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레알 마드리드, FC 바르셀로나 국왕컵 조기 탈락 이변

    ... 당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전반 1실점에 이어 후반 9분과 11분 연속 추가골을 허용하면서 0-3으로 끌려갔다. 후반 14분 마르셀루의 골이 터지면서 추격을 시도했지만 4강 진출에 실패했다. 이어 열린 경기에서 FC바르셀로나는 리오넬 메시를 앞세워 공격했지만 득점을 올리지는 못했다. 아틀레틱 빌바오 이냐키 윌리엄스에게 후반 48분 헤딩 결승 골을 허용하면서 아틀레틱 빌바오에 0-1로졌다. FC 바르셀로나 역시 4강에 진출하지 못했다. 두 팀이 없이 코파 델 ...

    한국경제 | 2020.02.07 09:40 | 뉴스룸

  • thumbnail
    은퇴 후엔 배우로? 호날두 "할리우드 진출하고파"

    ... 후 삶에 대해 이야기했다. 어느덧 30대 중반에 접어든 호날두는 유벤투스 이적 후 다소 노쇠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올 시즌 정규리그 10골을 포함해 12골을 기록하고 있으며 2019년 FIFA 올해의 선수와 발롱도르도 모두 리오넬 메시에게 내줬다. 따라서 자연스럽게 호날두의 은퇴 이야기도 떠오르고 있다. 본인 역시 이에 대해 고민 중이었다. 그는 "은퇴 이후의 삶을 생각하고 있다. 축구를 그만두면 공부를 다시 시작할 것이다. 무언가를 배우는 데에 ...

    HEI | 2019.12.29 20:51 | 최민지

  • thumbnail
    베이조스·저커버그·마윈…2010년대 주도했다

    ... 변화의 길을 걸은 인물로 뽑혔다. 홍콩 우산혁명을 이끈 청년지도자인 조슈아 웡과 파키스탄 인권활동가로 2014년 노벨평화상을 받은 말랄라 유사프자이도 선정됐다. 문화·예술·스포츠 분야에선 축구선수인 리오넬 메시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미투 운동’을 촉발한 미국 여배우 로즈 맥고완 등이 이름을 올렸다. 아시아에선 중국이 시진핑 주석, 마윈 전 회장, 런정페이 회장 등 3명을 배출해 가장 많았다. 일본, 미얀마, 인도, ...

    한국경제 | 2019.12.26 17:39 | 강경민

전체 뉴스

  • thumbnail
    롯데칠성, 축구국가대표 이강인 '게토레이' 모델 발탁

    ... 롯데칠성은 경기마다 탄탄한 기본기에 빼어난 볼키핑력, 위협적인 패스로 국내 뿐만 아니라 전 세계 축구팬들을 매료시킨 이강인이 역동적이고 열정적인 게토레이의 브랜드 이미지와 잘 어울려 모델로 선정했다. 현재 게토레이 글로벌 모델로 리오넬 메시가 활약중이다. 롯데칠성은 이강인 선수가 현재 스페인 프로축구 라리가의 발렌시아에서 활약 중이며 앞으로 세계적인 축구스타로 성장할 것으로 판단하고 3년간 장기적인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강인은 앞으로 3년간 게토레이의 대표 모델로서 ...

    조세일보 | 2020.02.10 11:00

  • thumbnail
    바르사·R마드리드, 국왕컵 8강전 패배 …10년 만에 동반 탈락

    ... 바르셀로나가 아틀레틱 빌바오에 0-1로 져 4강 진출에 실패했다. 스페인 최상위 리그와 각종 대회 우승컵을 나눠 가지다시피 하는 레알 마드리드와 바르셀로나 없이 코파 델 레이 4강 대진이 짜인 건 2009-2010시즌 이후 10년 만의 일이다. 바르셀로나는 '축구의 신' 리오넬 메시를 앞세워 90분 내내 빌바오의 골문을 위협했지만 득점을 올리지는 못했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48분 이냐키 윌리엄스에게 헤딩 결승 골을 허용해 허무하게 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07 09:08 | YONHAP

  • thumbnail
    메시, 바르사 통산 500승 달성…국왕컵 16강서 2골 1도움

    리오넬 메시(33·아르헨티나)가 스페인 프로축구 명문 FC바르셀로나에서만 개인 통산 500번째 승리를 수확했다. 바르셀로나는 31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노우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스페인 국왕컵(코파 델 레이) 16강 레가네스와 홈 경기에서 5-0 완승을 했다.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뛴 메시는 2골 1도움을 기록하며 바르셀로나의 8강 진출에 큰 힘이 됐다. 1-0으로 앞선 전반 27분 코너킥으로 클레망 랑글레의 헤딩골을 도운 ...

    한국경제 | 2020.01.31 07: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