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미술소식] 최울가 가나아트·김지희 갤러리나우 개인전

    ... 붉은색을 배경으로 한 회화 신작들과 함께 실험적인 작업을 만날 수 있다. 신작 '비틀(Beetle)' 시리즈는 어린아이가 스티커를 벽면에 붙이고 노는 것처럼 에폭시 스티커로 전면을 일일이 채운 작품이다. 5월 30일까지. ▲ 김지희 갤러리나우 개인전 = 강남구 신사동 갤러리나우에서 김지희 개인전 '킵 샤이닝(keep Shining)'이 6일 개막한다. 김지희는 장지에 동양화 물감으로 화려한 선글라스로 눈을 가린 얼굴을 그린 '실드 스마일(Sealed smile)' ...

    한국경제 | 2021.05.05 08:01 | YONHAP

  • thumbnail
    층간소음에 불만 품어 차량 파손? 심증은 있으나 물증 없어 '무죄'

    층간소음에 견디지 못해 이웃 주민의 차량을 파손한 혐의를 받아 재판에 넘겨진 30대 여성이 무죄를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3단독 김지희 판사는 재물손괴 혐의로 기소된 A(32·여)씨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A씨는 지난해 2월 15일 오전, 인천시 서구에 위치한 빌라 주차장에서 이웃 B(22·남)씨의 승용차 유리창을 깨트려 기소됐다. 그는 음악 소리가 너무 커 경찰관과 B씨 집에 찾아갔지만 B씨는 문을 열어주지 않았고 ...

    키즈맘 | 2021.04.21 17:18 | 김주미

  • thumbnail
    층간소음에 화나 차량 파손?…의심되는데 증거 없어 무죄

    층간소음에 못 견뎌 이웃 주민의 차량을 파손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30대 여성이 무죄를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3단독 김지희 판사는 재물손괴 혐의로 기소된 A(32·여)씨에게 무죄를 선고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2월 15일 오전 9시 30분께 인천시 서구 한 빌라 주차장에서 이웃 B(22·남)씨의 승용차 유리창을 깨트린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음악 소리가 크게 나서 B씨 집에 경찰관과 함께 찾아갔으나 문을 열어 주지 않자 현관문을 ...

    한국경제 | 2021.04.21 15: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