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酒렁酒렁…와인 마니아들 심장이 뛰는 곳

    ... 유난히 주목받고 있는 나라다. 예전에는 코카서스 지역의 마니악한 여행지로 통했지만, 최근 들어 점점 폭넓은 대중에게 알려지고 있다. 아직도 미국 조지아주를 먼저 떠올리는 경우가 많은데, 러시아와 터키 사이에 있는 나라이며 러시아어로 그루지야(Gruziya)라고도 불린다. 입국할 때 공항에서 와인을 나눠줄 정도로 와인 생산에 깊은 뿌리를 둔 것이 특징. 조지아의 토기에서 약 8000년 전에 발효된 포도 씨가 발견된 것을 비롯해 여러 역사적인 증거가 나와서 와인의 발상지로 ...

    한국경제 | 2020.02.23 16:00

  • thumbnail
    [다산 칼럼] '민주주의 후퇴' 부르는 여의도 정치

    ... ‘제3의 민주화 물결’로 59개국이 민주화됐다. 1989년 베를린 장벽이 무너지고, 1991년 소련이 붕괴되면서 동유럽 국가에 민주주의가 회복됐다. ‘민주주의 세계화’는 2003년 조지아(그루지야) 장미혁명, 2004년 우크라이나 오렌지혁명, 2005년 이라크 퍼플혁명과 키르기스스탄 레몬혁명 그리고 레바논 백향목혁명으로 이어졌다. 2010년에는 북아프리카 튀니지에서 재스민혁명이 발발했고, 2011년 이집트는 로제타혁명으로 군부가 퇴진하고, ...

    한국경제 | 2019.10.13 17:11

  • 러시아 반대 시위 여파…바흐타제 조지아 총리 사의 표명

    ... 오직 점령국이 될 것을 항상 기억해야 한다”며 조지아 사회의 분열을 경계했다. 이어 “나는 내 임무를 완수했다고 믿기 때문에 사임하기로 결정했다”고 했다. 흑해 연안에 있는 조지아(러시아명 그루지야)는 러시아·터키 등과 국경이 맞대고 있다. 2008년 러시아의 침공으로 영토 20%에 해당하는 지역의 지배력을 상실했다. 친러시아 세력과 반러시아 세력이 정치적으로 분열돼 있다. 지난 6월 20일 러시아 하원의원 세르게이 ...

    한국경제 | 2019.09.02 22:34 | 심은지

전체 뉴스

  • thumbnail
    우크라이나도 코로나19 관련 내달 24일까지 국가비상사태 선포

    ... 24일까지 연장됐다. 슈미갈 총리는 비상사태를 추가 연장할 가능성도 있다고 덧붙였다. 우크라이나 보건부에 따르면 이날 현재 코로나19 확진자는 113명이며, 그 가운데 4명이 사망했다. 이에 앞서 지난 16일 중앙아시아 국가 카자흐스탄과 남캅카스 국가 아르메니아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했으며, 뒤이어 캅카스 지역의 조지아(러시아명 그루지야)와 다른 중앙아시아 국가 키르기스스탄 등이 잇따라 같은 조치를 취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6 01:03 | YONHAP

  • thumbnail
    옛 소련권 국가들, 코로나19 확산에 국가비상사태 등 긴급조치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지속해서 확산하고 있는 옛 소련권 국가들도 전염병 차단을 위해 국가비상사태 선포 등의 긴급조치들을 잇달아 취하고 있다. 리아노보스티·AFP 통신 등에 따르면 캅카스 국가 조지아(러시아명 그루지야)의 게오르기 가하리야 총리는 21일(현지시간)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전국에 한 달 동안 비상사태를 도입한다고 선포했다. 조지아는 이날부터 외국과의 항공편 운항도 중단했다. 이날 현재 47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조지아는 ...

    한국경제 | 2020.03.22 11:18 | YONHAP

  • thumbnail
    옛 소련권 국가들, 코로나19 확산에 국가비상사태 등 긴급조치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지속해서 확산하고 있는 옛 소련권 국가들도 전염병 차단을 위해 국가비상사태 선포 등의 긴급조치들을 잇달아 취하고 있다. 리아노보스티·AFP 통신 등에 따르면 캅카스 국가 조지아(러시아명 그루지야)의 게오르기 가하리야 총리는 21일(현지시간)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전국에 한 달 동안 비상사태를 도입한다고 선포했다. 조지아는 이날부터 외국과의 항공편 운항도 중단했다. 이날 현재 47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조지아는 ...

    한국경제 | 2020.03.22 01:41 | YONHAP

사전

EU 동부 파트너십 [EU Eastern Partnership] 경제용어사전

EU가 2009년 5월부터 우크라이나, 아르메니아, 아제르바이잔, 몰도바, 벨라루스, 조지아(옛 그루지아) 등 옛 소련에서 분리된 6개 국가와 자유무역 , 비자 면제, 경제 협력을 토대로 이들을 역내로 끌어들이기 위한 확대정책이다.

재스민혁명 [Jasmine Revolution] 경제용어사전

... 따왔다. 시디 부 지드에서부터 시위가 시작됐다. 물가폭등과 높은 실업률 로 국민들의 불만이 팽배한 상태에서 과일노점상인 무함마드 부아지지의 분신자살이 직접적인 원인이 됐다. 이 반(反)정부 시위로 23년 장기집권한 지네 엘 아비디네 벤 알리 대통령이 영구 축출됐다. 서구 언론은 세계 각국의 시민혁명에 지역을 상징하는 꽃이나 색깔 등을 반영해 별칭을 붙여 왔다. 우크라이나의 오렌지혁명, 그루지야의 장미혁명, 키르기스스탄의 튤립혁명 등이 대표적이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