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F35-A 전력화 행사 '비공개'로 하겠다는 공군…"북한 눈치보나" 비판

    ... 미·북 협상 재개 등을 고려해 북한을 자극하지 않으려는 의도가 있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제기된다. 북한은 F-35A 도입을 겨냥해 “첨단 살인 장비의 반입은 북·남 공동선언들과 북·남 군사 분야 합의서를 정면 부정한 엄중한 도발”이라며 반발해왔다. 전투 반경이 1000㎞가 넘는 F-35A는 지난 3월 도입이 시작돼 이달 현재까지 13대가 전력화된 것으로 알려졌다. 2021년까지 총 40여대를 도입할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19.12.13 15:07 | 이정호

  • thumbnail
    北유엔대사 "북-미 협상이 기회일지 위기일지는 미국이 결정해야"

    ... 군사연습을 강행하고 있는 남조선 당국의 이중적 행태에서 기인한다"고 주장했다. 김 대사는 "우리를 겨냥한 최신 공격형 무기 반입과 미국, 남조선 합동 군사연습은 상대방에 대한 적대행위를 전면 중지하며 무력증강을 하지 않기로 합의한 판문점 합의를 이행하기 위한 군사 분야 합의서에 대한 난폭한 위반이며 도전"이라면서 "북남관계 개선은 남조선 당국의 사대적 본성과 민족공동의 이익을 침해하는 외세 의존 정책에 종지부를 ...

    한국경제 | 2019.10.01 06:22 | 이미나

  • 국회 국방위 "北 군사적 도발 행위 중단하라" 결의안 채택

    국회가 북한의 군사적 도발 행위 중단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내놨다. 국회 국방위원회는 5일 전체회의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북한의 핵 고도화와 미사일 도발 규탄 및 재발 방지 촉구 결의안’을 의결했다. 이날 ... 촉구했다. 결의안은 상호 적대행위 중지 및 우발적 무력충돌 방지를 위해 체결된 ‘9·19 군사분야 합의서’를 이행해달라는 내용도 담았다. 국방위는 결의안에서 “남북한이 합의한 사항을 북한이 ...

    한국경제 | 2019.08.05 17:38 | 김우섭

전체 뉴스

  • thumbnail
    北매체 "앞에선 합의이행, 뒤에선 전쟁연습 광분"…군 당국 비난

    ... '통할 수 없는 여론 오도 행위' 제목의 글에서 "얼마 전 남조선의 국방부 장관은 신년발언을 비롯한 여러 기회를 통하여 우리의 자위적 군사적 조치들에 대하여 시비 중상하면서 마치도 북남군사분야합의서가 우리 때문에 이행되지 않는 것처럼 여론을 오도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남조선 군부 호전광들은 앞에서는 북남군사분야합의서의 이행에 대해 떠들어 대고 뒤돌아 앉아서는 우리 공화국을 대상으로 형형색색의 이름을 단 각종 전쟁 연습들을 벌여놓는 한편 무력증강에 ...

    한국경제 | 2020.01.19 15:21 | YONHAP

  • thumbnail
    北매체 "작년과 달랐던 올해…南 외세의존에 남북관계 정체"

    ... 북남관계를 저들의 요구와 이익에 복종시키려고 각방으로 악랄하게 책동하고 있는 미국이 있다"고 주장했다. 미국이 남한에 '속도 조절'과 '북남관계의 한미관계 종속'을 요구하고 남한이 이를 수용하면서 판문점선언과 9월 평양공동선언, 군사분야합의서 등 남북 간 관계 개선을 위한 합의를 제대로 이행하지 못했다는 것이다. 매체는 남한의 이런 태도에 대해 "민족 내부 문제에 대한 미국의 승인을 구걸하는 데만 급급하였다", "미국에 북남관계 문제를 전적으로 내맡기는 외세의존정책이었다"고 ...

    한국경제 | 2019.12.27 08:39 | YONHAP

  • thumbnail
    北매체, 美무기구매 비난하며 "남북 합의위반…南측 권리상실"

    ... 임박해 한반도 갈등이 고조하는 가운데 북한 매체는 16일 한미 군당국의 연합훈련과 미군 전략자산 반입 등 한미 군사공조 체제를 문제 삼으며 '남북합의 위반'이라는 주장을 폈다. 대외선전매체 '조선의 오늘'은 이날 게재한 '도적이 ... 열 개라도 '위반'이라는 단어를 입에 올릴 명분도 체면도 권리도 상실한 지 이미 오래"라면서, "남조선당국이야말로 북남선언들과 북남군사분야합의서의 난폭한 위반자이며 숨길 수 없는 진짜 주범"이라고 거듭 주장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2.16 18: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