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박희권의 호모글로벌리스 (3)] 무비자 해외여행

    ... 13억 명과 5700만 대의 화물차가 통관 절차 없이 국경을 통과한다. 매일 17만 명이 국경을 넘어 출퇴근한다. 솅겐 협정은 유로화라는 단일 통화와 함께 하나의 유럽을 지향하는 유럽통합의 상징이자 근간이다. 그러나 대규모의 난민 유입과 테러 위험 때문에 최근 일부 국가가 국경 통제를 강화하고 있다. 솅겐 협정 모델을 적용하고자 하는 또 다른 대륙이 있다. 바로 아프리카다. 2016년 아프리카 연합이 단일 아프리카 여권을 발급했다. 2063년까지 12억 인구의 ...

    한국경제 | 2018.07.16 19:01

  • thumbnail
    취업·갑질·주거 문제보다도…'혐오민국' 해결하자는 대학생들

    대학생들은 취업, 갑질, 주거 문제보다도 ‘혐오사회’를 2018년 대한민국이 반드시 해결해야 할 과제로 꼽았다. 여혐·남혐 논란부터 난민 문제까지 한국사회 혐오지수가 임계치를 넘어섰다고 봤다. 세대·계층간 시각차도 혐오표현으로 치달으며 소모적 갈등만 양산한다는 지적이다. 국가경영전략연구원(NSI)은 한경닷컴과 KT&G 후원으로 지난 14일 서울 마포구 청년문화공간 주(JU)에서 ‘대학생 ...

    한국경제 | 2018.07.16 15:15 | 김봉구

  • thumbnail
    오늘 11시 서울시청서 '퀴어문화축제'…4㎞ 행진 예정

    ... 역대 최장 거리인 4.0㎞를 행진할 예정이다. 반면 종교 단체와 동성애 반대 단체들은 서울시청광장 바로 앞에서 오후 1시부터 '동성애퀴어축제반대국민대회'를 열고 퀴어문화축제에 반대 목소리를 높인다. 이 밖에 난민과 관련된 집회도 열린다. 네이버 카페 '난민대책공동행동'은 오후 7시 동화면세점 앞에서 '국민이 먼저다'라는 기치를 앞세워 제주 예멘 난민 강제송환, 난민법·무사증제도 폐지를 촉구하는 촛불집회를 ...

    한국경제 | 2018.07.14 06:45

전체 뉴스

  • thumbnail
    트럼프-푸틴 헬싱키서 약4시간 회담… 양자관계·북핵 등 논의

    ... '민스크 협정'을 이행하도록 미국이 영향력을 행사해 줄 것을 트럼프에게 요청했다고 전했다. 시리아 문제와 관련 푸틴은 러시아와 미국이 위기 해결을 위해 힘을 합칠 것이라며 "(시리아의) 인도주의 위기 해결과 난민 귀환을 지원하는 등의 일에서 서로 협력할 것을 제안했다"고 소개했다. 푸틴 대통령은 두 정상이 군축문제에 대해 계속해서 세부적인 논의를 하기로 했다고 소개하면서 2010년 체결된 신(新) 전략 무기감축 협정(New START)의 ...

    한국경제 | 2018.07.17 03:36 | YONHAP

  • thumbnail
    'IS 추종' 시리아인 구속 기소… 테러방지법 첫 적용

    ... 등 외국인 노동자들에게 수니파 극단주의 테러조직인 IS의 홍보 영상을 보여주며 IS 가입을 권유하고, 페이스북을 통해 지인들에게 IS 가입을 선동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2007년 한국에 입국한 뒤 시리아 내전을 이유로 난민 신청을 했지만 인정받지 못했다. 대신 당국으로부터 인도적 체류 허가를 받아 경기도 일대 폐차장 등지에서 일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지난해 첩보를 입수하고 장기간 수사한 끝에 지난달 A씨를 평택의 한 폐차장에서 체포했다. 경찰은 ...

    한국경제 | 2018.07.16 17:33 | YONHAP

  • thumbnail
    테러위험 외국인 6명 추방·1명 구속… 난민위장자 입국차단 강화

    ...ip;하반기 대테러활동 계획 의결 경기남부와 경남 대테러특공대 창설, 가상통화 활용 테러자금 차단 정부가 올 상반기 국내 체류 중인 외국인 가운데 테러위험 인물 6명을 강제 출국시키고, 1명을 구속했다. 국정원은 하반기에 난민으로 위장한 외국인 테러 전투원의 입국을 차단하기 위한 활동을 강화한다. 국가테러대책위원회는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제7차 회의를 열어 이러한 내용을 포함한 상반기 대테러활동 성과를 공유하고, 하반기 추진계획을 ...

    한국경제 | 2018.07.16 17:26 | YONHAP

사전

PHIGS [Poland, Hungary, Italy, Greece, Spain] 경제용어사전

... 등의 막대한 부채와 만성 재정적자, 금융회사 부실이 원인이었다면, 2018년에는 EU와 개별 국가의 정치적 대립이 위기의 뇌관 역할을 하고 있다. 이탈리아는 서민 복지를 앞세운 포퓰리즘(대중영합주의) 정당 '오성운동'과 EU의 난민정책에 반기를 든 극우정당 '동맹'이 연정을 통해 서유럽 최초의 반(反)EU·포퓰리즘 정권을 탄생시켰는데 이들은 기본소득 도입, 감세, 연금 확대를 추진하고 있어 이탈리아 재정 불안이 가중될 것이란 우려가 크다. 스페인은 오성운동과 비슷한 ...

메르크롱 경제용어사전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합성어. 두 정상은 유럽연합(EU)과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개혁에 공감하면서 회원국 간 경제통합 가속화, 보호무역주의 배격, 난민 문제 등에 한목소리를 내며 한때 `메르크롱'으로 불렸다.

콜롬비아 경제용어사전

... 한국으로의 비(非)광물 수출이 32.5% 증가했다고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1819년 스페인에서 '그란 콜롬비아연방'이란 이름으로 독립했으나 1930년 베네수엘라와 에콰도르, 파나마가 차례로 탈퇴했다. 최근 베네수엘라 정국 불안으로 하루 최대 7만 명의 난민이 넘어오고 있다. 베네수엘라 이민자는 총 47만 명(2017년 11월 기준)으로 이 중 27만 명이 불법 이민자로 추정된다. 불법 이민자 증가에 따라 총격전과 강도, 폭력사건 등도 늘어나고 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