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우리 사랑했을까' 어차피 송지효 남자는 손호준? '응사' 재조명

    ... 투자하고 싶은 작가 1순위”인 천억만의 판권 계약서라는 보물을 발견했다. 솟아날 구멍을 발견한 감격의 그 순간, 고주파의 탄성이 절로 나왔다. 애정은 그 길로 구파도를 찾아갔다. “그걸로 영화를 만들어서 천만 관객은 물론 사장님께 진 빚 일시불로 상환 자신합니다”라는 각오를 보여줄 참이었다. 매섭게 짖어대는 셰퍼드 두 마리와 피칠갑을 하고 나타난 파도에 기선제압을 당했지만 그것도 잠시, “사장님이 투자해주시죠”라며 ...

    HEI | 2020.07.09 09:06 | 김예랑

  • thumbnail
    영화와 드라마의 좋은 만남, 'SF8' 도전 통할까(종합)

    ... 상업 영화를 할 때보다 창작에 대한 자율성을 더욱 보장받았다"며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지난 시간을 돌아봤다. 노덕 감독은 앞서 '특종: 량첸살인기', '연애의 온도'로 관객들의 공감대를 자극한 연출자다. 노덕 감독의 '만신'에는 이동휘와 이연희가 캐스팅되었다. 개성 강한 연기력의 소유자 이동휘와 액션 스릴러에 도전하는 이연희의 신선한 케미를 통해 박진감 넘치는 장르물을 탄생시킬 예정이다. ...

    HEI | 2020.07.08 17:55 | 김소연/최혁

  • thumbnail
    이연희, 결혼 후 첫 공식 석상 어땠나…"달라진 건 없어요"

    ... 'SF8'은 MBC와 한국영화감독조합(DGK), OTT 플랫폼 웨이브가 손잡고, 수필름이 제작하는 영화와 드라마의 크로스오버 프로젝트다. 이연희는 '특종: 량첸살인기', '연애의 온도'로 관객들의 공감대를 자극해온 노덕 감독의 '만신'에 이동휘와 캐스팅되었다. '만신'은 높은 적중률을 자랑하는 운세 서비스 '만신'을 신격화하는 사회에서 각자의 아픔을 가진 선호, 가람이 &...

    HEI | 2020.07.08 17:53 | 김소연/최혁

전체 뉴스

  • thumbnail
    경기필 상임 지휘자 "멈춘 공연계…예술 가치 잊힐까 걱정"

    ... 모차르트 & 베토벤' 무대에서 지휘봉을 잡는다. 경기아트센터는 코로나19 확산세로 2월 말부터 모든 대면 공연을 취소했다. 상임 지휘자의 확진 판정 등 변수가 없다면, 이번 공연은 센터가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관객을 맞이하는 자리다 경기필은 당초 이번 연주회에 70명 규모 합창단이 출연하는 말러 교향곡 3번을 연주할 예정이었으나, 감염병 확산 우려로 프로그램을 변경했다. 자네티는 "방역 지침에 따라 오케스트라 규모를 줄이려고 노력했고, 단원들과 ...

    한국경제 | 2020.07.09 15:00 | YONHAP

  • thumbnail
    국제해양영화제 23일 부산서 개막…12개국 27편 상영

    ... 해양 영화를 만날 수 있다. 독일 국제해양영화투어 프로그램과 샌프란시스코 국제해양영화제 주요 출품작들도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부대행사로 퍼즐게임을 비롯해 화학성분 없는 자연치약과 섬유유연제 만들기, 바다 쓰레기를 이용한 젤캔들 만들기 등을 즐길 수 있다. 코로나 감염 차단을 위해 모든 영화 관객은 전자출입명부 QR 체크를 해야 입장할 수 있다. 상영 영화에 대한 정보는 국제해양영화제 홈페이지와 인스타그램을 참고하면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9 14:43 | YONHAP

  • thumbnail
    '문명특급' 강동원 "파격행보? 이렇게 대단한 프로그램인 줄 몰랐어"

    ... 영화 '반도'에 나온 각 상황을 돌아보며 연기가 아니라 실제 상황이라면 자신들이 어떻게 행동했을지 상상했다. 극 중 반응과 실제 반응을 상반되게 보여주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재재는 쟁쟁한 세 배우를 관객으로 설정하고 자신이 무대 인사를 해보는 기발함을 보이기도 했다. 연상호 감독의 영화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

    텐아시아 | 2020.07.09 13:56 | 정태건

사전

스크린 상한제 경제용어사전

스크린 상한제는 관객이 몰리는 주요 시간대에 특정 영화의 상영관 스크린 수를 제한하는 제도다. 스크린 상한제의 목적은 외국 영화로 인해 경쟁력이 약해진 국내 영화산업을 보호하는 것이다. 2019년 4월'어벤져스: 엔드 게임'이 사전예매만 200만 장(예매율 96.8%)이 넘고, 전국 스크린의 90%가 넘는 2800여 개를 차지한 이후 부터 정부는 '스크린 상한제'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스크린 투어리즘 [screen tourism] 경제용어사전

영화가 흥행한 뒤 그 촬영지에 관객들이 몰리는 현상이다. ''반지의 제왕''이나 ''호빗'' 등이 흥행하자 뉴질랜드의 촬영장소가 전세계인의 관광명소로 떠오른 것이 대표적인 예이다. 2013년의 경우 뉴질랜드를 찾은 관광객의 8%는 '호빗' 촬영지를 보기 위해 방문했다.

라이드필름 [ride film] 경제용어사전

극장에 앉아 수동적으로 보던 기존 영화를 탈피, 관객이 기구를 타고 생동감있게 즐길 수 있는 영화를 말한다. 영상에 맞춰 의자가 함께 움직이며 관객이 마치 영화속에 들어온 것과 같은 착각속에 빠지도록 만드는 대형화면, 고화질, 고음질의 특수영상물. 미국 유니버설 스튜디오 등 테마파크를 중심으로 급성장해 온 오락산업. 국내에선 에버랜드, 롯데월드 등이 라이드극장을 운영하고 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