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독일 주둔 미군 9000명 철수 보도에…獨 정치권 우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독일에 주둔한 수천 명의 미군을 오는 9월까지 감축하라고 국방부에 지시했다는 보도가 나오자 독일 정치권에서는 우려와 비판의 목소리가 나왔다. 6일(현지시간) 로이터, dpa 통신에 따르면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이끄는 중도보수 성향의 기독민주당·기독사회당 연합 소속 요한 바데풀 의원은 "그 계획은 다시 한번 트럼프 행정부가 지도자의 기본적인 임무, 즉 동맹국이 의사 결정에 관여하도록 하는 것을 무시한다는 ...

    한국경제 | 2020.06.06 22:39 | 이송렬

  • thumbnail
    여야, 대북 문제 온도차…"한반도 평화 노력" vs "북한에 저자세"

    ... 일관했다"고 덧붙였다. 또 "북한이 아닌 국민에게 '단호히 대응'을 말했고, 유례없는 브리핑까지 열어 관련 법률안을 준비하고 있다고까지 했다"면서 "공식적인 대한민국 영토인 함박도를 국방부 장관이 앞장서 '북한 관할'이라고 주장하고 감사원가지 이를 재확인하는 실정"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조국과 국민을 위해 목숨을 바친 선열들을 기만하는 것이 아니면 무엇인가"라고 꼬집었다. ...

    한국경제 | 2020.06.06 15:15 | 이보배

  • thumbnail
    트럼프, '방위비 갈등' 독일서 주둔 미군 9500명 철수 지시

    ... 독일에 주둔 중인 미군 3만5000명 중 9500명을 철수시키라고 명령했다. 독일과 미국은 방위비를 놓고 갈등을 겪고 있는 상황이다. 5일(현지시간) 외신들은 트럼프 대통령이 독일에 주둔한 수천명의 미군을 오는 9월까지 감축하라고 국방부에 지시했다고 보도했다. 이번 결정의 배경으로는 군사비 지출을 둘러싼 이견이 지목되고 있다. 9500명을 철수시키면 독일 주둔 미군의 규모는 2만5000명으로 감소한다. 감축된 병력 중 일부는 폴란드와 다른 동맹국에 재배치되고 일부는 ...

    한국경제 | 2020.06.06 13:37 | 한민수

전체 뉴스

  • thumbnail
    무력충돌 방지 주춧돌 군사합의 잇단 파기경고…'안전판' 위기

    ... 경고사격→ 군사적 조치 등 5단계 절차를 마련했다. 공중에서는 경고교신 및 신호→ 차단비행→ 경고사격→ 군사적 조치 등 4단계로 이행토록 했다. 어떻게든 우발적인 출동을 막아보자는 취지에서 이선 작전수행절차가 탄생했다고 국방부 관계자는 강조했다. 정부와 군 당국은 체결 1년 9개월여인 군사합의서가 한반도 전쟁 위험 해소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평가한다. 정부 관계자는 "남북이 어렵게 머리를 맞대어 군사합의서 문구 하나하나를 조율하는 데 무진장 애를 썼다"면서 ...

    한국경제 | 2020.06.07 09:00 | YONHAP

  • thumbnail
    독일 정치권, 자국 주둔 미군 감축 보도에 우려·비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독일에 주둔한 수천 명의 미군을 9월까지 감축하라고 국방부에 지시했다는 보도에 독일 정치권에서는 우려와 비판의 목소리가 나왔다. 6일(현지시간) 로이터, dpa 통신에 따르면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이끄는 중도보수 성향의 기독민주당·기독사회당 연합 소속 요한 바데풀 의원은 "그 계획은 다시 한번 트럼프 행정부가 지도자의 기본적인 임무, 즉 동맹국이 의사 결정에 관여하도록 하는 것을 무시한다는 방증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20.06.06 22:30 | YONHAP

  • thumbnail
    '국경 분쟁' 印·中 외교·군사채널 접촉…"평화적 해결 추진"

    ... 양측은 해당 지역에 증원된 병력과 장비를 철수하는 방안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밝혔다. 겅솽(耿爽) 중국 외교부 대변인도 이날 중국과 인도의 국경지대 상황은 현재 안정적이고 통제 가능하다고 언급했다. 앞서 라지나트 싱 인도 국방부 장관도 지난달 30일 TV 인터뷰를 통해 "인도는 국경 긴장 상황이 악화하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중국도 동의하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인도와 중국은 3천500㎞에 달하는 국경을 맞대고 있으며 카슈미르, 시킴, 아루나찰 프라데시 ...

    한국경제 | 2020.06.06 18:36 | YONHAP

사전

북극성-3형 경제용어사전

... 콜드론칭방식으로 수중발사돼 처음으로 공개됐다. 직경은 1.4∼1.65m, 길이는10m 이상으로 추정되는데 이는 북극성-1형에 비해 직경은 0.3m 이상, 길이도 2∼3m 길어진 것이다. 이는 고체연료 탑재량을 늘려 사거리를 늘릴 목적으로 미사일 몸집을 키운 것으로 분석된다. 국방부는 동해에서 발사된 북극성-3형의 상승 고도(910여㎞)를 감안할 때 최대 사거리가 '북극성-1형'보다 1000㎞ 이상 늘어난 2500㎞ 안팎에 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미·중 무역전쟁으로 주목받는 희토류 경제용어사전

... 대응에 나섰다. 미 화학기업 블루라인은 호주 희토류 생산업체 라이너스와 합작기업을 세워 미국에 희토류 정련공장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 미 정부는 이어 자국 광산기업들이 생산하는 희토류에 보조금을 지급하는 방안까지 검토하는 중이다. 미 국방부는 중국산 희토류에 대한 의존율을 낮추기 위해 단기적으로 미국 기업들의 신속한 희토류 생산 돌입을 돕고 장기적으로는 이들이 값싼 중국산 희토류에 맞서 가격 경쟁력을 유지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또 2002년 폐쇄됐던 캘리포니아주의 ...

사회공학적 해킹 [social engineering hacking] 경제용어사전

사회공학해킹은 개인 및 심리 상태 등의 정보를 빼내는 것을 말한다. 1990년대 미국 국방부에 침투하며 유명해진 해커인 케빈 미트닉이 이런 행위를 '사회공학'이라고 부르면서 특정 해킹 기법을 가리키는 용어로 자리잡았다. 사회공학적 해킹의 예로는 공공기관 또는 지인을 사칭해 개인 정보를 요구하는 '피싱(phishing)'을 들 수 있다. 배송 내역이나 입사지원서, 논문 등으로 악성파일을 위장하는 것도 비슷한 범주에 넣을 수 있다. 영화 '서치'(사진)는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