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전여옥 "안희정-김지은, '위력 의한 성폭행'이든 '질투 의한 미투'던 보기 역겨워"

    ...남지사'로서 8년동안 왕노릇을 한 안희정 전 지사의 '위력'에 의한 일이었던 혹은 피해자 김지은씨의 '질투'에 의한 '미투'였던 지를 떠나 참 보기 역겹다"고 비난했다. ... '나는 이대로 된다'라고 생각했나보다"라고 주장했다. 민씨는 앞서 공판에서 "중국 대사 부부를 상화원에서 1박 2일 접대했고 김지은 씨가 1층, 2층에 우리 부부가 숙박했는데 잠을 자다가 새벽 네 시쯤 발치에 ...

    한국경제 | 2018.07.15 18:02 | 이미나

  • thumbnail
    안희정 부인 "김지은, 부부 침실도 들어와…내려다보고 있어"

    ...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력 혐의 재판에 안 전 지사 부인 민주원씨가 증인으로 출석해 고소인인 전 충남도 정무비서 김지은 씨가 새벽에 부부 침실에 들어오기도 했다고 진술했다. 민씨는 13일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조병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제5회 공판기일에 피고인 측 증인으로 나와 "지난해 8월 19일 새벽 김 씨가 부부 침실로 들어와 침대 발치에서 3∼4분간 내려다봤다"고 말했다. 민씨는 당시 8월 18∼19일 1박2일 ...

    한국경제 | 2018.07.14 08:41

  • thumbnail
    민주원 "안희정 전 지사 의심 안해" 울먹…김지은 측 "안희정 측 증인, 이미지 왜곡"

    ... 부장판사) 심리로 13일 열린 안 전 지사 사건 제5회 공판기일에 피고인 측 증인으로 출석한 민 씨는 "김지은(33) 씨가 전부터 남편을 좋아한다고 생각했었다. 하지만 일방적으로 좋아하는 것으로 생각했다"라고 진술했다. ... 같다"라고 했으며, 이후 "하는 행동이 점점 불안해졌다"라고 말했다. '상화원 침실사건은' 민씨의 증언에 따르면 중국 대사 부부를 상화원에서 1박 2일 접대했고 피해자 김씨가 1층, 2층에 ...

    한국경제 | 2018.07.14 00:41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안희정 부인 "김지은, 침실도 들어와"…"복도서 대기한 것"

    ...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력 혐의 재판에 안 전 지사 부인 민주원씨가 증인으로 출석해 고소인인 전 충남도 정무비서 김지은 씨가 새벽에 부부 침실에 들어오기도 했다고 진술했다. 민씨는 13일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조병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제5회 공판기일에 피고인 측 증인으로 나와 "지난해 8월 19일 새벽 김 씨가 부부 침실로 들어와 침대 발치에서 3∼4분간 내려다봤다"고 말했다. 당시는 8월 18∼19일 1박2일 ...

    한국경제 | 2018.07.13 17:39 | YONHAP

  • thumbnail
    안 전 지사 부인 내일 법정출석…'김지은 행적' 증언할 듯

    검찰측 증인 "부인이 '김지은, 새벽 4시에 침실 들어왔다'고 말해" 안 전 지사 신문 여부 미정…이르면 23일 검찰 구형 예상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력 혐의 재판에 안 전 지사 ... 정무비서로 바뀐 경위를 설명하다가 나온 것으로, 리조트에서 있었다는 일은 구 씨가 증언한 '새벽 4시에 김 씨가 부부 침실에 들어오려고 했다'는 내용을 뜻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른 증인들의 입을 통해 나온 민 씨의 이런 ...

    한국경제 | 2018.07.12 17: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