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외국인 근로자 관련법은…

    ... 받았다. 2012년에는 신규 인력 배정 방식을 기존 선착순 배정에서 점수제로 전환했다. 성실근로자 재입국 취업 특례제도도 시행했다. 취업활동기간 만료자의 불법체류를 방지하고 숙련 인력의 근속을 유도하자는 취지에서다. 2014년부터는 매년 5만여 명의 외국인이 국내 중소기업 현장에 배정되며 중기 인력난 완화에 기여하고 있다. 2018년 라오스가 첫 번째 근로자를 보내면서 파견국은 총 16개국으로 늘었다. 민경진 기자 m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09 17:26 | 민경진

  • thumbnail
    "韓경제 '우한 쇼크'에 취약…올해 성장률 1.5%에 그칠 수도"

    ... 분석 때문이다. 글로벌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지난 7일 중국의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의 5.7%에서 5.0%로 하향 조정했다. JP모간은 중국의 1분기 성장률이 1.0%에 그칠 것이라고 봤다. 니콜라오스 판걸조글루 JP모간 전략가는 “중국 내 공장이 재가동하고 사람들의 접촉이 늘어나면 신종 코로나가 더 빠른 속도로 확산할 가능성이 있다”고 내다봤다. 중국 경제 둔화는 세계 경제 전망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

    한국경제 | 2020.02.09 17:14 | 구은서/김현석

  • thumbnail
    신종 코로나 확산에 세계 경제 성장률 전망치 줄하향

    ...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사람들이 외출도 않고 쇼핑도 하지 않는다"며 "중국 경제는 둔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JP모간도 중국의 1분기 성장률 전망치를 1%로 낮췄다. JP모간의 니콜라오스 판걸조글루 전략가는 "신종 코로나가 예상치 못하게 다시 퍼질 커다란 위험이 있다"면서 "중국 내 공장이 재가동하고 사람들의 접촉이 늘어날 때 중국 내 확진자는 다시 증가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씨티그룹은 ...

    한국경제 | 2020.02.09 14:08 | 김현석

전체 뉴스

  • thumbnail
    '천리안 2B호' 19일 발사…남미 기아나우주센터서 준비 '착착'

    ... 시작했다. 개발에는 항우연, 한국해양과학기술원, 한국항공우주산업, 미국 볼에어로스페이스사, 프랑스 에어버스사 등이 참여했다. 천리안 2B호는 10월부터는 적조·녹조 등 해양환경 정보를, 내년부터는 미세먼지 같은 대기환경 정보를 관측해 한반도에 보내게 된다. 천리안 2B호의 관측 범위는 일본에서 인도네시아 북부, 몽골 남부까지다. 여기에는 필리핀, 라오스, 태국, 캄보디아, 베트남, 싱가포르 등 총 13개 국가가 포함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8 10:24 | YONHAP

  • thumbnail
    '동북아 미세먼지 감시' 정지궤도위성 천리안2B호, 내일 우주로

    ... 해양환경 보호와 수자원 관리, 해양안전 등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19일 발사 뒤 한 달쯤 지나 위성이 고도를 높여 정지궤도에 안착하면 10월부터는 적조·녹조 등 해양환경 정보를, 내년부터는 미세먼지 같은 대기환경 정보를 관측해 한반도에 보내게 된다. 천리안 2B호의 관측 범위는 일본에서 인도네시아 북부, 몽골 남부까지다. 여기에는 필리핀, 라오스, 태국, 캄보디아, 베트남, 싱가포르 등 총 13개 국가가 포함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8 07:00 | YONHAP

  • thumbnail
    中왕이 이번주 라오스행…아세안과 코로나19 대책 논의

    "아세안과 어려운 시기 함께 하겠다는 중국 의지 담겨" 왕이(王毅)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이번주 라오스를 방문해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긴급 논의한다. 겅솽(耿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7일 정례 브리핑에서 왕이 국무위원이 19일부터 21일까지 라오스를 방문해 '중국-아세안 코로나19 특별 외교장관회의'를 주재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회의에는 필리핀 등 아세안 10개국 ...

    한국경제 | 2020.02.17 16:55 | YONHAP

사전

아세안경제공동체 [ASEAN Economic Community] 경제용어사전

싱가포르 필리핀 태국 말레이시아 미얀마 인도네시아 베트남 캄보디아 라오스 브루나이 등 동남아국가연합(아세안) 10개회원국이 결성, 2015년 12월 31일 출범한 경제 공동체. 동남아판(版) 유럽연합(EU)을 꿈꾸는 아세안경제공동체(AEC)는 제품, 서비스, 투자, 자본 및 고급인력의 자유로운 이동이라는 5대 원칙을 토대로 6억명의 인구가 사는 아세안을 하나의 시장, 하나의 생산거점으로 묶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AEC의 출범으로 2015년 기준 ...

아시아태평양무역협정 [Asia-Pacific Trade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APTA는 한국 중국 인도 스리랑카 방글라데시 라오스 등 아시아 6개국 사이에 체결된 특혜 무역협정으로 개발도상국 간 교역 확대를 위해 1976년 체결한 방콕협정이 모태다. 2017년 2월15일 현재 몽골도 가입을 눈앞에 두고 있다. 2007년 10월부터 무역 원활화, 서비스, 투자 기본협정 체결과 관세양허 확대를 목표로 4 라운드 협상을 벌여오고 있다. APTA는 특정 품목에 대해 회원국 간 관세를 비회원국 대비 30~50% 인하한다. 한국의 ...

메콩강유역개발사업 [The Greater Mekong Subregion] 경제용어사전

인도차이나 반도 6개국을 관통하는 메콩강 유역 공동개발사업으로 관련 당사국들은 태국, 라오스, 캄보디아, 베트남, 미얀마, 중국 운남성을 말하며, GMS 6개국 이라 부른다. 이 사업에는 GMS 6개국을 비롯해 한국, 일본,, 독일, 아세안, 아시아 개발은행, UN개발계획 등 모두 24개국 17개의 국제조직이 참여하고 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