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민경욱 "사전투표용지 무더기 발견…조작증거"

    ... 투표지가 경기 분당을에서 발견된 사실이 있다고 주장했다. 개표에 쓰인 투표지 분류기가 외부와 통신할 수 있다는 취지의 익명 음성 녹취를 공개하며 분류기 기기 검증도 촉구했다. 같은 자리에서 미래한국당 공천관리위원장으로 활동했던 공병호 공병호경영연구소장은 사전투표 20%가 조작됐다며 재검표 시 수도권 최대 39곳의 승패가 바뀐다고 주장했다. 이날 행사장에는 중장년층 수백명이 몰려와 "민경욱 대통령" 등의 구호를 외치는 등 민 의원에게 환호를 ...

    한국경제 | 2020.05.11 18:41 | YONHAP

  • thumbnail
    뒤집기 또 뒤집기…후보등록 전야 황교안-공관위 '막장 드라마'(종합2보)

    ... 치러 후보를 내는 것으로 결과가 뒤집혔다. 이처럼 후보등록 직전 공천 결과가 완전히 뒤집힌 상황을 놓고 황 대표와 공관위 양측 모두 비판을 피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비례대표용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의 공천 역시 '한선교·공병호 체제 공천→명단 수정→원유철·배규한 체제 명단 재수정 등을 거쳤다. 이 과정에서 미래한국당 지도부와 공관위가 하루 만에 교체되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벌어지기도 했다. 이같은 공천 과정을 놓고 당 안팎의 시선은 싸늘하다. 통합당 ...

    한국경제 | 2020.03.26 00:02 | YONHAP

  • thumbnail
    미래한국 공천 뒤집기 이어 민경욱 생환…막바지 '친황' 부활(종합)

    ... 신인인 김웅 전 검사(서울 송파갑)와 김용태 전 새로운보수당 청년대표(경기 광명을)도 공천을 확정했다. 또한 황 대표는 선거법 위반 가능성까지 무릅쓰고 미래한국당의 비례대표 공천에 적극적인 입장을 표명했다. 한선교 전 대표와 공병호 전 공관위원장의 의견이 대폭 반영된 비례대표 후보 명단을 놓고 공천 갈등이 고조되자, 황 대표는 "대충 넘어갈 수 없다", "잘못을 바로잡겠다"고 밝혔다. 나아가 "강력한 리더십을 발휘하겠다"라고도 했다. 결국 한 전 대표 등 ...

    한국경제 | 2020.03.24 17:53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