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드루킹' 측 "특검 회유에 거짓말 했다…노회찬 의원 부인 증인 신청"

    '댓글 조작' 사건으로 재판을 받고 있는 '드루킹' 김동원씨 측이 고(故) 노회찬 의원의 부인을 증인으로 신청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의 변호인은 최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2부(성창호 ... 드러났다. 허익범 특검팀은 계좌 추적 등 객관적 근거들로 이 같은 혐의점을 잡았지만 노 의원이 특검 수사 도중 유서를 남기고 스스로 목숨을 끊으면서 김씨 일당에 대해서만 조사를 진행했다. 김씨 측은 이와 관련해 "노 의원에게 ...

    한국경제 | 2018.10.12 14:58 | 강경주

  • thumbnail
    임종석, 노회찬 빈소 조문 … 김경수 "고인의 뜻 이어가겠다"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25일 오전 고(故) 노회찬 의원의 빈소가 차려진 신촌세브란스 병원 장례식장을 찾아 조문했다. 임 실장은 심경을 묻는 기자들에게 "마음이 너무 아파 차마 드릴 말씀이 없다"며 "다시는 ... 한편 노 의원은 '드루킹 특검' 조사 중 불법정치자금을 수수한 혐의로 수사 대상에 올랐다가 23일 유서를 남기고 아파트에서 투신했다. 유서에는 "2016년 3월 두 차례에 걸쳐 경공모로부터 4000만 원을 받았다. ...

    한국경제 | 2018.07.25 17:59 | 이미나

  • thumbnail
    '드루킹 특검 수사' 촉발 김경수 "존경하는 분 잃어…정치 허망" 노회찬 별세 애도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정치가 허망하다"면서 고(故) 노회찬 의원을 추모했다. 김경수 지사는 23일 밤 개인 페이스북 계정에 올린 글에서 “존경하는 분을 잃었다. 마음이 너무 아프다"면서 이같이 ... 받은 적이 없다"고 해명했다가 이에 대한 심적 부담감을 이기지 못하고 아파트에서 투신했다. 노 의원은 유서를 통해 "2016년 3월 두 차례에 걸쳐 경공모로부터 모두 4000만 원을 받았다"고 불법자금 ...

    한국경제 | 2018.07.24 09:44 | 이미나

전체 뉴스

  • thumbnail
    '드루킹'측 "노회찬 의원 부인 증인 신청하고 싶다"

    "'노회찬 5천만원' 특검 회유로 허위자백" 주장…특검 "회유한 적 없어" 재판부, 故노 의원 부인 증인 신청에 '신중 검토' 주문 '댓글 ... 드러났다. 허익범 특검팀은 계좌 추적 등 객관적 근거들로 이 같은 혐의점을 잡았지만, 노 의원이 특검 수사 도중 유서를 남기고 스스로 목숨을 끊으면서 김씨 일당에 대해서만 조사를 진행했다. 김씨 측은 이와 관련해 의견서에서 "노 ...

    한국경제 | 2018.10.12 14:19 | YONHAP

  • thumbnail
    "내가 노회찬 의원 죽인 놈 돼"… 드루킹 최측근 '격정' 진술

    ... 소환…김경수 지사 재소환 전 '다지기' "마치 내가 돈을 직접 전달해서 결국 노회찬 의원이 스스로 목숨을 끊도록 만든 놈으로 기사가 나갔다. '내가 노회찬을 죽인 놈이다'라는 식... 당위성이 분명하지 않다는 게 이유였다. 4일 뒤인 23일 노 의원은 경공모로부터 일부 자금을 받았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기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구속영장이 한 차례 기각되면서 특검의 과녁에서 벗어난 듯했던 도 변호사는 특검이 ...

    한국경제 | 2018.08.08 15:07 | YONHAP

  • thumbnail
    경찰 "노회찬 '타살 의혹' 주장 근거없어…억측 자제해달라"

    경찰은 24일 고(故) 노회찬 의원의 사망과 관련한 억측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전날 오후 한 인터넷매체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는 서울 소재 한 의학전문대학원의 교수가 출연해 노 의원의 사망에 대해 타살 의혹을 제기했다. ... 도착해서 올라가는 시간 등 모든 것을 확인한 결과 외력은 없었다"고 반박했다. 현장에서 발견된 3통의 유서 또한 유족 확인 등을 거쳐 노 의원의 자필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에 따르면 노 의원은 여야 원내대표들과 함께 ...

    한국경제 | 2018.07.24 19: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