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모닝브리핑]폼페이오 "북한 비핵화까지 시간 걸려"…포항 동남동쪽 해역서 규모 2.5 지진

    ...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6.07포인트(0.22%) 상승한 2,815.62를 기록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0.67포인트(0.01%) 하락한 7,854.44에 장을 마쳤다. ◆전국 찜통더위 지속… 최고 37도·폭염특보 19일은 최고 37도에 달하는 무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최고기온 31∼37도를 기록할 것으로 예보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됐다. 북태평양 고기압의 ...

    한국경제 | 2018.07.19 06:59

  • thumbnail
    전국 찜통더위 지속… 최고 37도·폭염특보

    19일은 최고 37도에 달하는 무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최고기온 31∼37도를 기록할 것으로 예보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됐다.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이 장기간 지속되면서 기온은 더욱 상승할 것으로 관측됐다. 구름 없는 맑은 날씨로 자외선과 오존 농도도 '나쁨' 수준을 웃돌겠다. 부산, 울산, 경남은 미세먼지 농도까지 '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그 ...

    한국경제 | 2018.07.19 06:17

  • "이달 말까지 비 안올 듯"… 역대 최강 폭염 예상

    한반도에서 폭염이 좀처럼 끝나지 않을 전망이다. 열흘 안에는 비 한 방울 내리지 않을 가능성까지 제기됐다. 18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28일까지 전국 17개 시·도 어디에도 비 소식이 없다. 지역적으로 비가 올 ... 수준이었다. 통상 봄이나 겨울과 달리 여름에는 대기 확산이 원활하고 깨끗한 남동풍이 주로 불어 초미세먼지 농도가 은 수준으로 떨어진다. 하지만 일부 영남 지방은 이번주 대기 정체로 7월답지 않은 고농도 초미세먼지가 나타나고 있다. ...

    한국경제 | 2018.07.18 19:01 | 박종서

전체 뉴스

  • thumbnail
    대구·경북 온열질환자 103명·가축 8만4000여마리 폐사

    37도 안팎 폭염에 피해 급증…"노약자 건강관리 유의" 대구·경북 전역에 폭염특보가 내리고 최고기온이 37도 안팎으로 치솟으면서 더위 피해가 급증하고 있다. 19일 대구시에 따르면 ... 폭염대책 추진비 3억3천여만원, 쉼터 냉방비 9억5천여만원을 지원했다. 전광판, 마을 방송,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폭염 위험성을 알리고 도로에 살수 작업을 하는 등 열기를 식히려 안간힘을 쓰고 있다. 대구시도 건설현장 등에서 한낮에는 ...

    한국경제 | 2018.07.19 10:20 | YONHAP

  • thumbnail
    연일 폭염에 제주서도 일부 학교 하교 앞당겨 단축수업

    ... 것이 없다고 도교육청은 전했다. 다만 유치원이나 초등학교의 경우 학생들이 어리기 때문에 일찍 하교시킬 경우 보호자 불편 등이 우려돼 일과시간은 조정하지 않되 시간 야외활동을 하지 않도록 지도하고 있다고 도교육청은 설명했다. 제주에는 현재 동부에 폭염경보, 북부·서부에 폭염주의보가 각각 발효 중이다. 도교육청은 폭염에 대비해 교육청과 각 학교에 비상대책반을 구성, 특보 발효 등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응하도록 했다. 각 학교에서는 ...

    한국경제 | 2018.07.19 09:54 | YONHAP

  • thumbnail
    "한숨이라도 더…" 열대야에 숙면앱까지 동원…폭염 속 생존법

    ... 바캉스족 증가·생활패턴 변화…"남자회사원 반바지 허용" 국민청원 한 기온이 35도 안팎까지 치솟는 폭염이 연일 계속되자 시민들의 생활 패턴도 눈에 띄게 바뀌고 있다. 거리로 나선 ... 빵빵하게 나오는 카페나 도서관, 대형쇼핑몰을 찾는 도심 속 바캉스족도 갈수록 늘고 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폭염 대책을 세워 달라는 청원이 쇄도하는가 하면 연일 계속되는 열대야 속에서 쪽잠이라도 청하려고 '백색소음'(白色騷音) ...

    한국경제 | 2018.07.19 08:11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