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싱가포르에 문 대통령·김정숙 여사 난초 생겼다…환대·예우 의미

    인도 국빈방문에 이어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2일(현지시간) 리센룽 총리 내외와 함께 보타닉 가든(Botanic Garden)을 방문해 '난초 명명식'에 참석했다. 난초 명명식은 ... 대한민국 대통령이 이 행사에 참석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이날 만들어진 난초에는 '문재인·김정숙 난초'라는 이름이 부여됐다. 청와대는 이 난초가 양국 간 금란지교와 같은 우정의 상징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

    한국경제 | 2018.07.12 15:23 | 강경주

  • thumbnail
    韓 - 인도 정상회담

    인도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뉴델리 대통령궁 광장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서 나렌드라 모디 총리(오른쪽)와 인사하고 있다. 문 대통령과 모디 총리는 이날 정상회담을 열어 양국 간 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 왼쪽부터 김정숙 여사, 문 대통령, 인도 국가 원수인 람 나트 코빈드 대통령, 카비타 코빈드 대통령 부인, 모디 총리.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07.10 18:03

  • thumbnail
    김정숙 여사, 인도 'K팝 경연장'서 춤 솜씨 뽐내

    문재인 대통령과 인도를 국빈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가 9일(현지시간) 뉴델리 국립 시리포트 공연장에서 열린 '전인도 케이팝(K-POP) 콘테스트'에서 춤 솜씨를 뽐냈다. 주인도한국문화원이 주최하는 '전인도 ... 전역에서 523개팀 1215명이 참가했으며, 10개 지역 예선을 거쳐 올라온 22개팀이 최종 경연을 펼쳤다. 김 여사는 인도 문체부 장관의 영접을 받아 공연장에 도착했다. 인도 현지 케이팝 팬클럽과 인사를 나누고 화환과 스카프를 선물로 ...

    한국경제 | 2018.07.10 08:17

전체 뉴스

  • thumbnail
    문 대통령, 싱가포르 국빈만찬 참석…"번영·발전 함께한 동반자"

    文·할리마, 노동·인권변호사 '닮은꼴'…화기애애 분위기 속 진솔한 대화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12일(현지시각) 이스타나 대통령궁에서 할리마 야콥 싱가포르 대통령이 주최한 국빈만찬에 참석했다. 이날 만찬에는 공식수행원을 포함해 양국의 정·재계, 문화계, 스포츠계 인사 80여명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만찬사에서 "양국 모두 교육에 대한 ...

    한국경제 | 2018.07.12 22:55 | YONHAP

  • thumbnail
    싱가포르에 '문재인·김정숙 蘭' 생겼다…한국대통령 처음

    ... 총리, 문대통령에 "이곳에 지지자들 많이 있다"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12일(현지시간) 리센룽 총리 부부와 함께 보타닉 가든(Botanic Garden)을 방문해 '난초 ... 행사로, 한국 대통령이 참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만들어진 난초의 이름은 '문재인·김정숙 난초(Papilionanda Moon Jae-in and Kim Jung-sook)'이다. 문 대통령 부부는 ...

    한국경제 | 2018.07.12 15:42 | YONHAP

  • thumbnail
    싱가포르에 '문재인·김정숙 蘭' 생겼다… 한국대통령 처음

    ... 환대·예우 담아 명명…시진핑·만델라 난도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12일(현지시간) 리센룽 총리 내외와 함께 보타닉 가든(Botanic Garden)을 방문해 '난초 ... 행사로, 한국 대통령이 참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만들어진 난초의 이름은 '문재인·김정숙 난초'다. 청와대는 "양국 간 금란지교와 같은 우정의 상징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

    한국경제 | 2018.07.12 14: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