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이달 말까지 비 안올 듯"… 역대 최강 폭염 예상

    한반도에서 폭염이 좀처럼 끝나지 않을 전망이다. 열흘 안에는 비 한 방울 내리지 않을 가능성까지 제기됐다. 18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28일까지 전국 17개 시·도 어디에도 비 소식이 없다. 지역적으로 비가 올 ... 수준이었다. 통상 봄이나 겨울과 달리 여름에는 대기 확산이 원활하고 깨끗한 남동풍이 주로 불어 초미세먼지 농도가 은 수준으로 떨어진다. 하지만 일부 영남 지방은 이번주 대기 정체로 7월답지 않은 고농도 초미세먼지가 나타나고 있다. ...

    한국경제 | 2018.07.18 19:01 | 박종서

  • 19일 날씨 : 펄펄 끓는 한반도

    대체로 맑겠다. 대부분 지역에서 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올라 폭염 특보가 내려지겠다. 아침 최저 22~27도, 최고 32~37도.

    한국경제 | 2018.07.18 19:00

  • thumbnail
    전국 기록적 폭염에 온열질환 주의보…풀 뽑다 1명 사망

    ... 33.0도, 부산 32.3도다. 이날 오후 4시 20분 현재 서해안과 제주도 일부 지역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특보(경보·주의보)가 발효돼 있다. 특히 최고 기온이 35∼37도를 오르내리는 무더위가 ... 불볕더위가 계속되고 있다. 이런 기압 형태가 매우 견고한 데다 당분간 더위를 식힐 만한 비 소식도 없어 기록적인 장기 폭염이 이어질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늘 이후 전반적으로 기온이 더 상승할 수도 있다"며 ...

    한국경제 | 2018.07.18 17:36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찜통더위에 냉방기기 사용량 급증… 치솟는 전력 수요

    한전 경기본부 "경기 남부 지역 여름철 최대전력 기록 경신" 경기도 전역에 폭염특보가 수일째 지속하는 가운데 냉방기기 사용이 크게 늘어 전력 사용량이 폭증하고 있다. 18일 한국전력 경기본부에 따르면 이날 ...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냉방기기 가동이 증가, 전력 사용량이 덩달아 늘고 있기 때문이다. 여름철 전력 사용량은 최고 기온을 보이는 오후 3∼5시께에 정점을 찍는다. 출근 시간 후인 오전 10시∼11시께 전력 ...

    한국경제 | 2018.07.18 18:24 | YONHAP

  • thumbnail
    35도 가마솥 더위 충북 12개 중고교 단축수업

    18일 충북 대부분 지역의 최고기온이 35도에 육박하는 가마솥 더위를 보이자 일선 학교들이 학생 건강관리를 위해 수업을 단축했다. 충북도교육청에 따르면 이날 청주동중과 진천 서전중 등 12개 중·고교가 매 수업시간을 10분가량씩 단축하는 방법으로 하교 시간을 1시간가량 앞당겼다. 온열 환자 등 폭염 피해를 봤거나 휴교를 한 학교는 없다. 지난 16일에는 14개교가, 지난 17일에는 8개교가 같은 방식으로 단축 수업을 했다. ...

    한국경제 | 2018.07.18 17:21 | YONHAP

  • thumbnail
    서울 올 최고기온 타이기록 35.5도·경산 37.3도… "더 오를 듯"

    기록적 장기 폭염 이어질 듯…기상청 "열사병·탈진 조심해야" 수요일인 18일에도 어김없이 폭염이 이어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현재까지 자동기상관측장비(AWS)가 측정한 최고 기온은 경산이 37.3도로 전국에서 가장 높다. 이어 창녕(37.2도), 영천(37.0도), 대구(신암·36.9도), 양산(36.8도), 제주(김녕·36.1도), 곡성(36.0도), ...

    한국경제 | 2018.07.18 17:20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