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더 못견디겠다'…전국 곳곳 봄비 속 주말 나들이 '인파'

    ... 만개한 장성군 황룡강 변에는 차에서 내리지 않고 '드라이브 스루'로 봄꽃을 즐기는 방문객들이 자주 눈에 띄었다. 강한 비바람이 몰아친 제주는 주요 관광지는 대부분 한산한 모습을 보였다. 비가 내리면 풍년이 든다는 절기상 곡우(穀雨)인 이날 마침 비가 내려 못자리를 준비하는 등 농민들이 이른 아침부터 들녘에서 구슬땀을 흘렸다. 전국 주요 고속도로는 대부분 원활한 차량 흐름을 보였다. (박지호 양영석 백도인 박영서 이승민 이영주 김도윤 손대성 김동민 ...

    한국경제 | 2020.04.19 15:39 | YONHAP

  • thumbnail
    [봄이 시작되는 곳, 해남] ② 향기로운 매화, 푸르른 차밭

    ... 건강한 땅"이라며 "무엇 하나 더하거나 빼지 않고 자연의 힘만으로 자라도록 하는 것이 우리 방식"이라고 했다. ◇ 더하거나 빼지 않고 자연 그대로 연두색 새순이 돋는 4월 중순에는 찻잎을 따는 작업이 시작된다. 4월 21일 곡우 전에 딴 어린 잎으로 만든 차를 '우전', 곡우 후 7일 이내 채취한 차를 '곡우', 곡우 후 8∼10일 사이에 딴 차를 '세작'이라고 한다. 설아다원에서는 기계를 쓰지 않고 사람 손으로 찻잎을 따서 아궁이에 불을 피우고 가마솥에 ...

    한국경제 | 2020.03.07 08:02 | YONHAP

  • thumbnail
    [special] 일상다반사를 위한 찻집 명소

    ... 티'의 '새봄 녹차'와 '노을 홍차'다. 오가닉 제주 티는 돼지가 땅을 갈고, 염소가 잡초를, 닭이 해충을 먹으며 동물들과 녹차 밭이 같이 있는 유기농 생태다원에서 자란 차나무 잎으로 만든 녹차다. '새봄 녹차'는 매년 4월 20일 곡우에 딴 어린 찻잎만을 사용해 맛이 은은하고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며, '노을 홍차'는 노을처럼 아름다운 붉은빛을 내며, 진한 맛이 특징이다. 또한 오는 2월 29일까지 수제 자몽차, 청귤 라테, 3가지 종류의 홍차로 만든 밀크티 등을 ...

    Money | 2019.12.27 13:11

한경매물

'곡우' 부동산 정보

부동산 정보
거래 종류 확인일자 매물명 면적(㎡) 매물가(만원)
매매 건물-상가건물

17/11/02

건물-상가건물 256/0 420,000
곡우체국사거리 코너건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