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악의 꽃' 이준기 활약, 자체 최고 시청률까지

    ... 3.7%를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4.1%까지 오르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악의 꽃'이 밤 11시 시간대에 편성됐다는 것을 고려하면 "고무적"이라는 평가다. 이날 방송에서는 차지원(문채원)이 범죄 현장에서 남편 백희성(이준기)의 시계줄을 발견하고 혼란을 느끼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 과정에서 18년 전 사건을 통해 사이코패스 악당인지, 어른들의 욕심에 의한 피해자인지 헷갈리게 하는 이준기의 연기력이 시선을 사로잡았다는 ...

    연예 | 2020.08.07 10:29 | 김소연

  • thumbnail
    도코, '악의 꽃' OST 첫 가창자…6일 '사이코' 공개

    ... 분위기의 첫 OST '사이코' 역시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배가시키고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높일 것으로 전망된다. '악의 꽃'은 사랑마저 연기한 남자 백희성(이준기)과 그의 실체를 의심하기 시작한 아내 차지원(문채원),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마주 선 두 사람의 고밀도 감성 추적극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 | 2020.08.06 11:34 | 김수영

  • thumbnail
    '악의 꽃' 이준기♥문채원, 소파에서 초밀착 포옹…묘한 긴장감 '서늘'

    '악의 꽃' 측이 폭풍전야의 고요함이 감도는 이준기, 문채원의 일상을 공개했다.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 1, 2회에서는 신분을 바꾸고 과거를 숨긴 남자 백희성(이준기), 강력계 형사 아내 차지원(문채원) 부부의 행복 아래에 웅크리고 있는 진실과 의심에 관한 실마리가 그려졌다. 3일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백희성, 차지원의 평화로운 일상 속 폭풍전야의 고요함이 느껴진다. 편안한 파자마 차림의 두 사람은 좁은 소파 ...

    연예 | 2020.08.03 15:09 | 김수영

전체 뉴스

  • thumbnail
    '악의 꽃' 문채원, 일주일의 피로 날리는 상큼 미소...깜짝 스틸 공개

    '악의 꽃' 문채원이 여름 여신의 면모를 보여줬다.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의 주역 문채원의 스틸이 깜짝 공개돼 시선을 끈다. 현재 문채원은 '악의 꽃'에서 차지원 역으로 열연 중이다. 극 중 문채원이 연기하는 차지원은 뛰어난 수사 능력을 지닌 강력계 형사이자 남편밖에 모르는 사랑꾼으로 반전 매력을 지닌 인물. 문채원은 철저한 분석력과 섬세한 표현력으로 정반대의 면모를 설득력 있게 그려냈다. 그 결과, 문채원은 또 하나의 인생 캐릭터 경신을 ...

    스타엔 | 2020.08.07 19:10

  • thumbnail
    '악의 꽃' 서현우, 이준기와 비밀 사수 공조…묘한 브로맨스 '본격화'

    ... 쉴 새 없이 제공하며 박진감 넘치는 전개에 힘을 실었다. 곧바로 김무진은 경찰보다 먼저 사진을 손에 넣어야 하는 미션에 돌입했다. 그 와중에도 기자 정신을 발휘한 김무진은 몰래 녹음기를 숨겨둔 채 백희성에게 신분 세탁과 차지원(문채원 분)을 속인 방법을 캐물었다. 그러나 녹음기를 눈치챈 백희성은 파일을 삭제하며 “만약 네가 알고 있는 걸 차지원이 아는 날에는 진짜 죽일지도 모른다”며 살기를 내뿜었다. 이번에도 김무진의 재빠른 태세 전환이 ...

    텐아시아 | 2020.08.07 16:03 | 박창기

  • thumbnail
    '악의 꽃' 서현우, 능청과 긴장 오가는 프로 완급조절러

    ...는 아니지만 “이복형제 느낌”까지는 온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어 위기를 모면했다. 무진은 현수에게 나쁜 소식과 좋은 소식을 동시에 전했다. 나쁜 소식은 현수의 과거 사진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 나타나 차지원(문채원) 형사가 직접 가지러 간다는 것이었고, 좋은 소식은 자신이 바로 희성의 편이라는 것. 이처럼 무진은 희성에게 새로운 정보를 쉴 새 없이 제공하며 박진감 넘치는 전개에 힘을 실었다. 이렇게 경찰보다 먼저 사진을 먼저 손에 넣어야 하는 ...

    스타엔 | 2020.08.07 14:17

웹문서

  •  

    ... 많이 남았다”며 “그래서 이 영화는 꼭 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대본을 보고 나서 .. 영화 '그날의 분위기' 제작보고회가 최근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열렸다. 이날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배우 유연석은 문채원의 반전 매력에 대해 “문채원을 처음 봤을 땐 굉장히 여성스럽고 말도 조근조근해 마냥 여성스러운지 알았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그런데 영화 촬영하면서 야한 대사와 노골적인 대사가 있.. 영화 '그날의 분위기' 제작보고회가 ...

    http://starn.hankyung.com/news/index.html?cate=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