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비대면 선물·김영란법 완화…추석 한우값, 작년보다 24% 올라

    추석 연휴를 맞아 비대면으로 선물을 보내려는 수요가 폭발하면서 소고기, 돼지고기 가격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추석을 앞두고 수요가 증가한 데다 ‘김영란법’ 선물 상한액이 10만원에서 20만원으로 완화된 점, 돼지고기의 경우 독일산 수입이 전면 금지된 점 등이 가격 상승을 부추긴 주요인으로 풀이된다. 24일 축산품질평가원에 따르면 올 추석 연휴를 1주일 앞둔 지난 23일 한우 등심 1㎏ 소비자 가격은 10만3933원이었다. 지난해 ...

    한국경제 | 2020.09.24 17:38 | 박종필

  • thumbnail
    올해 홈술족 증가 속 와인 수입 늘었다…위스키는 급감

    ... 같은 기간 위스키 수입액은 7400만달러로 26.6% 떨어졌다. 코로나 확산에 따른 집합금지 명령과 사회적 거리 두기로 위스키 소비가 많은 유흥주점 영업이 타격을 받은 결과로 풀이된다. 연간 위스키 수입액은 부정청탁금지법(김영란법)이 시행된 2016년 11.7% 급감했고, 2017년에도 8.2% 줄었다. 2018년 1.6% 증가했으나 지난해 다시 0.7% 감소로 돌아섰다. 또한 맥주 수입액 역시 1억570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2.1% 줄었다. ...

    한국경제 | 2020.09.24 08:41 | 오정민

  • thumbnail
    전국한우협회, 추석 선물 20만원까지 가능…한우세트 어떠세요

    한우는 명절에 가장 받고 싶은 선물로 꼽힌다. 올해 추석에는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김영란법) 때문에 주고받기 어려웠던 한우 선물을 부담 없이 할 수 있게 됐다. 선물 가액이 10만원에서 20만원으로 상향 조정(농·수·축산물 대상)됐기 때문이다. 한우농가 대표 단체인 ‘전국한우협회’는 추석을 맞아 오는 29일까지 한우를 할인 판매한다. 한우 소비 활성화를 위해 설립된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의 ...

    한국경제 | 2020.09.23 15:20 | 박종필

전체 뉴스

  • thumbnail
    여야 동상이몽…21대에는 이해충돌방지법 처리될까

    ... 실패했다. 19대 때는 정부가 '부정청탁 금지 및 공직자의 이해충돌 방지법안'을 국회에 제출했지만, 이해충돌 방지 규정이 제외된 채 통과됐다. 이른바 '청탁금지법'이다. 19대 때 관련 법안을 발의하기도 했던 김기식 전 의원은 이날 KBS 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에 출연, "당시 김영란 권익위원장이 입법 과욕을 부렸던 점이 있다"며 "20대에서는 제대로 논의하지 않았던 만큼, 21대에서는 국회의 솔선수범이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4 11:52 | YONHAP

  • thumbnail
    홈술·혼술 확산에 와인 수입 늘고, 위스키는 급감

    ... 급감했다. 와인 수입액의 절반에도 못 미친다. 코로나 확산에 따른 집합금지 명령과 사회적 거리 두기로 위스키 소비가 많은 유흥주점 영업이 타격을 받으면서 수입액도 줄어든 것으로 보인다. 연간 위스키 수입액은 부정청탁금지법(김영란법)이 시행된 2016년 11.7% 급감했고, 2017년에도 8.2% 줄었다. 2018년 1.6% 증가하며 회복세를 보이는가 싶더니 지난해 다시 0.7% 감소로 돌아섰다. 맥주 수입액 역시 1억5천700만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

    한국경제 | 2020.09.24 06:01 | YONHAP

  • thumbnail
    '같이 삽시다' 주병진, 반려견 대·중·소와 깜짝 등장 '시선강탈'

    ... 모습을 보였다. 자매들이 엄마 미소를 짓게 한 대·중·소의 매력은 무엇일까. 반가운 인사를 마치고 슬슬 입담이 뽐내기 시작한 주병진. 주병진은 대·중·소의 신박한 개인기를 보여주며 김영란에게도 "손"을 외치고, "누님들은 어떻게 대·중·소로 나누세요?" 등 쉬지 않고 주병진식 개그를 던져 자매들의 웃음이 계속 터졌다. 역대급 리액션이라고 할 정도로 주병진의 말 한 마디 ...

    텐아시아 | 2020.09.21 17:51 | 신소원

사전

지자체 금고은행 경제용어사전

... 하면서 상황이 많이 달라졌다. 과거 실적 등을 주로 보던 평가 기준이 운영계획 위주로 변하면서 금고은행 진입 문턱이 낮아졌고 시중은행에도 기회가 생겼다. 2016년 9월말 시행된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도 금고 유치전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은행들이 과거처럼 금고를 유치하기 위해 공익 목적이라도 출연금이나 장학금 제공 등의 금전적인 기여를 하는 게 힘들어져서다. 또 2016년 7월 말 시행된 개정 은행법도 지자체에 과도한 ...

김영란법 적용 대상자 경제용어사전

정부는 김영란법 적용 대상자를 400만명가량으로 보고 있다. 국민권익위원회 관계자는 “전체 적용 대상 기관은 4만여개이고, 직접 대상자는 약 240만명”이라며 “배우자는 개인마다 확인할 수 없기 때문에 전체 대상을 약 400만명으로 추산하고 있다”고 말했다. 400만명의 법 적용 대상자와 접촉하는 사람들이 부정청탁을 하거나 금품을 건네면 처벌받는다는 점에서 사실상 전 국민이 법 적용 대상인 셈이다. 법 적용 대상 기관은 △국회, 법원, 헌법재판소, ...

김영란법 A to Z 경제용어사전

Q. 국회의원은 빠졌다는데 공익 목적으로 민원 전달때만 처벌 예외 국회의원도 '국가공무원법'상 공무원으로서 김영란법 적용 대상이다. 부정청탁을 하거나 금품 등을 받으면 처벌을 받는다. 다만 국회의원은 해당 지역구의 고충민원을 듣고 처리하는 것은 정당한 의정활동의 일부에 해당하기 때문에 공익 목적으로 제3자의 고충민원을 전달하는 행위에 한해 부정청탁의 예외로 인정한다. 국회의원 등 선출직 공직자가 공익적 목적이 아니라 특정인에게 특혜를 주기 위한 목적으로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