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김정은 훌륭한 협상가" 트럼프, 또 對北 유화 제스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또다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칭찬’에 나섰다. 북한 비핵화 협상과 관련해 “얻은 게 없다”는 여론의 비판을 돌파하려는 의도로 해석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 방북’과 관련해 트럼프 행정부의 대북 정책에 대한 회의론이 불거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2일 자신의 트위터에 김정은이 보낸 친서 사진을 공개하며 “큰 진전이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지만 논란을 잠재우기엔 역부족이었다. ...

    한국경제 | 2018.07.15 18:19 | 이미아

  • thumbnail
    [복거일 칼럼] 공산주의자들과의 협상

    ... 평했는데, 그의 일본 도쿄 도착에 맞춰 북한은 미국의 “일방적이고 조폭 같은(gangster-like) 비핵화 요구”를 비난했다. 북한은 이번에 그를 단단히 길들이기로 작정한 듯하다. 그가 대통령 친서를 지녔는데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백두산 농장에서 ‘감자와 데이트’를 했다. 그가 세계의 주목을 받는 게 좋아서 실무자가 갈 자리마다 나서니, 북한이 얕잡아본 듯하다. 그래도 북한의 의도적 모욕은 설명하기 ...

    한국경제 | 2018.07.15 17:44

  • thumbnail
    트럼프 "北 비핵화 과정, 긴 과정 될 수 있어"

    ...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와 정상회담을 한 후 가진 공동 기자회견에서 오바마 행정부 등 전임 정권으로부터 "북한 문제를 넘겨받았다"며 "우리는 매우 잘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전날 트위터를 통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으로부터 받은 친서를 공개한 것과 관련, "여러분은 어제 편지를 봤을 것"이라며 "우리는 매우 잘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핵 실험과 미사일·로켓 발사도 ...

    한국경제 | 2018.07.14 10:23

전체 뉴스

  • thumbnail
    트럼프, 북 비핵화에 "바라는 것보다 더 긴 과정 될 수 있어"

    ... "우리는 제재를 해제하지 않았다. 제재가 (북한을) 아프게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달 6·12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에서 '완전한 비핵화'를 약속했다면서 ... 북미 관계의 '새로운 미래'와 '획기적 진전'을 언급한 김 위원장의 지난 6일 자 친서를 트위터를 통해 공개하며 "북한 김(정은) 위원장으로부터 (받은) 아주 멋진 편지. 아주 큰 진전이 이뤄지고 ...

    한국경제 | 2018.07.14 01:27 | YONHAP

  • thumbnail
    네 문장 친서에 트럼프 "각하" 5번 존칭… 비핵화 언급은 없어

    김정은, 266자 친서에서 '획기적 관계진전' 노력 감사 표시 추가 정상회담 기정사실화…개최 시기 앞당길 희망도 담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에서 역사적인 ... 사안인 비핵화에 대해서는 전혀 언급하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트위터에서 공개한 김 위원장의 친서(한글본 기준)는 '친애하는 대통령 각하'라는 깍듯한 존칭을 시작으로 총 4문장, 266자로 이뤄졌다. ...

    한국경제 | 2018.07.13 06:03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친서' 카드로 빈손방북 회의론 돌파·폼페이오에 힘싣기

    ... 미지수…美전문가 "구체적 내용 없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12일(현지시간) '김정은 친서' 공개는 기본적으로 북미 간의 후속대화 의지를 재확인하겠다는 취지로 읽힌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 6·12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백악관을 예방한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을 통해 A4 용지 크기의 친서 봉투를 전달받은 바 있다. 당시 트럼프 대통령은 "단지 안부 인사 내용이었고. 매우 따뜻하고 매우 멋진 ...

    한국경제 | 2018.07.13 06: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