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이태임 근황 "남편 구속 후 홀로 육아"

    ... 심했는데 육아가 연예계에서 도망갈 도피처라고 생각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2008년 드라마 '내 인생의 황금기'로 데뷔한 이태임은 활동 10여년 동안 각종 논란에 휩싸였다. 2015년 예능 '동갑 내기 과외하기' 촬영 중 벌어진 쥬얼리 출신 예원과의 욕설 논란 사태로 자숙기를 갖고 활동을 중단했다. 2년 뒤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를 통해 복귀했지만 이태임은 연예계 생활을 지속하지 않았다. 2018년 ...

    연예 | 2020.07.21 13:32 | 김예랑

  • thumbnail
    "언니 저 마음에 안들죠?"…이수진·나경원 '여적여' 만든 MBC, 불쾌감은 시청자 몫 [이슈+]

    ... MBC 앵커는 여성 법관 출신인 나경원 미래통합당 후보와 이수진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접전 중인 상황을 설명하면서 "언니, 저 마음에 안들죠"라는 표현을 한 것이다. 해당 발언은 이태임과 예원이 MBC '동갑내기 과외하기'라는 프로그램 중 말다툼을 벌였을 때 예원이 이태임에게 한 말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해당 논란으로 활동을 중단하기까지 했다. MBC는 이같은 발언을 개표방송에서 사용해 불편함을 야기했다. 시청자 게시판에는 ...

    연예 | 2020.04.16 10:13 | 김예랑

  • thumbnail
    "언니 저 마음에 안 들죠" MBC 개표방송 중 이수진·나경원 두고 여성 비하 논란

    ... "언니 저 맘에 안 들죠"라는 표현을 썼다. "언니 저 마음에 안 들죠" 멘트는 과거 논란이 됐던 배우 이태임과 가수 예원의 욕설 사건에서 나온 말이다. 2015년 MBC ‘동갑내기 과외하기’ 촬영 중 이태임이 게스트 예원에게 욕설을 한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됐다. 추후 공개된 녹취록에는 예원이 자신에게 쓴소리를 하는 이태임에게 "언니 저 마음에 안들죠"라고 발언하는 모습이 ...

    한국경제 | 2020.04.16 00:17 | 이미나

전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