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손흥민 몸값 '866억원' 아시아 1위, 이강인은 4위로 '183억원'

    ... 추정 이적료까지 모두 더해도 손흥민을 따라가지 못했다. '톱10'에는 나카지마를 비롯해 도미야스 다케히로(볼로냐·1350만유로), 구보 다케후사(마요르카·1350만유로), 미나미노 다쿠미(리버풀·1000만유로), 가마다 다이치(프랑크푸르트·800만유로) 등 5명이 이름을 올렸다. 이들의 몸값을 총액은 6100만유로다. 한국 선수로는 손흥민에 이어 이강인이 1350만유로(약 183억원)의 몸값으로 5위에 ...

    한국경제 | 2020.05.24 10:27 | 채선희

  • thumbnail
    "비만인 사람, 코로나19에 더 취약…폐 기능 및 면역 작용 영향"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 중 비만한 사람이 코로나19에 더 취약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2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영국 에든버러대학, 리버풀대학, 임페리얼칼리지 런던(ICL) 공동 연구팀은 영국 내 166개 병원의 코로나19 환자 1만7000명을 상대로 연구한 결과 이러한 내용을 확인했다. SCMP는 연구 결과를 의학 논문 사전공개 사이트 메드아카이브(MedRxiv)에 게재했다. SCMP에 ...

    한국경제 | 2020.05.02 11:51 | 채선희

  • thumbnail
    손흥민 '70m 드리블' 원더골, 영국 매체 선정 '올해의 골'

    ... 혼자서 무서운 스피드로 질주해 번리 진영을 가로지른 뒤 득점에 성공했다. 더 애슬레틱은 "손흥민은 혼자서 번리 선수들의 대부분을 요리조리 제친 뒤 득점을 했다"라며 "'올해의 골'의 주인공은 손흥민"이라고 밝혔다. 이 매체는 올해의 선수로는 맨체스터 시티의 케빈 더 브라위너를 선정했다. 영플레이어 상은 리버풀의 트렌트 알렉산더 아놀드가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27 07:55

전체 뉴스

  • thumbnail
    황희찬, EPL 누빌까…가성비 좋아 '뉴노멀 시대'에 더 주목

    ... 크다. 그라운드에서 보여준 경기력은 '숫자'보다 훨씬 인상적이다. '황소 돌파'의 파괴력에 경기 흐름을 읽고 완급 조절을 하는 능력이 더해졌다. 패스 길을 읽고 미리 움직이는 판단력에 발재간까지 업그레이드됐다. 지난 10월 리버풀과의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2차전에서 세계 최고 수비수로 꼽히는 피르질 판데이크를 발재간으로 농락하고 골을 터뜨려 세계적인 주목을 받기도 했다. 황희찬의 맹활약은 빅리그 팀들의 관심을 끌어모았다. 지난겨울부터 프리미어리그의 에버턴과 ...

    한국경제 | 2020.05.27 09:22 | YONHAP

  • thumbnail
    '866억원 가치' 손흥민, 아시아 1위…183억원 이강인은 공동 4위

    ... 톱10'에 포함된 4명의 일본 선수들의 추정 이적료를 모두 더해도 손흥민을 따라가지 못한다. '톱10'에는 나카지마를 비롯해 도미야스 다케히로(볼로냐·1천350만유로), 구보 다케후사(마요르카·1천350만유로), 미나미노 다쿠미(리버풀·1천만유로), 가마다 다이치(프랑크푸르트·800만유로) 등 5명이 이름을 올렸다. 이들의 몸값을 총액은 6천100만유로다. 한국 선수로는 손흥민에 이어 이강인이 1천350만유로(약 183억원)의 몸값으로 5위에 오른 가운데 황희찬(잘...

    한국경제 | 2020.05.24 10:09 | YONHAP

  • thumbnail
    '훈련장 복귀' 클롭 리버풀 감독 "46년 전 첫 등교 날 같아"

    "마치 46년 전 처음 학교에 갔을 때처럼 느껴지네요.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위기 속에서 2개월여 만에 훈련장에 돌아온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선두' 리버풀의 위르겐 클롭 감독(53·독일)은 46년 전 초등학교 입학식 때의 긴장감을 떠올렸다. 클롭 감독은 21일(한국식단) 리버풀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인터뷰에서 "훈련 첫날 아침 평소보다 일찍 일어났다. 아침에 눈을 뜨고 나자 46년 전 처음 학교에 갔을 때와 ...

    한국경제 | 2020.05.21 07:48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