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시론] 소재·부품·장비 기술자립 노력 늦춰선 안돼

    ... 시작한 데 이어, 8월 2일엔 한국을 ‘수출절차 간소화 국가(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했다. 국제 공급사슬 위험 중 정치적 위험은 저개발국가나 독재국가 등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정치적 불안정성이라는 공급사슬 위험 ... 규제를 단행한 이후 작년 7~11월 5개월간 누계 현황을 보면 한국의 대일(對日) 수출은 7.8% 줄었지만, 일본의 대한국 수출은 14.6% 줄어 한국보다 감소폭이 더 컸다. 우리 정부가 지난해 11월 22일 한·일 군...

    한국경제 | 2020.01.06 18:29

  • thumbnail
    정부, 日 백색국가 제외 오늘 시행…"국제공조 어려운 국가"

    ... 개정 전략물자 수출입고시를 18일 관보에 게재하고 시행한다고 밝혔다. 산업부는 "전략물자 수출통제제도는 국제수출통제체제의 기본 원칙에 맞게 운영돼야 한다"며 "이에 어긋나게 제도를 운용하는 등 국제공조가 ... 지원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일본은 지난 7월 반도체 소재 3개 품목에 대한 대한국 수출규제를 단행한 데 이어 지난달 28일 한국을 일본의 백색국가에서 제외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

    한국경제 | 2019.09.18 07:13

  • thumbnail
    일본 수출규제 품목 추가 가능성 우려 "한국이 이 정도까지…"

    ... 하지만 한국의 지소미아 종료 결정에 뒤이어 추가 규제를 발표하는 것은 감정적 대응이자 명백한 보복조치라는 인상을 국제사회에 심을 수 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가 24∼26일(현지시간) 프랑스에서 열리는 G7(주요 7개국) ... 추가로 한국과 관계를 악화시키면 미국이 어떤 입장을 보일지도 고민일 것"이라고 말했다. 일본이 7월초 대한국 수출규제를 기습 발표한 것에서 보듯 사전에 정교한 계획에 따른 공격을 전격적으로 취하고는 예상에 없었던 대응에는 ...

    한국경제 | 2019.08.25 08:17

전체 뉴스

  • thumbnail
    [일본 수출규제 1년]②급소 찔렸지만…'소부장' 오히려 강해졌다

    ... 재팬' 바람에 일본 기업 고전 '위기이자 기회였다. 큰 피해는 없었지만, 갈 길은 아직 멀다. ' 일본의 대한국 수출규제가 시작된 지 1년이 다가오는 가운데 한국의 관련 산업에 미친 영향을 요약하면 이쯤 될 듯하다. 일본 정부는 ... 대일 경상수지 적자가 5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진 것이다. 한국은행이 이달 19일 발표한 '2019년 지역별 국제수지(잠정)'를 보면 일본에 대한 경상수지 적자 규모는 2018년 247억달러에서 지난해 188억2천만달러로 줄었다. ...

    한국경제 | 2020.06.25 07:01 | YONHAP

  • thumbnail
    미리 가본 국립항공박물관…창공의 '푸른 꿈' 담다

    ... 조성됐다. ◇ 항공산업 불모지에서 항공 강국으로…100년사 조망 100여년 전 항공산업의 불모지였던 한국은 이제는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의 이사국이자 항공 강국으로 당당히 자리매김했다. 하지만 항공산업의 역사와 유물을 체계적으로 ... 주요 전시물 가운데 하나다. 이밖에 한국 최초 비행사로서 민족의식을 고취한 안창남의 '금강호'의 복원 비행기, 대한국민항공사(KNA)가 사용한 첫 민간여객기인 '스테이션 왜건' 등 항공역사에 날카로운 빗금을 남긴 비행기 13대를 선보인다. ...

    한국경제 | 2020.06.21 11:00 | YONHAP

  • thumbnail
    대중 경상수지 흑자 10년來 '최저'…반도체 불황에 '반토막'

    ... 불황과 미중 무역분쟁에 따른 주요 수출품목의 단가 하락 영향이다. 19일 한국은행의 '2019년 중 지역별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지난해 대중 경상수지 흑자 규모는 252억4000만달러(약 30조6000억원)로 ... 상품수지 적자는 134억1000만달러로 2018년(172억6000만달러 적자)보다 38억달러 가량 줄었다. 일본의 대한국 수출규제 영향이 컸던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해 7월 일본은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 소재인 EUV 포토레지스트, ...

    한국경제 | 2020.06.19 12:00 | 고은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