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은행주 급등에도…다이먼 "충당금 더 쌓아야"

    제이미 다이먼 JP모간체이스 회장은 미국 은행들이 2분기에도 대규모 대손충당금을 쌓아야 한다고 말했다. 고객의 채무불이행에 대비하는 대손충당금은 지난 1분기 미국 은행주들의 어닝쇼크(실적 충격) 원인이었다. 다이먼 회장은 26일(현지시간) 도이체방크가 주최한 화상 세미나에서 은행들의 2분기 대손충당금 규모가 상당히 증가할 것이라고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고객들의 채무불이행 가능성을 대손충당금에 반영해야 하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0.05.27 17:50 | 이고운

  • 버핏이 버린 은행株의 재발견?…"금리 인하 우려 줄어 저평가 매력"

    ... 뱅크오브아메리카(7.15%), JP모간(7.06%) 등 다른 대형 은행주도 7% 이상 상승했다. 미국 은행주는 코로나19 사태가 본격화된 지난 3월부터 큰 폭으로 하락했다. 경기 악화에 따른 채무불이행 사태에 대비해 대규모 대손충당금을 쌓으면서 은행들의 1분기 이익도 급감했다. 은행주 예찬론자였던 버핏이 이끄는 벅셔해서웨이도 보유하고 있던 골드만삭스 주식의 약 84%를 3월 말까지 팔아치웠다. JP모간과 지방은행인 US뱅코프 지분도 줄였다. 국내 은행주도 상황은 ...

    한국경제 | 2020.05.27 17:45 | 오형주

  • thumbnail
    이베스트투자증권 재매각설 '솔솔' 나오는 이유 유료

    ... 있습니다. 2017년과 2018년 기존 적자 브랜드와 글로벌 상사 사업을 축소하고 구조조정도 단행했는데도 말이죠. 고정비 절감 덕분에 흑자 전환에 성공했지만 지난해 브랜드와 유통 부문의 매출 부진, 글로벌 상사 사업 매출채권에 대한 대손충당금 설정 등으로 연결 기준 285억원의 영업손실을 냈습니다. 순손실 규모도 46억원이었습니다. 전문가들은 코로나19의 부정적 영향과 국내외 경기의 불확실성 등을 감안할 때 아웃도어 시장이 당분간 살아나기 어려울 것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

    모바일한경 | 2020.05.24 10:30 | 김은정

전체 뉴스

  • thumbnail
    '한국자산신탁' 5% 이상 상승, 대손충당금 감소, 실적 개선 시작 - 삼성증권, HOLD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대손충당금 감소, 실적 개선 시작 - 삼성증권, HOLD 05월 18일 삼성증권의 이경자 애널리스트는 한국자산신탁에 대해 "1분기 수주 총액은 351억원, 그 중 차입형신탁 수주는 80억원에 불과했으나 주택경기 침체를 반영해 2019년부터 비차입형 신탁 위주로 수주 선별 지속 중"이라고 분석하며, 투자의견 'HOLD', 목표주가 '3,800원'을 제시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

    한국경제 | 2020.05.26 13:41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저축은행 1분기 연체율 4.0%…가계·기업 모두 상승(종합)

    ... 늘었으나 자기자본도 유사한 비율로 늘었기 때문이다. 자산 1조원 이상인 저축은행은 자기자본비율을 8% 이상, 1조원 미만은 7% 이상으로 유지해야 한다. 또 다른 건전성 지표인 고정이하여신비율 역시 4.7%로 작년 말과 같았다. 대손충당금 적립률은 107.9%로 모든 저축은행이 요적립액 대비 100% 이상을 충족했다. 다만 금감원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가계나 기업 대출의 연체율이 추가로 오를 가능성을 경계하고 있다. 금감원은 "신용이 낮은 대출자의 비중이 높은 업권의 ...

    한국경제 | 2020.05.25 16:32 | YONHAP

  • thumbnail
    저축은행 1분기 연체율 4.0%…가계·기업 모두 상승

    ... 3천억원(2.8%)도 비슷하게 늘었기 때문이다. 자산 1조원 이상인 저축은행은 자기자본비율을 8% 이상, 1조원 미만은 7% 이상 유지해야 한다. 또 다른 건전성 지표인 고정이하여신비율 역시 4.7%로 작년 말과 같았다. 대손충당금 적립률은 107.9%였다. 다만 금감원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가계나 기업 대출의 연체율이 추가로 오를 가능성을 경계하고 있다. 금감원은 "신용이 낮은 대출자의 비중이 높은 업권의 특성상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잠재위험이 현실화할 ...

    한국경제 | 2020.05.25 12:04 | YONHAP

사전

IFRS9 경제용어사전

...18년 1월부터 한국에서 시행되고 있는 금융상품 국제회계기준. 은행, 카드, 캐피털사 등 대부분 금융회사가 적용 대상이다. 은행은 IFRS 일반기준 외에 대출채권과 유가증권 등 금융자산 분류등에선 IFRS9 기준을 적용받는다. 대손충당금을 산출할 때 기존 발생 손실에서 미래 예상 손실로 기준을 변경한 것이 핵심이다. 만기가 긴 여신에 대한 대손충당금 규모가 크게 늘어난다. 보험업계는 IFRS17이 시행되는 시점인 2022년부터 적용받을 예정이다

BIS 자기자본비율 [BIS capital adequacy ratio] 경제용어사전

... BIS 자기자본비율의 산식은 ''(자기자본÷위험가중자산)x100''이며 자기자본의 범위는 '' 기본자본 ( 납입자본금 , 자본준비금, 이익 잉여금 )+ 보완자본 ( 재평가적립금 , 유가증권 평가이익의 45%, 대손충당금 )-공제 항목( 영업권 , 연결조정차)''이다. 위험가중자산은 대차대조표 자산과 부외자산을 상대방의 거래신용도에 따라 위험가중치를 부여해 산출한다. 도입 시기와 내용에 따라 바젤Ⅰ, 바젤Ⅱ, 바젤Ⅲ로 불린다. 1988년에 ''위험자산 ...

동태적대손충당금제도 경제용어사전

경기가 좋을 때는 대손충당금 을 많이 쌓고 경기가 나쁠 때는 대손충당금을 적게 쌓도록 허용하는 제도. 경기 변동에 관계없이 일정 수준의 충당금 적립이 유지되기 때문에 충당금 적립 규모의 변동이 손익에 미치는 영향이 줄어들어 ... 파악하기 어려워진다는 단점도 있다. 2009년 4월 초 런던에서 개최된 주요·신흥 20개국( G20 ) 정상회담에서 각국 정상은 금융시스템의 경기 변동성 을 완화하기 위해 대손충당금 적립제도 변경을 권고하기도 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