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마이너스 통장식' 전세대출 나온다

    이달 말부터는 은행에서 마이너스 통장 방식으로 손쉽게 전세자금을 빌릴 수 있게 된다. 2일 금융권에 따르면 우리·신한·국민·하나·농협·기업 등 6개 국민주택기금 수탁은행은 저리의 마이너스 전세대출 상품 출시를 위해 국토교통부와 막판 협의 중이다. 부부합산 연소득 5000만원 이하면 1억원 한도에서 전용 85㎡ 이하 주택 전세금의 70%까지 연 3.4%의 낮은 금리로 빌려주는 상품이다. 근로자서민 전세자금대출 금리(연 3.3%)보다 0.1%포인트 ...

    한국경제 | 2013.07.02 22:52 | 이상은

  • thumbnail
    [2012 올해의 브랜드 대상] 하이스탁론, 업계 최저금리로 주식자금 대출

    ... 마케팅에서 찾아볼 수 있다. 하이스탁론의 대출금리는 업계 최저 원칙을 고수하고 있다. 이달에는 연 4.3% 금리의 주식자금 대출을 선보이기도 했다. 이는 증권사 미수신용과 비교해도 월등히 저렴한 금리다. 투자자의 편의와 성향에 따라 마이너스통장식 대출 등 다양한 형태로 주식자금 대출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한 것도 고객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는 비결이다. 하이스탁론은 스탁론 업체 중 가장 많은 증권사·여신기관과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있다. 탄탄하고 폭넓은 금융 네트워크는 다양한 상품 ...

    한국경제 | 2012.09.26 00:00 | 김동현

  • 그로기에 빠진 유럽, 드라기 입만으로 살아날까?

    ... 0.44%)의 금리로 주식매입자금을 이용할 수 있다. 모든 이용 고객에게 증권전문가방송 및 보유종목분석, 종목추천 서비스 무료 제공 등 투자자의 수익 극대화를 위한 차별화된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종목별 투자기간이 짧은 투자자라면 마이너스통장식으로 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굿스탁론은 이자가 저렴하면서도 마이너스통장식으로 활용이 가능해 이자가 부담스런 투자자가 합리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스탁론에 익숙지 않거나 새로 알아보려는 투자자에겐 스탁론119를 추천한다. ...

    한국경제 | 2012.07.31 00:00 | hjh1863

전체 뉴스

  • thumbnail
    은행들, 문 닫았던 신용대출 재개…낮췄던 한도도 복원

    ... 2억5천만원으로 높아졌다. 농협은행은 작년 말 우대금리를 완전히 없앴던 비대면 직장인 신용대출인 '올원직장인대출'과 '올원마이너스대출' 우대금리도 모두 이전 수준으로 복원했다. 앞서 우리은행은 작년 12월 11일부터 중단했던 비대면 신용대출 ... 재개했다. 건별 신용대출 최대한도(1억원)와 우대금리(최대 0.4%포인트) 수준은 판매 중단 이전과 동일하게 유지됐다. 다만 마이너스통장(통장식 상환대출)의 최대 대출 한도는 당초 1억원에서 5천만원으로 낮아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1.08 09:49 | YONHAP

  • thumbnail
    우리은행, 직장인 신용대출 7일 재개…한도·금리는?

    ... 12월 11일부터 중단했던 비대면 신용대출 `우리 WON하는 직장인대출` 판매를 7일부터 재개한다고 5일 밝혔다. 건별 신용대출 최대 한도(1억원)와 우대금리(최대 0.4%) 수준은 판매 중단 이전과 동일하게 유지된다. 다만 마이너스통장(통장식 상환대출)의 최대 대출 한도는 당초 1억원에서 5천만원으로 낮아진다. 우리은행은 작년 11월 말 최대 한도를 2억원에서 1억원으로 축소했으며, 한달여 만에 절반으로 더 낮추기로 했다. 조시형기자 jsh1990@wowtv.co.kr ...

    한국경제TV | 2021.01.05 20:57

  • thumbnail
    우리은행 직장인 신용대출 7일 재개…마통 한도 절반으로 줄여

    ... 건별 신용대출 최대 한도(1억원)와 우대금리(최대 0.4%) 수준은 판매 중단 이전과 동일하게 유지된다. 다만 마이너스통장(통장식 상환대출)의 최대 대출 한도는 당초 1억원에서 5천만원으로 낮아진다. 우리은행은 작년 11월 말 최대 한도를 2억원에서 1억원으로 축소했으며, 한달여 만에 절반으로 더 낮추기로 했다. 은행 관계자는 "(마이너스통장 대출을) 많이 받아놓고 미사용하는 고객들이 많은데, 과도한 신용대출을 방지하고 실질적인 사용을 유도하기 위해 마이너스통장 ...

    한국경제 | 2021.01.05 18: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