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삼성 수사심의위원 과반이 법률가…"여론재판 아니었다"

    ... 기본권을 주장하기도 했다. 종교인인 E씨는 지난해 통일부가 주최한 ‘6·15 남북공동선언 이행을 위한 새해맞이 연대모임’ 남측 참가자였다. 또 다른 종교인인 F씨는 2012년 쌍용자동차 노조 단식농성장을 방문하고, 당시 이유일 쌍용차 대표에게 정리해고 문제 등을 원만하게 해결하라고 당부하는 등 사회적 참여 활동에 적극 나섰다. “위원들 개별 판단대로 결론” 26일 삼성과 검찰 측은 모두 당일 오전에 수사심의위 ...

    한국경제 | 2020.06.29 16:52 | 문혜정/이인혁/안효주/이수빈

  • thumbnail
    20년 사진기자의 렌즈너머로 본 세상 '뭉클' 출간

    ... 20년간 취재현장을 누비며 렌즈 너머 못 다한 이야기를 엮어내 '뭉클'을 출시했다. 20여년 뉴스 현장에서 카메라 렌즈를 통해 기록해 온 사진기자가 바라본 세상은 어떤 모습일까? 세월호 사건이나 노동자들의 장기농성장, 로힝야 난민 등을 취재하면서 사진기자로서의 한계를 절감하면서도 희망의 끈을 놓지 않기 위해 노력한 흔적이 담긴 책이다. 아프고 힘든 세상을 살면서도 미소를 잃지 않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자신만의 시선과 말로 담았다. 2005년에 ...

    한국경제 | 2020.04.13 18:09 | 김범준

  • thumbnail
    서울시, 광화문 세종대로 농성장 철거 '행정대집행' 돌입

    서울시가 종로구와 함께 27일 광화문 세종대로에서 불법 농성장 천막 7개 동을 철거하는 행정대집행에 들어갔다. 서울시와 종로구는 이날 오전 6시 30분 행정대집행을 예고하고 오전 7시 20분께부터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범투본), 고 문중원 기수 시민대책위원회 등 4개 단체가 설치한 천막 7개 동과 집회물품을 철거했다. 탈북단체 등이 설치한 천막 3개 동은 오전 7시께 자진 철거됐고, 나머지 천막을 두고 일부 단체가 반발했지만 큰 충돌은 없는 ...

    한국경제 | 2020.02.27 07:58

전체 뉴스

  • thumbnail
    의장 선거 갈등….민주당 일부 대전시의원 사흘째 농성

    ... 의원총회에서 권 의원을 의장 후보로 선출했음에도 상당수 의원이 무효표를 던져 의장 선출이 무산된 것에 대한 반발이다. 이들은 민주당 의원 10명이 의원총회에도 불구하고 의장선거에서 무효표를 던진 것은 당론을 어긴 것이라고 비판했다. 농성장 한편에는 '합의와 약속을 어긴 의원은 민주주의를 논할 자격이 없다', '정당 합의 무시하고 야합한 시의원은 탈당하라' 등 내용이 담긴 손피켓도 마련했다. 의회 현관에는 '150만 대전시민 여러분 죄송합니다. 정당 민주주의를 끝까지 ...

    한국경제 | 2020.07.05 18:25 | YONHAP

  • thumbnail
    대구 동인동 재개발구역 안 망루 농성 3개월여 만에 자진 해산

    ... 보상금 현실화를 요구하며 3개월 넘게 농성을 벌인 건물 주인 등 7명이 18일 자진 해산했다. 대구 중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농성자 7명 가운데 4명은 이날 오전 9시께 자진해서 건물 밖으로 내려왔다. 이어 오후 1시 30분께 농성장에 남아있던 건물 주인과 가족 등 나머지 3명도 스스로 건물을 빠져나왔다. 재개발지역 주민과 전국철거민연합회 회원 등이 연대해 시작한 농성은 최근까지 장기화 조짐을 보여 "농성자 안전 등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는 우려를 낳았다. ...

    한국경제 | 2020.06.18 18:56 | YONHAP

  • thumbnail
    민주노총 "7년째 농성 울산과학대 청소노동자 문제 해결하라"

    ... 최저임금으로는 생계를 유지할 수 없어 최소한의 임금 인상을 학교 측에 요구했다"며 "이렇게 시작된 파업 투쟁이 오늘 7년째를 맞이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들은 "지난 6년간 울산과학대 측은 고령의 비정규직 청소노동자들에게 집단 해고와 네 번의 농성장 파괴, 거액의 손배가압류 등을 가했다"며 "촛불 항쟁으로 대통령도 바뀌고, 지방선거와 총선에서 집권 여당이 대승을 거두는 시대 변화 흐름에도 울산과학대는 언제까지 예외여야 하나"고 지적했다. 이들은 "12일 울산과학대와 울산공업학원 ...

    한국경제 | 2020.06.16 15: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