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문재인 케어' 효과로 新실손 가입자 168만명 보험료 내리지만… 기존 가입 3200만명은 실손보험료 더 내야

    정부가 3200여만 명이 가입한 옛 실손보험에 대해 최대 12%의 인상을 사실상 허용한 것에 대해 보험업계는 안도하고 있다. 당초 ‘문재인 케어’ 시행에 따라 실손보험료 인하를 압박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손해가 커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보험업계 주장을 정부가 수용한 것을 높이 평가하고 있다. 보험업계는 하지만 옛 실손보험의 보험료 인상률을 금융당국과 협의하는 과정에서 폭이 대폭 낮아질까 우려하고 있다. ◆손해율 높은 실손보험료 ...

    한국경제 | 2018.09.21 16:18 | 강경민/서정환

  • thumbnail
    건강보험료, 2022년까지 매년 3% 이상 오른다

    ... 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건보료율은 올해 2.04% 오른 데 이어 내년엔 3.49% 인상된다. 2011년(5.9%) 이후 8년 만에 가장 큰 인상 폭이다. 미용, 성형 등을 제외한 거의 모든 비급여를 건보에서 보장하는 이른바 ‘문재인 케어’에 따라 늘어나는 보험금을 충당하기 위해서다. 정부는 2018~2022년 건보 보장성 강화에 필요한 30조6000억원을 건보 누적적립금(20조원) 중 절반, 국고 지원, 건보료 인상(연평균 3.2%) 등으로 마련하기로 ...

    한국경제 | 2018.09.21 16:16 | 김일규

  • 실손보험료 내년 최대 12% 오른다

    ... 발표했다. 두 부처는 한국개발연구원(KDI)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가 실손보험 손해율에 미치는 영향 분석’ 용역 결과를 이날 공개했다. 분석 결과에 따르면 정부가 지난해 말 확정한 보장성 강화 정책인 ‘문재인 케어’에 따라 6.15%의 실손보험금 감소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급여 항목 의료비를 보장해온 실손보험의 보장 범위가 줄어들면서 지급해야 할 보험금이 감소한다는 얘기다. 향후 건강보험의 보장 필요성이 인정되는 ...

    한국경제 | 2018.09.21 16:15 | 강경민/김일규

전체 뉴스

  • thumbnail
    내년 新실손보험료 8.6% 인하…'문재인 케어' 효과

    지난해 판매를 시작한 신(新)실손의료보험료가 내년에 최대 8.6% 인하된다. 비급여를 급여로 전환한 '문재인 케어'의 영향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옛 실손보험의 보험료는 내년에 최대 12%까지 인상될 전망이다. 금융위원회와 보건복지부는 21일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정책 추진에 따른 실손의료보험의 손해율 하락효과를 보험사가 내년 실손보험료 산정 때 반영토록 유도하겠다고 밝혔다. 금융위는 2009년 10월부터 판매된 표준화 실손의료보험 ...

    한국경제 | 2018.09.21 15:58 | 김은지

  • 내년 실손보험료 6~12% 인상… "문재인케어 6%p 억제 효과"

    "비급여 급여화로 인하요인 생겼지만 누적 인상요인 워낙 커" 내년부터 실손의료보험료가 6~12%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이는 건강보험 비급여의 급여화 등 이른바 '문재인 케어'가 실행되면서 인상률을 6%포인트 끌어내린 결과다. 금융위원회는 보건복지부와 2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공·사보험 정책협의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공개했다. 금융위는 2009년 10월부터 판매된 표준화 실손의료보험 상품의 내년 ...

    한국경제 | 2018.09.21 15:02 | YONHAP

  • thumbnail
    감염질환 대형병원 1인실료 '뚝'…내년 7월 건보적용

    ... 보험혜택을 받아 입원료 부담을 덜 수 있다. 복지부는 출산 관련해서 산모 등이 다인실이 없어서 어쩔 수 없이 1인실에 입원하더라도 건강보험을 적용해주는 쪽으로 검토 중이다. 복지부는 의학적으로 필요한 모든 비급여를 급여화하는 '문재인 케어' 실행 차원에서 대표적 비급여 중 하나인 상급병실에 대해 건강보험 적용을 확대해왔다. 그간 병실 입원료에 대해서는 4인실까지만 건강보험을 적용했지만, 올해 7월부터 상급종합병원과 종합병원의 2∼3인 병실에도 건강보험을 ...

    한국경제 | 2018.09.15 06:56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