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US오픈 출전자 144명 확정…임성재 등 한국 선수는 4명

    ... 60위 이내, 최근 1년 동안 PGA투어 대회 우승자 등 세계 정상급 선수가 모두 망라된 US오픈 출전자 명단에는 임성재(22), 안병훈(29), 강성훈(33), 김시우(25) 등 한국 선수 4명 출전이 확정됐다. 또 케빈 나(한국이름 나상욱), 김찬(미국), 대니 리에 아마추어 세계랭킹 7위 자격으로 출전권을 거머쥔 재미교포 존 박 등 동포 4명도 출전한다. 세계랭킹 60위 이내 선수 가운데 출전하지 않는 선수는 56위 프란체스코 몰리나리(이탈리아) 단 한명 뿐이다. ...

    한국경제 | 2020.09.09 13:44 | YONHAP

  • thumbnail
    '마치 타이거처럼' 람, 16번홀 칩샷 버디로 '우승+세계 1위'(종합)

    ... 바뀌었다. 16번홀에서 람의 칩샷 버디로 더는 추격할 동력을 잃고 17번홀(파4) 보기로 백기를 들었던 파머한테는 기가 막힌 일이었다. 파머는 3타차 준우승(6언더파 282타)에 만족해야 했다. 미국 교포 케빈 나(한국 이름 나상욱)가 9위(1언더파 287타)에 올랐다. 김시우(25)는 공동 18위(2오버파 290타)에 자리했다. 김시우는 2타를 잃었지만, 순위는 6계단 뛰었다. 강성훈(32)은 8오버파 80타를 친 바람에 73위(16오버파 304타)로 ...

    한국경제 | 2020.07.20 09:26 | YONHAP

  • thumbnail
    '마치 타이거처럼' 람, 16번홀 칩샷 버디로 '우승+세계 1위'

    ... 호흡을 맞춰 우승을 합작했던 라이언은 16번홀에서 람의 칩샷 버디로 더는 추격할 동력을 잃자 17번홀(파4) 보기로 백기를 들었다. 라이언은 0타차 준우승(6언더파 282타)에 만족해야 했다. 미국 교포 케빈 나(한국 이름 나상욱)가 9위(1언더파 287타)에 올랐다. 김시우(25)는 공동 18위(2오버파 290타)에 자리했다. 김시우는 2타를 잃었지만, 순위는 6계단 뛰었다. 강성훈(32)은 8오버파 80타를 친 바람에 73위(16오버파 304타)로 ...

    한국경제 | 2020.07.20 08: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