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천자 칼럼] 코닥 "살아 있네!"

    ... 로고. 노란색과 빨간색을 결합한 이 상표는 오랫동안 사진 필름의 대명사였다. 1888년 미국에서 창립한 코닥의 역사는 130년이 넘는다. 1975년 디지털카메라(디카)를 개발한 것도 이 회사다. 하지만 “디카가 필름을 위협한다”며 창고에 묵혀두는 바람에 몇 년 뒤 디카 상용화에 나선 일본 소니에 시장을 다 내줬다. 디지털 흐름에 뒤처진 코닥은 2012년 파산보호를 신청했고, 시대를 역행한 몰락 기업의 대표 사례로 거론됐다. ...

    한국경제 | 2020.08.04 17:58 | 고두현

  • 금주(7월24일~7월30일)의 신설법인

    ... 비101호(봉천동, 삼성아파트) ▷평강건설(김미자·150·실내건축공사업)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10층 (가산동) ▷플로리안건축(문윤모·350·건축공사업)서울특별시 은평구 ...;10·실내외 인테리어업)서울특별시 마포구 만리재옛길 30 가동 202호 (신공덕동,신덕맨션) ▷디카이오스(윤필우·2·대출모집 대행업)서울특별시 구로구 경서로 7 2동 2층 208호 (개봉동,드림빌) ...

    한국경제 | 2020.07.31 13:34 | 민경진

  • 제약사 변신한 코닥 기사회생하나

    ... 치료제다. CNBC는 “미 정부의 이번 계약이 코닥에 살아날 기회를 줄 수 있다”고 분석했다. 코닥은 기존에도 제약 부문을 운영하고 있었다. 필름·카메라 사업으로 유명한 코닥은 2000년대 들어 디지털카메라가 유행하면서 시장 대응을 제대로 하지 못해 경영난을 겪었다. 2012년엔 파산보호를 신청하고 필름사업부를 매각했다. 대신 그동안 쌓은 화학기술을 토대로 복제약 원료 생산에 나섰으나 제대로 된 성과를 내지 못했다. 미국 정부는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7.29 17:15 | 선한결

전체 뉴스

  • thumbnail
    '사진필름' 코닥, 제약사 변신…미 정부 '코로나' 대출받아

    ... 기자회견에서 "의약 제조 시설을 다시 미국으로 데려오는 데 획기적인 진전"이라고 말했다. 1888년 설립된 코닥은 한때 사진 필름과 카메라 시장에서 압도적인 점유율을 차지하는 세계적인 기업이었으나 스마트폰을 비롯한 사진 영역의 디지털화 추세에 뒤처지면서 2012년 파산신청까지 했다. 특히 코닥은 1975년 디지털카메라를 개발하고도 이를 상업화하는 데 실패해 시대 흐름을 놓쳐 망한 기업 사례로 자주 거론돼왔다. 코닥은 파산을 거쳐 얼마 전까지 인쇄기, 특수 필름 ...

    한국경제 | 2020.07.29 11:22 | YONHAP

  • thumbnail
    숨겨진 구석구석 알린다…제6회 강원도 29초 영화제

    ... 이야기, 전시관·유적지·DMZ·전통시장·휴양림 등 도내 구석구석을 안전하게 즐기고 힐링할 수 있는 이야기를 빈칸에 담아내면 된다. 오감으로 느낀 강원도에 대한 생각들을 29초 분량의 이야기로 구성·표현하는 방식이다. 스마트폰, 디지털카메라 등 평소 소지한 기기들로 영상을 촬영·편집한 작품이면 누구나 출품할 수 있다. 작품접수는 영화제 홈페이지(www.29sfilm.com)를 통해 온라인으로만 가능하다. 응모 작품들은 영화·영상 관련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

    한국경제 | 2020.07.23 15:41 | YONHAP

  • thumbnail
    KAIST "굴절률 높고 투명한 고분자 필름 개발"

    ... 굴절률 1.75를 넘는 재료는 극히 드물다. 연구팀은 열 안정성이 높은 기체 상태의 황을 활용해 1.9 이상의 굴절률을 갖는 고분자 박막 제조기술을 개발했다. 임성갑 교수는 "디스플레이의 밝기를 높이기 위한 표면 코팅 재료, 디지털카메라의 마이크로 렌즈 등 광학 부품 소자에 적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 '사이언스 어드밴시스'(Science Advances) 지난 8일 자 온라인판에 실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4 13:04 | YONHAP

사전

차세대 메모리 반도체 경제용어사전

전원이 없어도 기억을 보존하는 낸드플래시의 성격을 지니면서 속도는 크게 향상된 메모리 반도체를 말한다. D램은 속도가 빠르지만 전원을 끄면 데이터가 날아간다는 단점이 있다. 디지털 카메라 등 배터리를 사용해 작동하는 휴대용 전자기기가 늘면서 데이터 보존이 가능한 낸드플래시 시장은 차츰 확대돼 왔다. 하지만 지금의 속도로는 가상현실(VR) 등 고용량의 데이터를 빠르게 주고받기에는 한계가 있다. D램과 낸드플래시의 단점을 해결한 것이 차세대 반도체다. ...

컨트롤러 [controller] 경제용어사전

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SSD)뿐 아니라 스마트폰이나 디지털카메라, 메모리카드 등에 장착되는 낸드플래시 메모리를 제어해 데이터를 읽고 쓰고 저장하게 해주는 시스템반도체. 에러·불량섹터를 막아줘 제품 수명을 연장해주고 셀 간 간섭현상을 줄이는 신호처리 등도 맡는다. 두뇌와 같은 역할을 한다.

디카 시리즈 경제용어사전

미국에서 나스카와 양대 산맥을 이루는 자동차 경주.일반 승용차로 승부하는 나스카와 달리 F1처럼 레이스 전용차로 승부를 가린다. 이에 따라 미국의 F1으로 불린다. 매년 5월 미국 중서부 인디애나폴리스 모터 스피드웨이에서 열리는 ''인디애나폴리스 500''은 세계 3대 자동차 경주로 꼽히는 인디카 시리즈의 최고 대회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