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뮌헨, PSG 꺾고 7년만에 UEFA 챔스 '좌'…코망 결승골

    이번 시즌 독일 프로축구 챔피언 바이에른 뮌헨이 7년 만에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좌'를 탈환하며 '트레블(한 시즌 3개 대회 우승)'의 위업을 달성했다. 뮌헨은 24일(한국시간) ... 이반 페리시치 대신 깜짝 선발로 나선 코망은 결승골까지 뽑으며 한지 플릭 뮌헨 감독의 기대에 부응했다. 뮌헨은 득점한 뒤에도 물러서지 않고 계속된 공격으로 PSG를 압박한 끝에 경기를 마무리, 결국 '빅이어(챔피언스리그 우승 ...

    한국경제 | 2020.08.24 07:40 | 노정동

  • thumbnail
    배당주는 수비형 포수…'방어 능력' 확인이 관건

    ... 선수는 타자로 나설 때 이름처럼 ‘한 방’이 있어 팀이 절실할 때 장타를 터뜨려준다. 특히 득점권 타율이 높아서 경기의 향방을 결정짓는 한 방을 뽐낼 때가 많다. 아쉬운 점은 포수로서 수비능력이다. 도루 저지율이 ... 대단하냐는 의견도 만만찮다. “나의 유일한 기쁨은 배당을 받는 일”이라는 ‘석유’ 존 록펠러의 말도 거론한다. 성장주냐, 배당주냐에 대해 0과 1 중에서 하나를 선택하는 디지털식 접근은 ...

    한국경제 | 2020.06.05 17:35 | 장경영

  • thumbnail
    '집사부일체' 김연경 "상은 이제 그만…둘 곳 없어" 위풍당당

    ... 김연경 사부의 집도 전격 공개됐다. 깔끔하고 모던한 집에 본인의 대형사진이 눈길을 끌었고, 각종 트로피와 메달이 전시되어 있었다. 김연경은 "신인 때 신인상과 정규리그 MVP를 받았다. 같은 해에 아시아 선수권에서 득점왕과 수비상도 같이 받았다"고 말했다. 김동현은 "이런 경우가 있나요?"라고 물었고 김연경은 "쉽지 않다"라고 당당히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승기는 "메달을 무슨 재고 쌓아두듯 ...

    연예 | 2020.06.01 09:51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5이닝 1실점' 김광현, 시즌 3승…류현진과 동반 선발승(종합)

    ... 20일 피츠버그 파이리츠전에서 5⅓이닝 4실점으로 다소 부진했던 김광현은 다시 듬직한 구위를 자랑하며 내셔널리그 신인 경쟁에서도 우위를 다졌다. 특히 밀워키를 상대로 2경기 연속 최고의 경기를 했다. 김광현은 지난 15일 밀워키 ... 출전한 칼슨은 6회말 무사 1루에서 중월 2루타로 1타점을 추가했다. 칼슨은 이날 4타수 2안타(1홈런) 3타점 1득점으로 맹활약하며 김광현의 승리 도우미 역할을 했다. 포수 야디에르 몰리나는 2안타로 통산 2천안타를 채웠다. 불펜은 ...

    한국경제 | 2020.09.25 13:02 | YONHAP

  • thumbnail
    'FA컵 2경기 4골' 전북 구스타보 '복덩이'에서 '더블 파랑새'로

    ... 정규리그 10경기에 출전해 5골 1도움을 올린 구스타보의 파괴력은 전북(승점 48)이 선두 울산(승점 50)을 끈질기게 추격하게 한 동력이다. 대한축구협회(FA)컵에서의 활약은 더욱더 눈부시다. 2경기에서 4골을 폭발, 단번에 득점왕 후보 '0순위'로 떠올랐다. 구스타보는 국내 무대 두 번째 경기였던 지난 7월 29일 부산 아이파크와의 FA컵 8강전에서 후반 교체 투입돼 해트트릭을 폭발하며 전북의 5-1 대승을 끌어냈다. 23일 성남FC와의 준결승전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9.24 13:16 | YONHAP

  • thumbnail
    '물러설 곳 없는' 수원, 명운 걸린 서울과 '절박한 슈퍼매치'

    ... 35승 24무 32패로 근소하게 앞선다. 최근 정규리그에서 치른 두 경기에서 1무 1패로 주춤한 데다 여전히 득점력 부족이 문제로 꼽히지만, 최하위 인천과 승점 차가 가장 많이 벌어져 있어 일단은 여유도 있다. 더 급한 쪽은 ... 하지만 인천과 승점 차가 3점에 불과해 한 경기라도 먼저, 빨리 달아나야 강등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다. '생존' 인천은 2016, 2017, 2019시즌 11위로, 2018시즌에는 12위로 파이널 라운드에 진입했으나 무서운 ...

    한국경제 | 2020.09.24 10: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