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페이스북 美데이터센터, 한화 모듈로 태양광 발전

    ... 안에 이 데이터센터 운영을 시작할 방침이다. 미국 내 태양광 발전 수요는 앞으로 크게 늘어날 전망이다. 페이스북은 현재 80% 수준인 신재생에너지 발전 비중을 올해 안에 100%로 끌어올릴 방침이다. 세계 최대 소프트웨어 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도 2023년까지 신재생에너지 비중을 70%로 높이기로 했다. 구글과 애플 등 미국 내 주요 정보기술(IT) 업체들도 신재생에너지를 전력원으로 하는 데이터센터를 추가로 건설하기로 했다. 김희철 한화솔루션 큐셀부문 사장은 “앞으로 ...

    한국경제 | 2020.01.20 18:12 | 이수빈

  • 다보스포럼 21일 개막…트럼프·유럽 정상들 '기후변화' 한판 붙는다

    ... 해당하는 46억 명보다 많은 재산을 보유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10억달러 이상의 자산을 보유한 ‘글로벌 슈퍼리치’ 재산은 총 8조7000억달러로, 전 세계 46억 명의 보유 재산 8조2000억달러를 넘어섰다. 올해 다보스포럼엔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런정페이 화웨이 창업자, 최태원 SK그룹 회장,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 등의 기업인이 참석한다. 정영효/심은지 기자 hugh@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1.20 17:19 | 정영효/심은지

  • thumbnail
    MS·블랙록도 콕 찍었다…월가 달구는 'ESG펀드 투자 열풍'

    ... 매출의 25%를 넘는 기업들은 투자 대상에서 제외하고, ESG를 추종하는 상장지수펀드(ETF)를 지금의 두 배인 150개 이상으로 늘리기로 했다. 블랙록은 약 7조달러(약 8110조원)에 달하는 자산을 운용하고 있다. #2. 마이크로소프트(MS)는 지난 16일 2030년까지 ‘탄소 배출 마이너스(-)’ 달성을 선언했다. 자사나 협력 업체가 배출한 탄소보다 더 많은 탄소를 없애겠다는 뜻이다. 사티아 나델라 MS CEO는 “기업들이 기후 ...

    한국경제 | 2020.01.19 18:15 | 김현석

전체 뉴스

  • thumbnail
    영국 환경단체 "LG 계열 5개사, 기후변화 대응 최고등급"

    ... 특히 환경과 관련한 기업의 경영정보를 분석해 매년 보고서를 발행한다. 앞서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인 미국 블랙록의 래리 핑크 최고경영자(CEO)는 지난주 연례 서한에서 기후변화 위험과 대응을 투자 전략의 주요 지표로 삼겠다면서 지속가능성에 대한 '높은 위험'이 있는 기업 투자에서는 발을 빼겠다고 발표했다. 마이크로소프트(MS)도 향후 4년간 탄소 제거 기술을 개발하는 기업과 단체를 지원하기 위해 10억달러를 투자하겠다고 선언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20 21:40 | YONHAP

  • thumbnail
    "억만장자 2천153명이 46억명보다 더 부유…커지는 부의 불평등"

    ... 1천125명에서 2019년 2천153명으로 10년여만에 47% 증가했다. 억만장자 중 3분의 1은 유산 상속으로 현재의 부를 갖게 된 것으로 추산됐다. 지난 10년간 억만장자들이 가진 재산의 연평균 수익률은 7.4%에 달했다. 옥스팜은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가 많은 기부를 했지만, 아직 1천억달러의 재산을 갖고 있으며 이는 그가 회사 대표이사직을 사임했을 당시보다 두 배 큰 규모라고 밝혔다. 부자들의 자산 수익률이 그만큼 높다는 의미다. 보고서는 "이집트에서 피라미드를 ...

    한국경제 | 2020.01.20 09:00 | YONHAP

  • thumbnail
    [실리콘밸리NOW] 반독점 조사·정보유출 논란에도 파죽지세 IT 공룡들

    ... 대비…월가, 주가 추가상승에 베팅 세계 최대 검색엔진 구글의 모회사 알파벳이 16일(현지시간) '꿈의 시가총액'으로 불리는 1조달러(약 1천161조원)를 달성하면서 명실상부한 정보기술(IT) 업계 '빅 4'에 합류했다. 애플과 마이크로소프트(MS), 아마존에 이어 미국 증시에서 네 번째로 '시총 1조달러 클럽'에 든 것이다. 경제매체 CNBC는 16일 이들 4개 IT 공룡에 페이스북까지 합칠 경우 5개 IT 업체의 합계 시총이 물경 5조2천억달러(약 6천38조원)에 ...

    한국경제 | 2020.01.18 06:39 | YONHAP

사전

이더리움 기업연합 [Enterprise Ethereum Alliance] 경제용어사전

이더리움 기반의 블록체인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표준을 정하는 단체. 컨소시엄으로 영국 석유기업 BP, 산탄데르은행, JP모건체이스, 마이크로소프트, 인텔, 도요타 등 글로벌 대기업, 국내 삼성SDS, KEB하나은행이, 한화시스템, SK텔레콤, LG CNS 등 500여 기업이 가입돼 있다.

옵테인 DC퍼시스턴트 메모리 경제용어사전

... 서버를 공개할 계획이다. 래리 엘리슨 오라클 회장 겸 최고기술책임자(CTO·사진)는 이날 기조연설에서 “신형 데이터 서버를 갖춘 오라클의 차세대 클라우드는 세계 1위인 아마존웹서비스(AWS)의 클라우드 속도보다 50배, 세계 2위인 마이크로소프트(MS)의 클라우드 애저보다 100배 빠르다”고 공언했다. 인텔 관계자는 “중장기적으로 데이터센터 서버에 들어가는 D램의 절반가량을 옵테인 메모리가 대체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버용 메모리 반도체 시장은 메모리 반도체 분야에서 ...

그랩 [Grab] 경제용어사전

... 모바일 결제 시스템 '그랩 페이' 등 모든 일상생활을 지배하는 슈퍼 애플리케이션(앱)으로 진화하는 중이다. 그랩은 2018년 6월 자사의 투자 유치 프로그램인 '시리즈H'를 통해 도요타, 오펜하이머펀드, 현대자동차, 부킹홀딩스, 마이크로소프트(MS), 핑안캐피털, 야마하모터 등의 투자를 이끌어 냈다. 또한 2019년 3월 6일에는 소프트뱅크 비전펀드로부터 14억6000만달러(약 1조6400억원)의 신규 투자를 유치함으로써 누적 투자액 87억달러를 기록했다. 그랩은 이번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