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HK영상|기성용, '제2의 전성기는 바로 지금 FC서울에서'

    11년만에 친정팀으로 돌아온 축구선수 기성용이 22일 오전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 입단 기자회견을 열고 소감을 밝히고 있다. 기성용은 셀틱, 스완지시티, 선덜랜드, 뉴캐슬, 마요르카에서 활약했으며 코로나19로 스페인 라리가가 중단되면서 결국 데뷔전만 치른 채 팀을 떠나 친정팀으로 귀환했으며 계약 기간은 3년 6개월로 2023년까지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

    연예 | 2020.07.22 15:22 | 최혁

  • thumbnail
    [포토] 기성용, '대표팀 복귀 질문에 난감하네~'

    11년만에 친정팀으로 돌아온 축구선수 기성용이 22일 오전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 입단 기자회견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기성용은 셀틱, 스완지시티, 선덜랜드, 뉴캐슬, 마요르카에서 활약했으며 코로나19로 스페인 라리가가 중단되면서 결국 데뷔전만 치른 채 팀을 떠나 친정팀으로 귀환했으며 계약 기간은 3년 6개월로 2023년까지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

    연예 | 2020.07.22 11:09 | 최혁

  • thumbnail
    [포토] 11년만에 FC서울 유니폼 입는 기성용

    11년만에 친정팀으로 돌아온 축구선수 기성용이 22일 오전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 입단 기자회견에 참석해 유니폼을 입고 있다. 기성용은 셀틱, 스완지시티, 선덜랜드, 뉴캐슬, 마요르카에서 활약했으며 코로나19로 스페인 라리가가 중단되면서 결국 데뷔전만 치른 채 팀을 떠나 친정팀으로 귀환했으며 계약 기간은 3년 6개월로 2023년까지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

    연예 | 2020.07.22 11:08 | 최혁

전체 뉴스

  • thumbnail
    '모범생' 주니오, 골 소감보다 비판 먼저…"인천 잔디 너무해요"

    ... 잔디 상태는 선수들을 위험하게 만든다. 그래서 나도 조심해야 했다"고 말했다. 주니오의 말 대로 이날 인천의 그라운드 상태는 1부 리그 경기장이라고 보기 힘들 정도로 안 좋았다. 군데군데 맨땅이 드러날 정도였다. 주니오는 "기성용(FC서울)도 이 경기장에서 뛰다가 다쳤다"고 지적하면서 "이대로라면 선수들이 위험할 것 같다"고 재차 말했다. 주니오는 특출난 활약을 펼친 날에도 '내 득점보다 팀의 승리와 우승이 먼저'라는 등 평소 다소 뻔한 말만 하는, 대표적인 ...

    한국경제 | 2020.09.20 18:03 | YONHAP

  • thumbnail
    2년 만에 다시 하위스플릿…서울 김호영 대행 "현실 받아들여야"

    ... 잘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 대행은 "파이널A에 들지 못해 팬들께는 죄송하다"면서도 "현실은 받아들여야 한다. 지나간 것을 자꾸 곱씹는 건 발전적이지 않다"며 파이널B에서 내용과 결과를 잡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그는 "초반 낮은 순위에 있다가 최근 9경기에서는 어느 정도 가능성을 봤다. 기성용도 큰 부상이 아니라서 파이널 라운드 중 복귀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파이널B에서 서울다운 경기로 선수들이 성장할 계기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0 17:51 | YONHAP

  • thumbnail
    투입 19분 만에 교체된 기성용, 경미한 근육 부상…일단은 휴식

    경기 도중 갑자기 다리 통증을 호소하며 교체됐던 기성용(31·FC서울)이 일단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근육 통증이 있어서 당장은 휴식이 필요한 상황이다. 17일 서울 구단 관계자에 따르면 기성용은 이날 오전 병원에서 검사를 받은 결과, 가벼운 근육 부상으로 진단됐다. 기성용은 전날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인천 유나이티드와의 K리그1 21라운드 원정 경기 후반전을 시작하며 교체 투입됐으나 16분여가 지난 뒤 측면에서 볼을 몰고 ...

    한국경제 | 2020.09.17 17: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