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무면허 만취 버스 기사, 귀성객 태우고 400㎞ 질주

    술에 취한 채 귀성객을 태우고 고속도로를 400㎞가량 달린 버스 기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22일 부산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는 음주와 무면허 운전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김모(59)씨를 입건했다. 김씨는 이날 오전 1시25분께 ... 혈중알코올농도 0.165%의 만취 상태였다. 더욱이 김씨는 지난해 2월 면허가 취소돼 버스를 몰 수 없는 상황이었다. 버스 안에는 귀성객 20여명이 타고 있었다. 4시간가량 공포에 시달렸던 승객들은 경찰의 요청을 받은 다른 기사가 운전해 ...

    한국경제 | 2018.09.22 19:39

전체 뉴스

  • thumbnail
    "차선 넘나들며"..무면허 만취 버스 기사, 귀성객 태우고 고속도로 질주

    무면허 만취 상태로 승객 20여 명을 태운 채 고속버스를 운행한 버스 기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22일 부산지방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는 도로교통법 위반(음주·무면허) 혐의로 고속버스 기사 A(59) 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 씨는 이날 오전 1시 25분쯤 서울 강남고속버스터미널에서 출발한 고속버스 대차 차량을 만취 상태에서 운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날 순찰대는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 경남 양산 근처에서 고속버스가 차선을 오가며 비틀거리듯 ...

    스타엔 | 2018.09.23 09:17

  • 술에 취해, 마약 환각에…화물차들 곳곳서 '죽음의 질주'

    ... 달래주는 위안거리라는 생각에서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1일 마약 환각 상태에서 차를 운전한 화물차 운전기사 김모(50) 씨 등 18명을 적발해 7명을 구속했다. 이들은 "운전 중 졸음을 쫓을 수 있다"는 ... 버스정류장을 덮쳤다. 이 사고로 정류장에서 버스를 기다리던 30대 여성이 화물차에 다리를 깔려 중상을 입었고 버스 승객 10명도 다치는 날벼락을 맞았다. 김 씨는 혈중 알코올농도 0.12%의 만취 상태에서 운전하다 사고를 낸 ...

    연합뉴스 | 2016.10.13 0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