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여론 81%의 반대에도…'超팽창예산' 강행한 기재부

    ... 축소 또는 현상 유지 의견을 냈지만 재정 정책에는 사실상 반영되지 않았다. 기획재정부가 19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서형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에게 제출한 ‘국가 재정운용에 관한 대국민 여론조사’를 보면 기재부와 한국조세재정연구원은 지난 4월 한국갤럽으로부터 국가재정 운용 전반에 대해 의뢰한 설문조사 결과를 받았다. 설문조사는 만 19세 이상, 69세 이하 일반 국민 그룹 1000명과 교수 연구원 등 전문가 그룹 100명을 대상으로 했다. ...

    한국경제 | 2018.10.19 18:07 | 임도원

  • "기업상속세 부담 완화, 전향적 검토해야"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가업상속세 부담 완화를 전향적으로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19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의 기재부 조세정책분야 국정감사에서 윤영석 자유한국당 의원이 ‘과도한 상속세 부담 때문에 중소기업들이 회사를 매각하고 있어 국가 경쟁력이 저하되고 있다’고 지적하자 “상속세 전반에 대해서는 신중한 검토가 필요하겠지만, 공감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18.10.19 18:07 | 성수영

  • thumbnail
    "주세법 개정 왜 미뤘나" 질타 쏟아지자…김동연 "맥주 종량세, 심도있게 논의 중"

    ... 열린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권성동 자유한국당 의원은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에게 주세법 개정 지연 이유를 따져 물었다. 3만 명 이상의 고용을 창출하는 국내 맥주산업이 수입맥주에 점유율을 빼앗기고 있는데도 기재부가 지난 7월 주세법 개정 논의를 2020년으로 미뤘기 때문이다. 이날 국감에는 강성태 한국주류산업협회장, 임성빈 한국수제맥주협회장 등 국내 맥주업계 관계자들이 참고인으로 출석했다. ○맥주 세금 개편 ‘한목소리’ ...

    한국경제 | 2018.10.19 18:06 | 김보라

전체 뉴스

  • thumbnail
    한마음 한뜻 된 與野 "맥주에 종량세를 허하라"

    ... 세금폭탄이라고 하는데 강남은 실거래가가 3억5000만원에서 5억원 올랐다"며 "종부세 인상에 따른 예상액은 주택 시가 18억원으로 봤을 때 현행 94만원에서 104만원으로 인상된다. 이것이 세금폭탄이냐"고 물었다.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은 "(세금폭탄이란 말에) 동의하지 않는다"며 "종부세 부과 대상이 전체 주택 소유자의 2.1%"라고 선을 그었다. 김 부총리는 "종부세를 부동산 시장 안정화 수단으로 생각하지 않는다. 9·13 대책으로 단기적인 효과는 있겠지만 ...

    조세일보 | 2018.10.19 18:06

  • thumbnail
    김동연 "탄력근로제·특별연장근로 등에 예외 허용해야"

    ...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9일 "탄력근로제나 특별연장근로 등에 대해 예외를 허용해야 한다"면서 "신축적으로 들여다볼 필요가 있다는 게 제 생각"이라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의 기재부에 대한 국정감사 답변에서 "탄력근로제 단위 기간은 3개월 이상으로 늘려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 "계절적 특수성이 있는 업종이나 연구개발(R&D) 업종 등 현장에서는 최저임금 문제보다 더 많이 얘기하기도 ...

    한국경제 | 2018.10.19 17:34 | YONHAP

  • thumbnail
    김동연 "종량세 전환, 맥주뿐 아니라 전체 주류 전반적 검토"

    정책팀 =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9일 "맥주뿐 아니라 전체 주류의 종량세 (전환) 문제를 전반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의 기재부에 대한 국정감사 답변에서 "맥주 종량세 문제는 이번에 (내년도 세제개편안에서) 진지하게 검토했지만, 종량세를 하면 국산 맥주는 ℓ당 1천200원에서 350원 정도 세금이 떨어지는데, 생맥주는 60% 세금이 올라간다"고 설명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18.10.19 16:55 | YONHAP

사전

예산성과금 경제용어사전

예산성과금은 예산 절감과 수입 증대에 기여한 공무원이나 국민에게 보상하기 위해 1998년 국가재정법과 기재부 예산성과금 규정을 통해 도입한 제도. 예산 낭비 사례를 신고한 국민에게는 성과금을 지급하는데 2016년말 지급 한도가 1인당 3000만원에서 6000만원으로 늘어났다.

정책 크라우드 펀딩 제도 경제용어사전

... 정책을 추진하고 필요하면 재정도 지원하는 식이다. ○소규모 지역사업 활기 띨 듯 정책 크라우드 펀딩의 도입을 검토하는 이유는 정책 생산 단계에서부터 수요자의 요구를 반영하기 위해서다. 정책 체감도가 높아져 실효성도 향상될 것이란 게 기재부 기대다. 정책 홍보를 강화해 국민 관심도를 높이자는 취지도 있다. 이 방식은 산업, 금융, 대규모 사회간접자본(SOC) 등 거시적 차원의 경제정책보다는 지역 사회와 관련된 소규모 사업에서 활용도가 높다는 설명이다. 영국에서 스페이스하이브를 ...

수입 부가세 납부 유예 경제용어사전

... 세관에 납부하는 부가세를 세무서에 신고할 때까지 유예해주는 제도. 현행 부가가치세법에선 사업자가 재화를 수입할 때마다 부가세 10%를 냈다가 차후 환급받아야 한다. 기획재정부가 부가세법을 개정하고 시행령에서 구체적인 적용 대상을 규정한 뒤 2016년년 7월부터 시행할 방침이다. 기재부 관계자는 “수출 중소기업의 부가세 납부 규모는 연간 2조원 수준”이라며 “환급까지 최소 40일 이상 걸리던 절차가 없어져 자금 부담이 줄어들 것”이라고 기대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