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이학영 칼럼] 중국의 '늑대외교'가 심상치 않다

    ... 호주 동북부 퀸즐랜드주의 대학생들이 홍콩민주화 지지 시위를 벌인 이후 중국 총영사관으로부터 온갖 압박과 모멸을 하고 있는데도 해 대학은 물론 주(州)국이 속수무책으로 지켜보고만 있는 상황을 다룬 기사다. 주 경제의 상 ... 절정으로 치닫고 있음을 보여준다. 갈수록 거칠어지는 중국의 외교 도발이 시진핑 정부가 외교부에 대한 공산당의 장악력을 한층 높인 이후 본격화되고 있다는 게 예사롭지 않다. 중국 최고지도자인 시진핑은 지난해 외교부를 사실상 지휘하는 ...

    한국경제 | 2020.05.26 18:10 | 이학영

  • thumbnail
    [홍영식의 정치판] '코로나 국난 극복' 벽 못 넘은 '정권 심판론'

    4·15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이 압승을 거뒀다. 민주 과반 의석 확보는 물론 범여권 정 의석을 합하면 국회 선진화법 제약을 받지 않는 180석을 넘겼다. 2016년 20대 총선과 2017년 대선, 2018년 지방선거에 ... ‘문재인표 정책’ 추진에 총대를 멜 것으로 보인다. 뿐만 아니라 친문(친문재인)계 의원들도 대거 선되면서 문 대통령의 국정장악력은 더욱 높아졌다. 우리 정치사에서 대통령 임기 후반에 의레 나타난 ‘...

    한국경제 | 2020.04.16 07:45 | 홍영식

  • thumbnail
    격전지 수도권 휩쓴 민주…문 대통령 '국정 장악력' 더 세진다

    ... 민주당은 170석이 넘는 의석을 확보할 것으로 예상된다. 민주당은 2016년 총선, 2017년 대선, 2018년 지방선거에 이어 이번 총선까지 승리하면서 1987년 민주화 이후 4회 연속 승리를 거둔 첫 정당이 됐다. 민주, 수도권 사실상 싹쓸이 민주당은 최대 격전지로 꼽혔던 수도권에서 100곳, 통합당은 19곳에서 앞섰다. 121개 의석 중 80% 이상을 민주당이 가져간 것으로 추산된다. 49석이 걸려 있는 서울에선 민주당은 41곳, 통합당은 8곳에서 ...

    한국경제 | 2020.04.15 23:49 | 하헌형

전체 뉴스

  • thumbnail
    '홍콩업무 총괄' 샤바오룽, 中정협 비서장직서 물러나

    양회 앞두고 전격 인사…"홍콩문제 주력하라는 지도부 의중 반영" 시진핑 주석이 저장성 서기 재직시 부서기로 보좌한 측근 중국의 홍콩 관련 업무를 총괄하는 샤바오룽(夏寶龍·67) 중국 국무원 홍콩·마카오 판공실(港澳辦) 주임이 ... 것으로 기대된다고 중국과 홍콩 언론 매체들은 전했다. 민주화 시위로 중국 중앙정부와 갈등을 빚는 홍콩에 대한 장악력을 높이겠다는 중국 지도부의 의중이 반영된 인사로 풀이된다. 일각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

    한국경제 | 2020.05.20 10:31 | YONHAP

  • thumbnail
    트럼프까지 나서 상원 출마 설득했지만…폼페이오 또 거절

    트럼프, 최근 단독면담서 요청…WP "민주당에 밀려 상원 장악력 잃을까 우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최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으로부터 캔자스주 상원의원 선거 출마를 권유받았지만 거부했다고 워싱턴포스트(WP)가 ... 것이다. 소식통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2주 전 백악관에서 폼페이오 장관과의 단독 면담에서 그가 출마한다면 공화 의석을 지킬 수 있다며 의원직 도전을 요청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제안은 공화당이 오는 11월 선거에서 상원 통제력을 ...

    한국경제 | 2020.05.15 16:32 | YONHAP

  • thumbnail
    민주, 시민 투표 시작…원 게시판은 찬반 '갑론을박'

    ... "정공법으로 가야" 반대파 "원내교섭단체로 활용" 더불어민주당이 7일 권리당원을 대상으로 비례정당인 더불어시민당과의 합 여부를 묻는 투표에 돌입한 가운데 원 게시판에는 합 찬반양론이 펼쳐지고 있다. 합당에 찬성하는 쪽은 총선 과정에서 ... 독려해서 투표하지 않았느냐"며 합당의 위성을 설명했다. 반대하는 쪽은 시민당을 친여권 원내교섭단체로 만들어 국회 장악력을 높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미래통합당이 비례정 미래한국당을 교섭단체로 남겨둘 가능성이 있는 상황에서 이에 대응해야 ...

    한국경제 | 2020.05.07 08:59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