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모닝브리핑] 지하철 2호선 신정지선 사고로 운행지연…아침기온 '뚝'

    ... 7,137.85로 장을 마감했습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도 0.65% 하락한 13,054.80을 기록했습니다.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는 0.32% 내린 3,648.13으로 장을 마쳤습니다. ◆ 국제유가, 감산 확대 여부 촉각…WTI 0.6%↓ 국제유가는 보합권에서 맴돌았습니다. 현지시간 5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내월 1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 종가와 같은 배럴당 58.43달러에 ...

    한국경제 | 2019.12.06 06:59 | 오정민

  • thumbnail
    [속보] 10월 경상 흑자 폭 1년 만에 최대…78.3억 달러 기록

    10월 경상수지 흑자 폭이 1년 만에 최대폭을 기록했다. 5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국제수지 잠정치 통계에 따르면 올해 10월 경상수지는 78억3000만 달러를 기록하며 흑자 폭이 작년 10월(94억7000만 달러) 이후 12개월 ... 글로벌 교역량 및 제조업 위축, 주요 수출품목들의 단가 하락 등의 영향으로 상품 수출이 축소됐다고 설명했다. 수입은 유가 하락으로 인해 원자재를 중심으로 줄었다는 분석이다. 서비스수지는 17억2000만 달러 적자로 적자 폭이 작년 10월 ...

    한국경제 | 2019.12.05 08:44 | 이미경

  • thumbnail
    악재 딛고 사수한 1조弗…'무역강국' 자존심 지켰다

    ... 높인다면 내년 수출 전망은 밝다는 게 전문가들 의견이다. 동남아 시장·서비스 수출 늘려야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이 발간한 ‘2019 수출입 평가 및 2020년 전망’에 따르면 올해 한국의 수출은 ...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과 친환경차 중심으로 수요가 늘어 올해보다 선전(수출 2.2%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석유화학은 국제 유가가 올해보다 소폭 하락하겠지만 수출 물량이 늘면서 올해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휴대폰 등 무선통신기기, ...

    한국경제 | 2019.12.04 15:25 | 최만수

전체 뉴스

  • thumbnail
    1인당 국민소득 3만2000불 안팎으로 줄듯…4년만에 감소

    ... 평균 원/달러 환율(달러당 1,165.06원)을 반영해 계산한 값이다. 달러화 대비 원화 가치는 작년 평균(달러당 1,100.3원)보다 5.9% 떨어졌다. 달러 기준 1인당 국민소득이 줄어드는 것은 2015년 이후 처음이다. 당시에도 국제유가 하락과 반도체 경기 부진이 맞물리며 1년 내내 상품 수출이 감소했었다. 한은 관계자는 "GDP 디플레이터가 마이너스고 원/달러 환율이 작년보다 높아 올해 1인당 국민소득은 작년보다 줄어들게 된다"며 "다만 ...

    한국경제 | 2019.12.06 07:03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감산확대 여부 촉각…WTI '제자리걸음'

    국제유가는 5일(현지시간) 보합권에 머물렀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내년 1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 종가와 같은 배럴당 58.43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내년 2월물 ... 감산 규모를 확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지만, 불확실성도 남아있다는 점에서 신중한 투자 기조를 유지되고 있다. 국제금값은 강보합세를 나타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내년 2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2%(2.90달러) ...

    한국경제 | 2019.12.06 06:09 | YONHAP

  • 뉴욕증시, 미·중 무역협상 주시 하락 출발

    ... 이뤄질 것 같지 않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논의가 진전됐기 때문에 관세를 올릴 필요는 없다고 말할 용의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유럽 주요국 증시도 약세다. 범유럽지수인 Stoxx 600지수는 0.05% 하락했다. 국제유가는 보합세다. 1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0.02% 오른 58.44달러에, 브렌트유는 0.48% 상승한 63.30달러에 움직였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연방기금(FF) 금리선물 ...

    한국경제 | 2019.12.06 00:29 | YONHAP

사전

어닝 리세션 [earnings recession] 경제용어사전

... 발생했다. 이 가운데 9차례는 경기 침체와 함께 발생했지만 3차례는 그렇지 않았다. 가장 최근의 어닝 리세션은 2015~2016년 발생했다. 당시 경기는 전반적으로 괜찮았지만 미 서부텍사스원유(WTI) 가격이 배럴당 26달러까지 추락하면서 에너지 기업들의 순이익이 급감했다. 이로 인해 2015년 증시는 정점 대비 14% 조정받았다. 하지만 2016년엔 국제 유가 상승과 함께 기업 실적이 다시 증가세로 돌아서자 S&P500지수가 연간 9.5% 올랐다.

IFRS9 경제용어사전

2018년 1월부터 한국에서 시행되는 금융상품 국제회계기준. 은행, 보험, 카드, 캐피털사 등 대부분 금융회사가 적용 대상이다. 은행은 IFRS 일반기준 외에 대출채권과 유가증권 등 금융자산 분류등에선 IFRS9 기준을 적용받는다. 대손충당금을 산출할 때 기존 발생 손실에서 미래 예상 손실로 기준을 변경한 것이 핵심이다. 만기가 긴 여신에 대한 대손충당금 규모가 크게 늘어난다.

소난골 프로젝트 [Sonangol drillship project] 경제용어사전

... 지급하는 '헤비테일(heavy tail)' 방식으로 계약이 이뤄졌다. 막상 인도 시점인 2016년이 되자 소난골은 차일피일 인수를 미뤘다. 국제 유가가 폭락해 드릴십의 채산성이 떨어졌기 때문이다. 1조원에 달하는 잔금을 받지 못한 대우조선은 법정관리 신청을 검토할 정도로 극심한 유동성 위기를 겪었다. 양측은 유가가 배럴당 60달러 수준을 회복한 2018년 12월 선수금을 포함해 기당 5억3000만달러(약 6000억원), 총 10억6000만달러(약 1조2000억원)에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