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메리츠證, 작년 순이익 5000억 돌파 사상최대

    메리츠종금증권이 지난해 연간 5000억원이 넘는 순이익을 올려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영업수익(매출)도 11조원을 돌파하며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를 훌쩍 웃돌았다. 메리츠증권은 8분기 연속 1000억원 이상 순이익을 내며 초대형 투자은행(IB·별도 기준 자기자본 4조원 이상) 진입을 눈앞에 뒀다. 메리츠증권은 작년 연결 재무제표 기준 영업수익 11조9125억원, 순이익 5545억원을 올렸다고 29일 발표했다. 영업수익은 ...

    한국경제 | 2020.01.29 17:41 | 설지연

  • thumbnail
    라임펀드 1조원 판 증권사 센터장의 '미스터리 행적'

    ‘라임펀드가 서울 강남 지역에서 불티나게 팔리면서 반포래미안 등 고가 아파트에서만 환매 중단으로 터진 금액이 1800억원에 달한다.’ 라임사태가 일파만파로 확산되면서 증권시장에서는 이 같은 얘기가 파다하게 나돌았다. 라임을 판매한 사모펀드가 개인 큰손을 상대로 했기 때문이다. 확인 결과 대신증권과 우리은행 등의 반포지점에서만 1조5000억원 이상의 라임펀드가 팔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가장 많이 판 곳은 대신증권...

    한국경제 | 2020.01.21 17:42 | 조진형

  • thumbnail
    메리츠證, 바이오 투자로 126억 수익 '잭팟'

    ... 투자하는 블라인드 펀드를 통해 1년7개월 만에 126억원의 수익을 거뒀다. 이 증권사가 국내 최초로 결성한 바이오 블라인드 펀드의 첫 성과로,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사업 비중을 낮추려는 노력의 결실이란 평가를 받는다. 메리츠증권은 2018년 5월 총 290억원 규모로 결성한 ‘메리츠-엔에스 글로벌바이오투자조합 1호’에서 1년7개월 만에 126억원의 투자 수익을 회수했다고 20일 발표했다. 메리츠증권은 이 펀드를 중소형 운용사인 엔에스인베스트먼트, ...

    한국경제 | 2020.01.20 15:52 | 설지연

전체 뉴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