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바이든 출범 후 첫 군사작전' 美, 시리아 내 친이란 민병대 공습

    조 바이든 대통령 출범 이후 처음으로 미국이 시리아에서 이란의 지원을 받는 민병대 시설을 공습했다. 25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존 커비 미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조 바이든 대통령의 지시로 미군이 시리아 동부에서 이란의 지원을 받는 민병대의 기반시설을 겨냥한 공습을 진행했다. 해당 공격으로 카타이브 헤즈볼라, 카타이브 사이드 알슈하다를 포함한 친이란 민병대들의 여러 시설이 파괴됐다. 커비 대변인은 공습에 따른 사상자를 언급하지 않았다. 이날 ...

    한국경제 | 2021.02.26 22:55 | 김정호

  • thumbnail
    미국, 시리아서 공습 단행…美 국방부 "바이든 대통령 지시"

    미국이 시리아 동부 지역에서 공습을 단행했다. 이란의 지원을 받는 시리아 민병대가 인근 이라크에 주둔 중인 미군 기지에 로켓 공격을 한 것에 대한 대응 조치라는 설명이다. 존 커비 미국 국방부 대변인은 25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조 바이든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시리아 동부의 친(親)이란 무장단체가 쓰는 시설을 공습했다"며 "최근 이라크 주둔 미군과 연합군에 대한 위협이 이어졌기 때문에 이에 대한 대응 조치로 실행했다"고 ...

    한국경제 | 2021.02.26 10:47 | 선한결

  • thumbnail
    해장국부터 바게트까지…채식 식당 어디까지 가봤니

    ... 채식 식당 숫자다. 한국채식협회에 따르면 국내 비건은 2008년 15만 명에서 2019년 150만 명으로 10배 늘었다. ‘비건 라이프’는 2030세대에게 하나의 큰 흐름이 됐다. 이런 트렌드를 반영해 국방부는 올해부터 입영하는 채식주의자, 이슬람교도 병사를 위해 ‘비건 식단’을 제공한다고 작년 12월 발표하기도 했다. 채식을 단순히 채식주의자의 식단이라고 생각하면 오산이다. 당뇨 등 건강상의 이유로 채식 식당을 ...

    한국경제 | 2021.02.25 17:31 | 김보라

전체 뉴스

  • thumbnail
    울릉도에 AZ 백신 군 헬기로 수송…군 자산 첫 활용

    울릉도 지역에서 접종할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이 군 헬기로 긴급 수송됐다. 군 자산을 활용해 백신을 수송한 첫 사례다. 28일 국방부에 따르면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의 백신 수송지원본부는 이날 오전 군 수송 헬기(CH-47D)로 경기도 이천 물류창고에서 출고된 AZ 백신을 울릉도 해군부대까지 옮겼다. AZ 백신을 싣고 오전 9시께 경기도 이천 특수전사령부 헬기장을 이륙한 군 헬기는 약 90분 만에 울릉도 해군부대 헬기장에 ...

    한국경제 | 2021.02.28 11:47 | YONHAP

  • thumbnail
    흔적 없이 사라진 건물 10여 채…바이든 첫 군사작전 위성사진

    ... 건물이 흔적도 없이 사라졌다. 폭격에 따른 잔해가 주변에 어지럽게 널린 모습도 눈에 띈다. 공습은 미국 시간 기준으로 25일 이뤄졌다. 시리아 동부지역에 있는 카타이브 헤즈볼라 등 친이란 민병대의 시설이 타깃이었다. 미 국방부는 F-15E 2대로 정밀유도 미사일 7발을 동원했으며 11개 시설이 파괴됐다고 설명했다. 사상자는 구체적으로 파악되고 있지 않지만 17∼22명이 숨졌다는 보도도 나오고 있다. 이번 공습은 바이든 대통령의 첫 군사작전이다. 지난 15일 ...

    한국경제 | 2021.02.28 06:15 | YONHAP

  • thumbnail
    이스라엘 국방 "오만 해상 화물선 폭발은 이란 공격인 듯"

    이스라엘이 지난 25일(이하 현지 시간) 오만 해상에서 발생한 자국 화물선 MV헬리오스레이호 폭발의 원인을 이란의 공격으로 추정했다. 베니 간츠 이스라엘 국방부 장관은 27일 국영방송 칸(Kan)과 인터뷰에서 "이란이 이스라엘의 시설과 이스라엘 시민을 타격한 것으로 평가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사고 당시) 선박의 위치가 이란과 가까웠던 점이 사건의 배후를 이란으로 평가하게 된 배경"이라며 "다만 지금은 초기 조사 단계다"라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2021.02.28 05:39 | YONHAP

사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COVID-19] 경제용어사전

... 통해 안전성·유효성이 검증한 후에 수입 판매하도록 하는 제도다. 코로나 백신은? 세계 최초의 코로나19 19 백신은 2020년 8월 11일 러시아에서 공식 등록됐다. 러시아 보건부 산하 '가말레야 국립 전염병·미생물학 센터'가 국방부 산하 제48중앙과학연구소와 공동 개발한 이 백신의 이름은 옛 소련 시절 세계 최초로 발사한 인공위성의 이름을 따 '스푸트니크V'로 지었다. 이 백신은 겨우 2차 임상시험을 마친 상태에서 국가 승인을 받았다. 일반적으로 백신 등 ...

북극성-3형 경제용어사전

... 콜드론칭방식으로 수중발사돼 처음으로 공개됐다. 직경은 1.4∼1.65m, 길이는10m 이상으로 추정되는데 이는 북극성-1형에 비해 직경은 0.3m 이상, 길이도 2∼3m 길어진 것이다. 이는 고체연료 탑재량을 늘려 사거리를 늘릴 목적으로 미사일 몸집을 키운 것으로 분석된다. 국방부는 동해에서 발사된 북극성-3형의 상승 고도(910여㎞)를 감안할 때 최대 사거리가 '북극성-1형'보다 1000㎞ 이상 늘어난 2500㎞ 안팎에 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미·중 무역전쟁으로 주목받는 희토류 경제용어사전

... 대응에 나섰다. 미 화학기업 블루라인은 호주 희토류 생산업체 라이너스와 합작기업을 세워 미국에 희토류 정련공장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 미 정부는 이어 자국 광산기업들이 생산하는 희토류에 보조금을 지급하는 방안까지 검토하는 중이다. 미 국방부는 중국산 희토류에 대한 의존율을 낮추기 위해 단기적으로 미국 기업들의 신속한 희토류 생산 돌입을 돕고 장기적으로는 이들이 값싼 중국산 희토류에 맞서 가격 경쟁력을 유지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또 2002년 폐쇄됐던 캘리포니아주의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