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아내·세 자녀 탄 차에 지른 가장을 '열린 마음'으로 본다고?

    '가해자 고려' 호주 경관 말에 비난 여론…경찰청장 공식 사과 호주에서 차에 을 질러 아내와 세 자녀를 숨지게 한 남편의 상황도 '열린 마음'으로 본다는 한 경관의 발언에 비난 여론이 들끓자 경찰청장이 나서서 직접 사과했다. ... 살해하고 자살한 로완을 동정하는 듯한 톰슨 경관의 발언에 비판의 목소리가 높았다. 가정폭력 추방 운동 단체인 레드 로즈 재단의 베티 테일러 대표는 "그의 발언은 폭력의 희생자에게 책임을 묻고 있다"면서 "한나가 한 어떤 행동도 ...

    한국경제 | 2020.02.21 13:24 | YONHAP

  • thumbnail
    미국-인도 '미니 무역협정' 체결, 美대선 이후로 연기

    ... 무역협정을 체결하려고 했다. 하지만 양측의 이견이 좀처럼 좁혀지지 않아 올해로 협상이 넘어왔고 이번에도 타결은 사실상 발된 것이다. 인도 정부의 통계에 따르면 인도는 2018∼2019 인도 회계연도(매년 4월 시작)에 미국과 무역에서 ... 못마땅하게 여긴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인도 측은 미국 대표단이 자신들의 협상 기준을 자꾸 시험하려 드는 점에 만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인도 당국 관계자는 "미국 측에 우리의 '레드 라인'을 확실히 알려줬다"며 "이제 공은 ...

    한국경제 | 2020.02.18 13:07 | YONHAP

  • thumbnail
    트럼프-법무 '밀당'에 미 법무부 뒤숭숭…"더는 사임 없어야"

    ... 대통령은 '러시아 스캔들'로 기소된 옛 참모 로저 스톤 재판에서 검찰이 최고 9년의 징역을 구형하자 트윗으로 강한 만을 표출했다. 이에 곧바로 법무부가 구형량 완화를 시도하자 담당 검사 4명 전원이 사임하며 반기를 들었다. 그러자 ... 설명했다. 바 장관의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반기'와 관련해 법무부 내 일부는 정치적 동기와 개인적 범죄 사이의 '레드라인'을 허물려는 트럼프 대통령으로부터 조직을 방어하고 경계선을 치려는 행위라고 안도를 표현했다. 한 관계자는 "선고 ...

    한국경제 | 2020.02.17 11:26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