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국내 최저음 여가수' 문주란, '슈가맨3' 홀렸다

    ... 출연했다. 문주란은 지난 24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3'에서 설맞이 트로트 특집편에 소환됐다. 1949년생인 문주란은 올해 나이 72세로, 1966년 '동숙의 노래'로 데뷔했다. '남자는 여자를 귀찮게 해'로 큰 사랑을 받은 가수다. 이날 가장 눈길을 끈 건 문주란의 저음 목소리였다. 문주란의 10대 시절 과거 영상이 공개됐고, 영상 속 그는 만 16세로 '돌지 않는 풍차'를 ...

    HEI | 2020.01.25 10:44 | 최민지

  • thumbnail
    배우 안병경, 내림굿 받을 수밖에 없었던 사연 공개

    배우 안병경이 내림굿을 받은 사연이 공개됐다. 안병경은 최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를 통해 다사다난했던 과거사를 공개했다. 1968년 TBC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안병경은 영화 '취화선', '달빛 길어 올리기', '독 짓는 늙은이' 등 작품성 있는 영화에 주로 출연해 배우로서 입지를 다졌다. 그러나 어느 순간 활동을 중단했고, 방송에서 그를 찾아보기 힘들었다. 이날 그는 ...

    HEI | 2020.01.24 10:40 | 최민지

  • thumbnail
    [인터뷰+] 2Z "악기 다룰 줄 몰랐던 우리, 무에서 유를 창조했죠"

    ... "정말 오랜만이다"라며 신나게 각자의 기억을 더듬었다. 풋풋하고 밝은 기운으로 가득찬 이들은 지난 14일 첫 EP앨범 '위 투지:(WE Tuzi:)'를 발매하고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딛었다. 데뷔한 지 딱 일주일이 됐을 때 2Z와 서울 중구 한경닷컴 사옥에서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다. 앨범 발매 전 음악방송을 통해 데뷔곡을 선공개했던 2Z는 이후 일주일 간 각종 방송국을 돌며 부지런히 타이틀곡 '마이 퍼스트 히어로(My ...

    HEI | 2020.01.24 09:47 | 김수영/최혁/조상현

전체 뉴스

  • thumbnail
    [TEN 와글와글] 김건모 성희롱 의혹·장지연 사생활 루머·카라타 에리카 불륜

    ... 넘게 감기를 앓으면서도 컨디션이 조금 좋아질 때면 계속 행사 등 일정을 소화해왔다. 남보원은 북한 평안남도 순천 출생으로 1963년 영화인협회가 주최한 ‘스타탄생 코미디’에서 1위로 입상하며 코미디 무대에 데뷔했다. 그는 극장부터 안방극장까지 무대를 가리지 않고 한국 코미디계 대표 주자로 활동하며 오랜 전성기를 누렸다. 어떤 사람, 사물이든 한 번 들으면 그 소리를 그대로 복사해내는 성대모사 능력과 구수한 평안도 사투리를 바탕으로 한 ...

    텐아시아 | 2020.01.26 07:05

  • thumbnail
    '놀면 뭐하니' 이효리♥이상순, 유재석 인생라면에 뜬다

    ... 팬들을 환호케 한 설 특집 '산슬이어라'. 방송 말미에는 현재 공백기를 보내고 있는 유산슬의 다음 활동이 예고돼 시선을 강탈했다. 콘서트 며칠 후 유산슬은 제작진의 주문대로 한 장소에 도착해 뜻밖의 인물들을 만났다. 먼저 데뷔 앨범을 준비하면서 최다 통화를 했던 작곡가 윤명선과 마주했다. 그는 장윤정의 '어머나', 송가인의 '엄마 아리랑'을 만든 트로트계 미다스 손. 작곡가와의 깜짝 만남이 의아한 것도 잠시 유산슬이 데뷔 앨범 '뽕포유'를 준비하던 당시 ...

    텐아시아 | 2020.01.25 20:59

  • thumbnail
    프로농구 삼성, 톰슨 영입·임동섭 복귀로 6강 진출 승부수

    ... 삼성은 그동안 골밑 싸움에서 고전했다. 10개 구단 중 경기당 리바운드 31.4개로 10개 구단 중 최하위였다. 이 때문에 이상민 삼성 감독은 델로이 제임스를 내보내고 205㎝의 빅맨 제임스 톰슨을 데려왔다. 톰슨은 25일 데뷔전에서 9점을 넣고 리바운드 11개를 잡아냈다. 이날 SK와의 리바운드 싸움에서 31-25로 앞선 것도 톰슨의 덕이었다. 더욱이 톰슨은 4쿼터 종료 1분 4초 전 덩크에 이은 추가 자유투로 승리를 가져오는데 한몫을 담당했다. 슈터 임동섭의 ...

    한국경제 | 2020.01.25 19:52 | YONHAP

사전

올해의 신인 [Rookie of the year] 골프용어사전

프로·투어에 갓 진입한 선수 가운데 데뷔연도에 가장 좋은 성적을 거둔 사람.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