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전여옥 "안희정-김지은, '위력 의한 성폭행'이든 '질투 의한 미투'던 보기 역겨워"

    ... 대해서 "지방권력은 그 구역에서는 확실한 '왕'이다"라면서 "'충남지사'로서 8년동안 왕노릇을 한 안희정 전 지사의 '위력'에 의한 일이었던 혹은 피해자 김지은씨의 '질투'에 의한 '미투'였던 지를 떠나 참 보기 역겹다"고 비난했다. 이어 "안희정 전 지사는 부인에게 정말 남편으로서 뿐 아니라 한 인간으로서 못할 짓을 했다"면서 ...

    한국경제 | 2018.07.15 18:02 | 이미나

  • thumbnail
    안희정 부인 "김지은, 부부 침실도 들어와…내려다보고 있어"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력 혐의 재판에 안 전 지사 부인 민주원씨가 증인으로 출석해 고소인인 전 충남도 정무비서 김지은 씨가 새벽에 부부 침실에 들어오기도 했다고 진술했다. 민씨는 13일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조병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제5회 공판기일에 피고인 측 증인으로 나와 "지난해 8월 19일 새벽 김 씨가 부부 침실로 들어와 침대 발치에서 3∼4분간 내려다봤다"고 말했다. 민씨는 당시 8월 18∼19일 ...

    한국경제 | 2018.07.14 08:41

  • thumbnail
    민주원 "안희정 전 지사 의심 안해" 울먹…김지은 측 "안희정 측 증인, 이미지 왜곡"

    ... 충남지사의 재판에서 아내 민주원 씨가 처음으로 증인으로 출석해 심경을 밝혔다.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조병구 부장판사) 심리로 13일 열린 안 전 지사 사건 제5회 공판기일에 피고인 측 증인으로 출석한 민 씨는 "김지은(33) 씨가 전부터 남편을 좋아한다고 생각했었다. 하지만 일방적으로 좋아하는 것으로 생각했다"라고 진술했다. 주장이 엇갈리고 있는 이른바 '상화원 침실사건'과 관련해서는 "그 이후로 위험하다, 남편을 ...

    한국경제 | 2018.07.14 00:41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안희정 재판 비공개 증인신문… 김지은씨 업무·심리상태 공방

    안 전 지사 또다른 전직 비서·심리전문가 증언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조병구 부장판사)는 16일 김지은 전 충남도 정무비서에 대한 성폭력 혐의로 기소된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제6회 공판기일을 열어 약 6시간 30분에 걸쳐 비공개 증인신문을 했다. 이날 재판에서는 오후 2시부터 8시 35분께까지 심리분석 전문가 2명과 검찰 측 증인 1명, 피고인 측 증인 1명 등 총 4명에 대한 증인신문이 이뤄졌다. 이들 가운데 심리분석 전문가 ...

    한국경제 | 2018.07.16 17:00 | YONHAP

  • thumbnail
    안희정 재판, 집중심리로 속도… '권력형 성범죄' 실체규명 초점

    ... 가열…검찰-안 전 지사, 유죄입증·결백호소 주력 安 인물평가, 증인 따라 180도 달라…"억압·권위적" vs "수평·민주적" "김지은은 00했다" 폭로전 2차 피해 우려…이달 심리 마무리, 내달 선고 권력과 성(性)이 뒤섞인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력 혐의 사건 재판이 세간의 첨예한 관심 속에 진행 중이다. 그가 휘둘렀다는 '업무상 ...

    한국경제 | 2018.07.15 09:07 | YONHAP

  • thumbnail
    안희정 부인 "김지은, 침실도 들어와"…"복도서 대기한 것"

    민주원씨 증인 출석…"새벽에 침대 발치서 내려다봐…'마누라 비서' 별명" 김지은 측 "이상한 문자 받고 사고 막으려 침실 앞 지켰을 뿐"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력 혐의 재판에 안 전 지사 부인 민주원씨가 증인으로 출석해 고소인인 전 충남도 정무비서 김지은 씨가 새벽에 부부 침실에 들어오기도 했다고 진술했다. 민씨는 13일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조병구 부장판사) ...

    한국경제 | 2018.07.13 17:39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