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하이브리드도 안돼" 영국, 15년 뒤 내연기관 자동차 퇴출

    ... BBC 방송, 일간 더타임스에 따르면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이날 런던 과학박물관에서 열린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 26) 개최 준비 행사에 참석해 이같은 입장을 밝혔다. COP 26 행사는 오는 11월 영국 스코틀랜드 글래스고에서 열린다. 존슨 총리는 이날 행사에서 2035년부터 휘발유와 경유차 판매를 금지하고, 가능하다면 더 앞당겨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하이브리드 차량도 판매 금지 대상에 포함될 예정이기에 순수 전기차와 수소차만 판매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

    한국경제 | 2020.02.05 07:41

  • thumbnail
    쾌감을 원하는가? 영화 '옹박'처럼 차고, 날리고, 뛰어라

    ... 아름다운 경관이 있는 스카이섬 투어는 필수코스다. 스카이섬 투어는 단독으로 스카이섬만 가지는 없고 목이 긴 괴물 네시가 출현한다는 네스호와 스코틀랜드의 가장 아름다운 성으로 알려진 에일린 도난 성을 묶어서 투어를 한다. 에든버러와 글래스고에서 출발한다. 프랑스 루아르 고성투어 ‘배낭 여행 1세대’가 다시 유럽을 간다면 재발견의 여행이라 할 수 있다. 예전처럼 무작정 걷기만 하거나 혹은 수없이 많은 여행지를 가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여행테마를 ...

    한국경제 | 2020.01.12 15:20 | 최병일/이선우

  • 유엔 기후변화 총회 '빈손 폐막'

    ... 마드리드로 장소를 옮겼다. 당사국 간 의견이 갈리면서 기존 폐막일인 지난 13일에서 이틀 더 회의가 이어졌다. 이번 총회에선 2015년 12월 채택한 파리 기후협정의 세부 이행방안에 대한 논의가 핵심이었다. 하지만 미국, 중국 등 주요국들의 반대로 가장 핵심적인 탄소배출시장과 관련한 이행규칙이 미완성으로 남아 있다. 올해 합의되지 못한 사항은 내년 11월 스코틀랜드 글래스고 총회에서 다시 논의한다. 심은지 기자 summi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2.16 15:24 | 심은지

전체 뉴스

  • thumbnail
    뒤플랑티스, 7일 만에 다시 남자 실내장대높이뛰기 세계新

    9일 6m17 넘고 16일에는 6m18 기록 '신성' 아르망 뒤플랑티스(21·스웨덴)가 일주일 만에 실내육상 남자 장대높이뛰기 세계신기록을 바꿔놨다. 뒤플랑티스는 16일(한국시간) 영국 글래스고에서 열린 세계육상연맹 인도어 그랑프리 남자 장대높이뛰기 결선에서 6m18을 뛰어 우승했다. 그는 일주일 전인 9일 폴란드 토룬에서 열린 세계육상연맹 인도어 투어미팅에서는 6m17을 넘었다. 2014년 르노도 라빌레니(프랑스)가 작성한 종전 실내 종목 ...

    한국경제 | 2020.02.16 08:35 | YONHAP

  • thumbnail
    "기후변화가 숙제보다 싫어" 지구촌 청소년들 밸런타인 시위

    ... 불타고 있고 곧 우리도 그렇게 될 것", "기후변화가 숙제보다 싫어" 등의 팻말을 들고 의회 광장을 행진했다. 이날은 영국 전역에서 기후변화 시위가 일어난 지 1년을 기념하는 날이기도 했다. 이로 인해 런던뿐만 아니라 더럼, 글래스고, 브라이튼 등 영국 각지에서 춥고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시위대가 "기후 정의를 원한다"고 외치며 거리를 행진했다. 스톡홀름에서 열린 시위에 참가한 툰베리는 가디언에 이날 세계 2천개 도시에서 시위가 계획됐고, 향후 더 큰 시위가 ...

    한국경제 | 2020.02.15 16:25 | YONHAP

  • thumbnail
    영국 존슨 '포스트 브렉시트' 개각…'2인자' 재무장관 사퇴

    ... 모건 문화부 장관, 에스더 맥베이 주택 담당 부장관 등도 이날 자리에서 물러났다. 문화부 장관에는 올리버 다우든 재무부 국고국장이, 기업부 장관에는 알록 샤마 국제개발부 장관이 자리를 옮겼다. 샤마 장관은 연말 스코틀랜드 글래스고에서 열리는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 26) 담당 각료 역할도 맡는다. 국제개발부 장관에는 앤-마리 트리벨리언 국방부 부장관이, 환경부 장관에는 조지 유스티스 전 농업 담당 부장관이, 북아일랜드 담당 장관에는 브렌던 ...

    한국경제 | 2020.02.14 03:2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