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방송인 강호동 10일 부친상…소속사 "장례 조용히 치르기로"

    ... MBC 특채 코미디언이 됐고 이듬해인 1994년 'MBC 방송대상 코미디부문 우수상'을 수상하며 예능인으로서 자리잡았다. 강호동은 국내 최고의 MC 중 한 명으로 활약하고 있다. 그는 현재 JTBC '한끼줍쇼', '아는 형님', tvN '대탈출' 등의 진행을 맡고 있다. 강호동의 부친상 소식에 많은 팬들이 안타까워 하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HEI | 2018.08.10 13:32 | 강경주

  • thumbnail
    캄캄한 울산, 썰렁한 군산… 기업 떠난 도시엔 적막만 남았다

    ... 미시간주의 디트로이트(자동차산업)와 같이 한때 경제가 번영했다가 급속히 추락한 지역을 말한다. 울산·군산은 장기 불황 여파로 생산 소비가 금융위기 이후 최악의 상태에 빠지면서 기업 퇴출, 인구 ‘엑소더스(대탈출)’, 집값 폭락 등의 현상까지 빚어지고 있다. ◆불 꺼진 울산 동구 지난 24일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 해양사업본부. 100만㎡에 이르는 거대한 야드가 텅 비어 있다. 조선업 불황에 4년간 해양플랜트 수주물량이 제로 상태에 ...

    한국경제 | 2018.07.25 17:47 | 하인식/임동률

  • thumbnail
    '대탈출' 블락비 피오, 탈출 꿈나무로 고군분투 '눈도장'

    그룹 블락비의 피오가 ‘탈출 꿈나무’의 의지를 불태우며 ‘대탈출러’로 거듭나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피오는 지난 1일 오후 첫 방송된 케이블TV tvN 예능프로그램 ‘대탈출’에서 열정 가득한 탈출 의지와 적재적소의 리액션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이날 방송에서 피오는 멤버 강호동, 김종민, 유병재, 김동현, 신동과 첫 만남을 가진 후 안대를 쓰고 인천의 한 공장을 개조한 사설 ...

    HEI | 2018.07.02 09:07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강호동, 슬픔 딛고 일터로… '아는 형님'·'외식하는 날' 정상 녹화 (종합)

    ... 것”이라고 설명했다. '외식하는 날'도 오는 17일 예정대로 녹화 일정을 소화한다. 강호동은 이 프로그램에서 개그맨 김영철과 MC로 호흡을 맞추고 있다. 방송 역시 차질 없이 전파를 탄다. 다만 강호동이 참석하기로 되어있던 tvN '대탈출' 기자간담회는 취소됐다. tvN 측은 “출연진 사정으로 인해 취소한다”며 “구체적인 이유는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말을 아꼈다. 방송 제작 예정은 차질 없이 진행한다고 한다. 강호동은 지난 10일 새벽 부친상을 당했다. tvN ...

    텐아시아 | 2018.08.13 16:00

  • thumbnail
    '대탈출' 측 “기자간담회 취소, 방송엔 차질 無”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대탈출’ 포스터. / 사진제공=tvN tvN '대탈출' 제작진이 오는 16일 예정돼 있던 기자간담회를 취소하기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당초 이날 현장에는 강호동·김종민·신동·유병재·김동현·피오(블락비)·정종연PD 등이 참석할 예정이었다. 지난 10일 부친상을 당한 개그맨 강호동의 사정을 고려한 결정으로 보인다. tvN 관계자는 “출연진 사정으로 인해 기자간담회를 취소하기로 했다”며 “이 외에 ...

    텐아시아 | 2018.08.13 15:46

  • thumbnail
    '대탈출', 2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대탈출'/사진제공=tvN 지난 12일 방송된 tvN '대탈출' 7회의 전국 가구 시청률이 평균 1.9%, 최고 2.2%를 기록하며 2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채널 타깃 2049 시청률 역시 평균 1.7%, 최고 2.1%로 2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 기준) 이날 방송에서는 악령 감옥에 갇힌 6명의 탈출러들의 긴장감 넘치는 탈출기가 그려졌다. 극한의 공포로 ...

    텐아시아 | 2018.08.13 1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