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NBA 올랜도, 필라델피아에 졌지만 플레이오프 진출 확정

    ... 올랜도는 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키시미의 HP 필드하우스에서 열린 2019-2020 NBA 정규리그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와 경기에서 101-108로 졌다. 그러나 이후 열린 경기에서 동부 콘퍼런스 9위 워싱턴 위저즈가 뉴올리언스 펠리컨스에 107-118로 패해 올랜도가 남은 경기 결과와 관계없이 플레이오프 진출 티켓을 확보했다. 올랜도는 32승 38패가 됐고, 워싱턴은 24승 45패를 기록했다. 두 팀의 승차는 7.5경기 차로 유지된 가운데 남은 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0.08.08 12:54 | YONHAP

  • thumbnail
    '하든 39점' NBA 휴스턴, 르브론 빠진 레이커스에 완승

    ... 2연승을 포함, 3승 1패로 상승세를 타고 있다. 포틀랜드의 '에이스' 데이미언 릴러드가 45득점에 12어시스트로 가장 빛나는 활약을 펼쳤다. 그는 3점 18개를 던져 11개를 성공시키는 매서운 슛 감각을 보여줬다. ◇ 7일 NBA 전적 새크라멘토 140-125 뉴올리언스 밀워키 130-116 마이애미 피닉스 114-99 인디애나 LA클리퍼스 126-111 댈러스 포틀랜드 125-115 덴버 휴스턴 113-97 LA레이커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7 14:17 | YONHAP

  • thumbnail
    제이미 폭스·조지프 고든 레빗 "함께 해 영광"

    ... 듣자마자 무조건 한다고 했죠. 그가 일하는 방식과 재능을 존경합니다. "(제이미 폭스) "아빠가 되고 쉬다가 심각하고 진지한 영화(국내 미개봉한 '7500')로 복귀를 했는데 신나고 재미있는 작품을 해보고 싶었어요. 제이미와 뉴올리언스에서 촬영한다는데 안 할 이유가 없었죠."(조지프 고든 레빗) 오는 14일 넷플릭스 영화 '프로젝트 파워' 공개를 앞두고 진행된 온라인 간담회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제이미 폭스와 조지프 고든 레빗은 서로를 추어올리며 팀워크를 자랑했다. ...

    한국경제 | 2020.08.06 14:15 | YONHAP

사전

슈퍼 태풍 경제용어사전

미국 합동태풍경보센터(JTWC)에 따르면 '슈퍼 태풍'은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이 초속 67m 이상인 태풍이다. 태풍의 강도는 최대 풍속에 따라 결정된다. 초속 60m의 바람이 불면 철탑이 휘어진다. 2005년 8월 미국 뉴올리언스를 강타한 허리케인 카트리나의 중심 최대 풍속이 초속 70m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