 반응 [종합]

    ... 14회 시청률은 4.2%까지 떨어졌다. 마지막회 역시 5.1%로 마무리됐다. 배우들의 연기는 무리가 없었다. 진짜 엄마가 돼 돌아온 김태희는 딸을 향한 절절한 애정을 섬세하게 그려냈고, 전은숙 역의 김미경, 유리의 베스트프렌드 고현정 역의 신동미 그리고 남편 강화 역의 이규형까지 맞춤옷을 입은 듯 활약하며 눈물샘을 자극했다. 그렇지만 차유리가 환생하지 못하는 이유로 강화의 현재 아내 오민정이 급부상하면서 문제가 시작됐다. 전개 역시 차유리가 아닌 오민정을 ...

    HEI | 2020.04.20 09:19 | 김소연

  • thumbnail
    '하바마' 이규형, 김태희 환생 비밀 알았다 '오열'…시청자도 울었다

    ... 못하고 숨어버리는 차유리를 답답해했다. 모든 사실을 털어놓자는 조강화. 하지만 차유리는 이승을 떠날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기에 밝힐 수 없었다. 조강화는 여전히 차유리가 자신에게 무언가를 숨기고 있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었고, 고현정을 찾아갔다. 조강화는 “생각해보니 나 처음 봤을 때 놀라지도 않았다. 숨어 있다가 들킨 사람처럼”이라고 말했고, 따로 아는 게 있는지 물었다. 고현정은 사실을 말하지 못하고 금세 눈물이 고여 자신이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는 ...

    HEI | 2020.03.30 11:47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하이 바이 마마' 신동미가 전한 일문일답 공개

    지난 19일 종영한 tvN ‘하이 바이, 마마!’에서 고현정 역으로 사랑받은 신동미가 감사와 애정을 담은 종영 소감과 함께 시청자의 궁금증에 직접 답했다. ‘하이 바이, 마마!’에서 신동미는 고현정으로 분해 보는 이들에게 친근하고 편안한 위로, 신뢰와 믿음의 메시지를 전했다. 일상에서의 소중함을 다시 들여다보게 하는 끌림으로 믿고 보는 배우, 언니 하고 싶은 배우로 불리며 또 한 번의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 ...

    스타엔 | 2020.04.25 16:27

  • thumbnail
    '하이바이,마마!' 꿈에 그리던 시간을 보내는 네 사람

    ...마!’ 모두가 행복한 결말을 맞을 수 있을까. tvN 토일드라마 ‘하이바이,마마!’ 측은 최종회 방송을 앞둔 19일, 오랜만에 함께 캠핑을 떠난 차유리(김태희 분), 조강화(이규형 분)와 고현정(신동미 분), 계근상(오의식 분) 부부의 모습을 공개했다. 승천을 결심한 차유리가 소중한 사람들 곁에서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어 호기심을 자극한다. 차유리의 환생 라이프에 끝이 다가오고 있다. 자신이 떠난 조강화의 곁을 지켜준 오민정(고보결 ...

    스타엔 | 2020.04.19 17:51

  • thumbnail
    종영 D-day '하이바이 마마' 해피엔딩?…돌고 돌아 한자리에 모인 네 사람

    ... 모두가 행복한 결말을 맞을 수 있을까. ‘하이바이,마마!’(이하 ‘하바마’) 측은 최종회 방송을 앞둔 19일, 오랜만에 함께 캠핑을 떠난 차유리(김태희 분), 조강화(이규형 분)와 고현정(신동미 분), 계근상(오의식 분) 부부의 모습을 공개했다. 승천을 결심한 차유리가 소중한 사람들 곁에서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어 호기심을 자극한다. 차유리의 환생 라이프에 끝이 다가오고 있다. 자신이 떠난 조강화의 곁을 지켜준 오민정(고보결 ...

    텐아시아 | 2020.04.19 13:14 | 태유나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