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해외논단] 위태로운 달러 헤게모니

    ... 교환소들은 상당한 이점을 누리고 있다. 통화 발행 능력이 사실상 무제한인 Fed의 암묵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더구나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중국 무역 견제 정책도 사라지지 않을 것 같다. 이는 미국 민주당과 공화당이 포괄적으로 동의하는 몇 안 되는 사안이기도 하다. 미국이 추진하는 무역의 탈세계화가 달러화의 가치를 떨어뜨릴 것이라는 전망에는 거의 이견이 없다. 이에 대응해 중국의 정책 입안자들은 천천히, 여러 방면에서 기초를 다지고 있다. 중국은 ...

    한국경제 | 2021.04.20 17:56 | 박상용

  • 미국인 27% 백신 거부…험난한 집단면역

    ... 했다. 루이지애나주 텍사스주 등에서도 백신 수요가 급감했다. 조지아주는 이런 이유로 대규모 접종소 문을 닫았다. 전문가들은 유색인종을 위한 접종소가 부족한 데다 이들이 백신에 접근하기도 어렵다고 지적했다. 정부를 신뢰하지 않는 공화당 지지자 중 상당수도 접종을 거부하고 있다. 비영리단체인 카이저패밀리재단에 따르면 농촌 거주자 5명 중 1명이 백신을 맞지 않겠다고 답했다. 이들 중 73%는 공화당 지지자였고 41%는 백인 복음주의 기독교인이었다. 젊은 층의 불신도 ...

    한국경제 | 2021.04.19 17:14 | 이지현

  • thumbnail
    암초 만난 美 집단면역, 공화당지지자·젊은층 백신거부 숙제

    ... 했다. 루이지애나주, 텍사스주 등서도 백신 수요가 급감했다. 조지아주는 이런 이유로 대규모 접종소 문을 닫았다. 전문가들은 유색인종을 위한 접종소가 부족한데다 이들이 백신에 접근하기도 어렵다고 진단했다. 정부를 신뢰하지 않는 공화당 지지자 중 상당수도 접종을 거부하고 있다고 했다. 비영리 단체인 카이저패밀리재단에 따르면 농촌 거주자 5명 중 1명이 백신을 맞지 않겠다고 답했다. 이들 중 73%는 공화당 지지자였고 41%는 백인 복음주의 기독교인이었다. 앤서니 ...

    한국경제 | 2021.04.19 15:02 | 이지현

전체 뉴스

  • thumbnail
    미, '중국 견제' 법안 상원 상임위서 압도적 가결

    ... 21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과 대만중앙통신에 따르면 상원 외교위원회는 이날 '2021 전략적 견제법'을 표결에 부쳐 찬성 21표, 반대 1표로 가결하고 본회의로 넘겼다. 이 법안은 상원 외교위원회 위원장인 밥 메넨데스 민주당 상원의원과 공화당 간사인 제임스 리시 공화당 상원의원이 합의해 마련됐다. 법안이 통과되면 미국은 인도·태평양 지역에 6억5천500만 달러(한화 7천300억원) 규모의 외교적 군사 지원을 하고 같은 기간 해상안보 활동에 4억5천만 달러(한화 5천억원)를 ...

    한국경제 | 2021.04.22 10:18 | YONHAP

  • thumbnail
    유미 호건, 한국 코로나19 백신 확보 문제에 "남편과 최선"

    ... 위한 태스크포스를 출범시키고 한국계인 로버트 허 전 메릴랜드 연방검사장에게 위원장을 맡겼다. 유미 여사는 남편 호건 주지사의 차기 대선출마 여부에 대해서는 "그런 문제에 대해서는 남편이 굉장히 말을 많이 아낀다. 메릴랜드에서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고 그 다음에 어떻게 될지는 봐야 될 것"이라고 여지를 남겼다. 호건 주지사는 공화당 소속이지만 트럼프 전 대통령 정책을 비판하며 각을 세워왔다. 2020년 대선 때는 불출마 선언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2 04:39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또 초대형 지출안 준비…1천120조원 '가족계획' 법안

    ... 바이든 대통령이 제안한 1조9천억 달러(약 2천140조 원) 규모의 코로나19 부양법안을 지난달 가결한 바 있다. 도로와 교량, 광대역망 등 전통적인 인프라와 기후 친화적인 산업에 초점을 둔 두 번째 제안은 의회와 협상 중이지만 공화당이 난색을 표하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전날 "타협할 준비가 돼 있고, 뭘 함께 할 수 있는지를 볼 준비가 돼 있다. 큰 패키지이지만 필요성이 크다"고 말했다. 백악관은 다음 달 말인 현충일까지 이 법안의 진전을 기대하고 ...

    한국경제 | 2021.04.22 01:45 | YONHAP

사전

미중회계협정 [2013 U.S. and Chinese auditing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 기업들을 “열심히 살펴보고 있다”며 제재 조치를 예고했다. 이어 중국이 전국인민대표자대회에서 홍콩보안법을 제정한 5월29일엔 기자회견을 통해 “미 증시에 상장한 중국 기업의 관행을 연구하도록 지시했다”며 한 발 더 나아갔다. 공화당이 장악한 미 상원도 5월 20일 중국 기업을 겨냥해 미 회계기준을 지키지 못하는 외국 기업의 미 증시 상장을 제한하는 '외국기업 책임법'을 만장일치로 통과시키며 트럼프 행정부에 힘을 실어줬다. 트럼프 행정부의 미·중 회계협정 움직임이 ...

스무트 홀리 관세법 [Smoot–Hawley Tariff Act] 경제용어사전

미국이 대공황 초기인 1930년 산업 보호를 위해 제정한 관세법. 공화당 소속 리드 스무트 의원과 윌리스 홀리 의원이 주도한 법안으로 2만여 개 수입품에 평균 59%, 최고 400%의 관세를 부과하도록 한 법안이다. 이로 인해 세계 각국에 보호무역이 번졌고 대공황을 더 심화시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오토웜비어법 [Otto Warmbier Banking Restrictions Involving North Korea Act of 2017] 경제용어사전

... 이 같은 법안 이름을 붙였다. 하지만 이후 미·북 대화 국면이 조성되면서 상원 본회의 표결이 미뤄지다 회기를 넘겨 자동폐기됐다. 그러나 2019년 2월27일 하노이 정상회담이 결렬되고 나서 3월 5일(미국 현지시간) 팻 투미 공화당 상원의원과 크리스 밴 홀런 민주당 상원의원은 이날 '오토 웜비어 북한 관련 은행업무 제한 법안'이란 명칭의 대북 제재 법안을 공동 발의했다 법안은 북한과 거래하는 모든 기관과 개인의 미국 은행시스템 접근을 차단하도록 하고 있다.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