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허익범 특검, 서울중앙지검에 송인배·백원우 사건 인계

    ... 장기간 급여 명목의 정치자금을 수수한 의혹이 있는데 그 시점이 겹치고 성격이 유사하다고 판단돼 검찰로 함께 이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백 비서관은 드루킹오사카 총영사로 인사 청탁한 도모 변호사를 올해 3월 직접 면담했던 사실을 놓고 특검의 참고인 조사를 받았다. 특검은 그가 드루킹 일당의 댓글조작 사건을 보고받고 인사청탁 등을 은폐하려 했는지 조사했지만 뚜렷한 정황은 발견하지 못했다. 다만, 특검팀은 그가 도 변호사를 만난 그 자체가 ...

    한국경제 | 2018.08.28 15:33 | 뉴스룸

  • thumbnail
    특검, 송인배·백원우 검찰에 안 넘기고 처분 '가닥'

    ... 중앙지검에 조사를 이어가게 하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특검은 그러나 내부 논의 끝에 특검이 수사토록 돼 있는 '드루킹' 김동원 씨 일당 관련 부분은 특검이 끝까지 책임을 지고 마무리하는 것이 적절하다는 결론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 2억원 가량을 급여 명목으로 받은 사실이 드러나면서 불법 정치자금 수수 의혹에 휘말리기도 했다. 백 비서관은 드루킹오사카 총영사 인사청탁 거절을 이유로 김 지사를 협박하던 당시 청와대 차원의 대응을 주도하고 이번 사건을 놓고 ...

    한국경제 | 2018.08.23 13:58

  • thumbnail
    특검, 백원우 비서관 6시간 신문 마무리…김경수 영장여부 검토

    ... 요청을 받았다. 드루킹이 김 지사의 당시 보좌관 한모씨에게 500만원을 건넨 사실을 거론하며 측근 도모 변호사를 오사카 총영사에 임명해 달라고 집요하게 요구한다는 내용이다. 백 비서관은 이후 드루킹이 3월21일 오전 9시 경찰에 체포된 ... 댓글조작을 알았느냐'는 질문에 "성실히 잘 조사를 받겠다"며 즉답을 피했다. 오사카 총영사 인사청탁 대상자인 도 변호사를 만나 어떤 대화를 했느냐는 질문 등에도 "안에 들어가서 말씀드리겠다"며 ...

    한국경제 | 2018.08.15 15:27

전체 뉴스

  • thumbnail
    '드루킹과 댓글조작' 의혹 김경수 지사, 21일부터 법정공방 시작

    재판부, 공판준비기일 지정…드루킹 일당도 일단 함께 심리 김 지사 측 변호인 16명 선임계 제출…법정엔 소수만 나설 듯 '드루킹' 일당과 공모해 댓글조작을 벌인 혐의로 기소된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 2017년 6월 7일 드루킹과 2018년 6·13 지방선거까지 댓글조작을 계속하기로 하고, 그해 말 오사카 총영사 자리에 측근 인사를 앉혀 줄 것을 청탁하는 드루킹에게 센다이 총영사직을 제안한 것이 선거법에서 금지한 '이익제공 ...

    한국경제 | 2018.09.03 15:27 | YONHAP

  • thumbnail
    허익범 특검, 서울중앙지검장 만나 송인배·백원우 사건 인계

    ... 장기간 급여 명목의 정치자금을 수수한 의혹이 있는데 그 시점이 겹치고 성격이 유사하다고 판단돼 검찰로 함께 이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백 비서관은 드루킹오사카 총영사로 인사 청탁한 도모 변호사를 올해 3월 직접 면담했던 사실을 놓고 특검의 참고인 조사를 받았다. 특검은 그가 드루킹 일당의 댓글조작 사건을 보고받고 인사청탁 등을 은폐하려 했는지 조사했지만 뚜렷한 정황은 발견하지 못했다. 다만, 특검팀은 그가 도 변호사를 만난 그 자체가 ...

    한국경제 | 2018.08.28 15:27 | YONHAP

  • thumbnail
    베일 벗은 '킹크랩'… 1억건 부정클릭으로 댓글순위 조작

    하루 기사 수백건 타깃…"1억건 중 8천840만건은 김경수와 공모" 드루킹 "새누리당 댓글기계 대응차원서 개발"…의도하는 쪽으로 여론호도 '드루킹' ... 대통령을 온라인에서 공개 지지한 바 있다. 이들은 대선 때까지만 해도 민주당 측에 유리하도록 킹크랩을 활용하다가 경공모 회원의 오사카 총영사 추천이 무산되자 현 여권을 비판하는 방향으로 돌아선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08.27 17: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