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라임펀드 2000억원 판 증권사 센터장, 혐의 부인

    ... 대신증권 반포WM센터장(42)이 첫 공판에서 혐의를 대부분 부인했다. 15일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2부(부장판사 신혁재)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사금융알선·수재 ... 대가로 직무 관계에 있는 고객에게 2억원을 무상으로 빌리고(특경가법 수재 등), '라임사태' 주범인 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을 위해 직무 관계인 고객에게 15억원의 대부를 알선한 뒤 자신이 연대보증(사금융 알선 등)했다는 ...

    한국경제 | 2020.07.15 14:08 | 양길성

  • thumbnail
    무자본 M&A 사기범에겐 너무 관대한 법

    ... 넘겨졌다. 주식담보 대출 사실 등을 허위 공시한 혐의도 적용됐다. 재판을 맡은 서울남부지방법원 형사13부(부장판사 신혁재)는 자본시장법상 사기적 부정거래와 공시위반 혐의를 인정했다. 다만 검찰 주장대로 이들이 98억원의 부당이득을 얻은 ... 단정하기 어렵고, 부정거래로 취득한 부당이득을 명확하게 산정하기 어렵다는 이유에서다. 서울남부지법은 지난해 10월 태섭 바른전자 회장의 주가조작 혐의를 인정해 징역 5년을 선고했다. 추징금 부과는 없었다. 재판부는 회장이 허위정보 ...

    한국경제 | 2020.06.30 17:29 | 양길성/이인혁

  • 이제학 전 양천구청장 1심 무죄

    ... 사업가로부터 금품을 받아 기소됐던 이제학 전 양천구청장이 1심에서 무죄를 받았다.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3부(신혁재 부장판사)는 2014년 지방선거에서 아내가 양천구청장에 당선된 뒤 지역 사업가 A씨에게 사업을 봐주는 명목으로 ... 알선을 대가로 금품을 받았다고 인정하기 어렵다"고 무죄 판결 이유를 밝혔다. 이 전 구청장의 아내인 수영 양천구청장은 이날 남편의 무죄 판결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구청장은 "재판부의 현명한 판단으로 배우자의 ...

    한국경제 | 2020.06.05 14:17 | 박종관

전체 뉴스

  • thumbnail
    [팩트체크] '광고비 받고도 안 받은 척' 유튜버 처벌가능?

    '뒷광고' 논란…사업주 처벌하는 표시·광고 공정화법, 유튜버엔 적용 어려워 조준형 기자·예림 인턴기자 = 260만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먹방(먹는 방송) 유튜버 쯔양은 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유튜브 방송을 끝마치도록 ... 준하는 인플루언서로 인정될 경우엔 논란의 여지가 있지만 이 법은 기본적으로 사업주를 제재하는 것이 목적이다. 임신혁 변호사(법무법인 강남)는 6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표시·광고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은 적용 대상을 '사업자 등'으로 ...

    한국경제 | 2020.08.06 18:09 | YONHAP

  • thumbnail
    '악재 공시 전 매도' 제이에스티나 전 대표 보석으로 석방

    주가 하락이 예상되는 악재를 공시하기 전 보유주식을 대거 팔아 손실을 회피한 혐의로 구속됐던 기석 전 제이에스티나 대표가 보석으로 풀려난 것으로 확인됐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법 형사13부(신혁재 부장판사)는 ... 하고, 주거를 변경하거나 출국하려 할 때, 사흘 이상 여행을 할 때는 미리 법원에 신고해 허가를 받도록 했다. 전 대표는 제이에스티나 최대 주주인 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의 동생이자 2대 주주다. 그는 지난해 2월1일부터 같은 ...

    한국경제 | 2020.06.21 07:55 | YONHAP

  • thumbnail
    "3천만원, 청탁 의사 없는 돈"…이제학 전 양천구청장 1심 무죄(종합)

    ... 사업가에게서 금품을 받아 기소됐던 이제학(57) 전 양천구청장에게 1심에서 무죄가 선고됐다. 서울남부지법 형사합의13부(신혁재 부장판사)는 2014년 지방선거에서 아내가 양천구청장에 당선된 뒤 지역 사업가 A씨의 사무실에서 사업을 봐주는 ... 증거들만으로는 알선을 대가로 금품을 받았다고 인정하기 어렵다"고 무죄 판결 이유를 밝혔다. 이 전 구청장의 아내인 수영 현 양천구청장은 남편의 무죄 판결을 환영한다고 구청을 통해 밝혔다. 구청장은 "재판부의 현명한 판단으로 ...

    한국경제 | 2020.06.05 11: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