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가장 가까운 유럽'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방문 한국인, 5년새 10배 늘었다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를 찾는 한국인 관광객 수가 5년새 10배로 늘었다. 15일 러시아연방 연해주 관광청에 따르면 2014년 2만8428명에 불과했던 한국인 관광객은 올해 3분기까지(1~9월) 24만5663명으로 증가했다. 이 기간에 블라디보스토크를 찾은 전체 관광객 중 한국인 비중은 31.96%에 달한다. 지난해 같은 기간(17만1684명)에 비해선 41% 늘었다. 블라디미르 슈허 연해주 관광청 부청장은 “블라디보스토크로 오는 한국인 ...

    한국경제 | 2019.12.15 16:28 | 추가영

  • thumbnail
    美·中 1단계 무역합의 '훈풍'…내년 코스피 2300선 탈환 기대

    ... 배터리, 배터리 핵심소재 기술력을 확보한 기업에 대한 관심이 필요하다.(포스코케미칼, 피엔이솔루션) 조선 흑자 선박 건조 비중이 올라가 실적회복이 예상된다. 특히 액화천연가스(LNG)선 매출비중이 늘 전망이다. 카타르, 모잠비크, 러시아 등 80척 이상의 발주가 예상되고 있다.(한국조선해양, 현대미포조선, 동성화인텍, 성광벤드) 정유화학 대규모 증설 등으로 2018년에 이어 2019년도 정유화학 업계에 어려운 시기였다. 석유화학은 향후 2~3년간 업황부진이 ...

    한국경제 | 2019.12.15 16:15

  • thumbnail
    LTCM과 차익거래

    ... 채권은 매도하고, 싼 채권을 매수해 시간이 흘러 만기일이 다가오면 두 채권의 가격차이는 줄어들게 된다. 그 차액을 수익으로 챙기는 구조다. 이론상으로는 완벽한 수익구조를 가지고 있었는데 이 회사는 파산하게 됐다. 그들은 싼 러시아 채권을 매수하고, 비싼 미국 채권을 매도했다. 러시아가 재정파탄을 이유로 모라토리엄(채무불이행)을 선언함에 따라 러시아 채권가격은 폭락했다. 가격차가 좁아져야 수익이 나는 차익거래에서 차이가 오히려 급격하게 벌어짐에 따라 대규모 ...

    한국경제 | 2019.12.15 16:13

전체 뉴스

  • thumbnail
    '명장' 파비오 루이지의 무색무취했던 '비창'

    ... 담백한 슬픔이라도 느껴졌어야 했는데, 음악은 오히려 포근했다. 이탈리아 출신 지휘자 파비오 루이지가 직조하는 사운드 안에는 '슬픔의 뼈대'가 없었다. 지난 13일 서울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루이지가 객원 지휘하는 KBS교향악단은 러시아 음악으로 관객들을 맞이했다. 이들은 글린카의 '루슬란과 류드밀라 서곡', 차이콥스키의 '바이올린 협주곡 D장조', 차이콥스키의 교향곡 6번 '비창'을 잇달아 선보였다. 기대와는 달리 첫 연주부터 삐걱거렸다. '루슬란과 류드밀라 ...

    한국경제 | 2019.12.16 06:50 | YONHAP

  • thumbnail
    美상원 일부서 '비건 부장관 인준안' 이란 강경책 지렛대로 활용

    ... 폼페이오 장관은 캔자스주 상원 의원 출마를 위해 장관직을 그만둘 수 있다는 관측이 꾸준히 제기됐고, 이 경우 비건 지명자가 부장관이면서 동시에 장관 직무대행을 맡을 것이라는 예상이 일반적이었다. 존 설리번 부장관의 경우 이미 러시아 대사 인준안이 상원에서 통과됐기 때문에 '비건 인준안'이 계속 보류된다면 국무부 3인자인 데이비드 헤일 정무차관이 장관 직무대행을 맡는 등 혼선이 불가피한 상황이 발생한다. AP는 비건 지명자 인준 보류가 발생했다면 국무부 서열을 ...

    한국경제 | 2019.12.16 01:42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반군 거점서 정부군 공습으로 어린이 1명 사망

    ... 통신은 15일(현지시간) 시리아 반군 측 민간 구호대인 '하얀 헬멧'을 인용해 정부군 전투기가 이들립 주 마르수린 마을의 제과점을 공격해 어린이 1명이 숨지고 7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통신은 이 마을은 지난해 9월 터키와 러시아가 체결한 긴장완화 지대에 속한다고 덧붙였다. 이들립은 2011년 시리아 내전 이후 정부군과 맞서고 있는 반군의 마지막 거점이다. 지난해 반군을 지원하는 터키와 정부군을 돕는 러시아는 이들립 일대에서 휴전에 합의했으나, 올해 ...

    한국경제 | 2019.12.15 23:23 | YONHAP

사전

암호화폐 회계기준 경제용어사전

... 결정이다. -회계기준 정의의 의미 그동안 세계적으로 가상통화의 성격을 두고 적잖은 혼란을 겪어왔는데 이번 결정으로 가상화폐에 대한 정의는 사실상 마무리 됐다. 일본 등 일부 국가는 가상통화 활용과 제도권 편입에 적극 나섰지만, 중국과 러시아 등은 가상통화 거래를 아예 전면 중단시키는 등 국가간 이견이 컸다. 미국과 유럽 등은 거래는 허용했지만 가상통화가 달러화나 유로화 등 기축통화에 위협을 줄 수 있는 상황이 벌어질 수도 있어 리브라 등 가상통화의 활성화를 견제해 왔다. ...

바오류 [保六] 경제용어사전

... 추락했다. 전문가들은 3분기 성장률은 2분기보다 더 낮아질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있다. 중국 정부는 2019년 성장률 목표치를 '6.0~6.5%'로 잡았다. 2019년 9월 15일 중국 지도부 서열 2위인 리커창(李克强) 총리는 러시아ㅍ이타르타스통신과의 서면 인터뷰에서 “국제 정세가 복잡하게 얽힌 상황에서 중국 경제가 6%대 성장률을 유지(바오류·保六) 하기는 매우 어려울 것”이라고 했다. 글로벌 신용평가사 피치를 비롯해 상당수 경제 예측기관들은 2020년 중국의 경제성장률이 ...

INF조약 경제용어사전

... 핵탄두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등의 감축에 합의하며 핵군비 통제의 기틀을 다졌다. INF조약이 미·소 냉전체제 종식의 출발이란 평가를 받는 이유다. 1991년 소련이 붕괴하고 냉전이 종식된 뒤 소련의 INF조약 이행의무는 러시아가 승계했다. 러시아와 미국은 조약 준수 여부를 둘러싸고 수시로 갈등했다. 특히 미국은 버락 오바마 행정부 시절인 2014년부터 “러시아가 INF조약을 위반했다”고 지적했지만 러시아는 이를 부인해왔다. INF조약을 노골적으로 불신해온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