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극과 극' 설문 결과…다시 따져 보는 '세무조사 녹음권' 득실

    지난 2018년 '세무조사 녹음권' 이라는 사안을 둘러싸고 기획재정부, 국세청 사이의 갈등이 최고조로 치닫고 있었다. 기재부가 세법(국세기본법)에 세무조사 과정(조사공무원과 대화)을 녹음할 수 있는 권리를 도입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었기 때문이다. 당시 기재부는 세무조사 과정이 투명하지 않다는 납세자들의 불만을 이유로 제도 도입을 밀어부쳤고, 국세청은 "세무조사가 위축된다"며 반발했다. 양측의 대립은 국회에서 승패가 갈렸다. 국회는 기재부의 ...

    조세일보 | 2020.02.17 10:23

  • thumbnail
    세무조사과정 녹음제도 도입 결국 무산될 듯

    ... 기획재정부가 작년 법 개정안을 내놓은 이후 기재부와 국세청이 첨예한 갈등을 빚었으나 결국 국세청의 '판정승'으로 기우는 모양새다. 26일 기재부와 국세청에 따르면 기재부가 작년 세법 개정안을 내면서 도입을 추진했던 세무조사 녹음권 보장 방안은 추가 검토 결과 무산되는 분위기다. 국회가 제도 도입 여부를 가늠하기 위해 주문한 추가 조사 결과가 최근 나왔는데, '도입 반대' 쪽으로 기울었기 때문이다. 앞서 기재부는 작년 세법 개정안을 짜면서 녹음권 보장 방안을 ...

    한국경제 | 2019.08.26 12:00 | YONHAP

  • thumbnail
    70년 관세법 체계 흔든 기재부 세제실…대체 왜?

    ... 관세사와 세무사 간 직역 다툼이 나올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는 것이다. 업무영역을 정해 놓은 세무사법과 관세사법이 존재하나, 국기법에 관세를 포함시킨다면 세무사가 관세업무까지 수행할 명분을 줄 수 있다는 지적이다. '세무조사 녹음권 사태' 반면교사 못 삼았나 ◆…국기법 개정 추진이 기관 '갑질' 논란으로 번지면서, 세제실 내에서도 신중한 검토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지난해 세제실은 기관 간 업무 협의가 불충분했던 세무조사 녹음권 도입을 추진했는데, ...

    조세일보 | 2019.08.08 09: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