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매물 씨 마르고 호가 천정부지… 이틀 새 1억 올려도 "당장 계약하자"

    ... 30%대로 낮아 대출 끼고 들어오는 매수자를 투기세력으로 보기 힘들다”고 했다. 정부가 종합부동산세 등 세금 폭탄을 예고하자 절세 상담도 크게 늘었다는 게 중개업소 측 설명이다. 이날 압구정 현대아파트에 사는 60대 부부는 신혼부부 자녀에게 아파트를 양도하고자 중개업소를 찾았다. ◆노도강, 매물 품귀에 실수요자 헛걸음 같은 날 강북구 미아동 SK북한산시티 단지 내 상가. 이곳 2층에 있는 D공인에는 한 시간마다 아파트 매물을 찾는 실수요자 ...

    한국경제 | 2018.09.09 17:30 | 민경진/양길성

  • thumbnail
    [집코노미] ·도·강까지 번진 집값 '불길'…149개 단지 무더기 최고가

    집값 급등세가 서울 동북권 외곽지역까지 번진 것으로 나타났다. ‘키 맞추기’ 장세가 이어지면서 그동안 비인기 주거지역으로 꼽혔던 원·도봉·강북구 주요 단지가 무더기로 최고가에 거래됐다. 강북구에서는 전용면적 84㎡ 아파트 매매가격이 처음으로 7억원대에 진입했다. ◆강북이 달린다 5일 아파트 검색엔진 파인드아파트에 따르면 7~8월 원·도봉·강북구에서 149개 아파트 단지가 ...

    한국경제 | 2018.09.05 07:14 | 전형진

  • thumbnail
    원·도봉·강북구 등 서울 외곽 급등 지속… 개발 보류된 용산은 매수문의 '뚝'

    “정부 규제가 어떻게 나오더라도 원구 사람들은 개의치 않습니다. 개발 호재가 많고 저평가됐다는 인식이 강합니다.” 정부가 ‘8·27 부동산 대책’을 내놨지만 중저가 주택이 밀집한 서울 동북부 지역 상승세는 오히려 가팔라지고 있다. 서울 집값 상승을 주도하던 강남3구와 마포·성동구에선 호가 급등이 일단 멈췄다. 개발 계획 발표가 연기된 여의도와 용산의 집값은 주춤하는 모습이다. ...

    한국경제 | 2018.09.02 18:58 | 최진석/윤아영/허란/민경진

전체 뉴스

  • thumbnail
    [big story] “규제가 부른 집값 폭등, 공급으로 풀어야”

    ... 한강변인 마용성(마포, 용산, 성동)의 집값 수준이 높은 곳의 거래가 감소한 거죠. 대신 사람들이 어디를 사나 봤더니 노도강(원, 도봉, 강북)의 아파트들이 들썩합니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무렵 반짝 거래가 들었던 노도강 지역들이 ... 공급이 나오지만, 1~2년이 지나면 물량을 찾기가 힘들어질 겁니다. 사람들 소득은 늘고 있는데 서울 중심지 주택의 후화를 방치하는 것이 과연 공공선일까요. 함 랩장 강남의 집중화를 위해서 판교, 분당, 과천 등 대체 지역이 만들어졌습니다. ...

    Money | 2018.09.20 16:03

  • thumbnail
    랜드로버코리아, 70주년 기념 오프로드 행사 연다

    ... 재현해 도심 속에서 오프로드를 체험할 수 있는 이번 행사에서는 브랜드 역사를 엿볼 수 있는 콘텐츠를 함께 선보인다. 또한, 완벽히 복원된 랜드로버 시리즈 III를 특별 전시할 예정이다. 서울과 부산 행사에서는 계곡 바닥과 유사하게 도강하는 수로 주행 코스, 불규칙한 험로를 연상시키는 장애물이 설치된 범피 코스, 언덕과 경사로 등 급격한 면 경사 변화를 재현한 시소 코스 등 총 6가지 오프로드 체험 코스를 경험할 수 있다. 서울과 부산을 제외한 지역에서는 극단적인 ...

    오토타임즈 | 2018.07.02 09:27

  • thumbnail
    “집값 잡으려다 또 경기 태울라”

    ... 0.68%에 불과하고 이는 서울의 상승률 5.29%에 비해 형편없이 낮은 수준이다. 같은 서울이라도 집값이 싼 노도강(원구·도봉구·강북구) 지역은 4.01% 상승에 그친 반면 집값이 비싼 강남3구(강남구·서초구·송파구)는 6.44% ... 살펴보면 서울이 56.58% 오르는 동안 부산은 5.92% 상승에 그쳤다. 같은 서울이라도 서민이 주로 사는 원구·도봉구·강북구는 상승률이 36.24%에 그쳐 강남3구의 상승률 80.7%에 비해 절반도 되지 않았다. 참여정부 ...

    한경Business | 2018.01.15 14:58

웹문서

  • 2009년 노도강 몰락을 잊지말아야 한다

    ... 돌아섰고 다음 정부가 이를 이어받아 규제강화책의 강도를 높였습니다. 이번 주 오윤섭의 부자노트에서는 문재인정부가 출범하고 대출규제시대를 맞아 10년전 노도강(원구 도봉구 강북구) 아파트시장을 되돌아봅니다. 2007년 투기열풍에서 2009년 몰락까지 2년간 그 시절을 복기(復棋)해보겠습니다. 노도강 몰락을 복기하는 이유는 10년만에 되풀이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입니다. 노도강이 또다시 몰락한다는 것이 아닙니다. 10년전 노도강과 비슷한 수급 상황에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246_1&no=490&category=0&ch=land
  • 노도강은 언제쯤 뜰까?

    - 4년 정도의 조정을 거쳐 올해 말쯤엔 회복이 예상된다 - 강남에 서초구, 강남구, 송파구가 있다면 강북에는 노도강(원구, 도봉구, 강북구)이 있습니다. 강북의 대표적인 중산층 주거지 노도강은 그만큼 강북 부동산시장에 끼치는 영향이 큽니다. 2001~2006년 상반기까지 강남 아파트가 득세할때 강북 노도강은 숨죽여 있다가 2006년 하반기부터 2008년 상반기까지 강북대세에 힘입어 강북 대표 주거지 노도강이 급부상하였습니다. 이때 노도강은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564&category=4&ch=land
  • 노도강이 뛰면 양주신도시도 뛴다

    - 전세가 폭등으로 인한 매매전환 수요로 노도강이 대세 - 2005~2007년은 강남권 특히 버블세븐지역(강남구.서초구.송파구.양천구 목동.분당.평촌.용인) 대세, 2006~2008년은 노도강(원구.도봉구.강북구) 대세, 2008년 ... 시작되었고 2015년부터는 서울.수도권 중에서 특히 전세가 폭등으로 인한 매매전환 수요로 중산층 아파트를 대표하는 노도강이 그 선두에 나섰다. 사실 비강남권지역의 선두주자 노도강은 강남권지역과 각자 다른 길을 걸어왔고 작금은 전세가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1660&category=4&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