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국립문화예술시설, '코로나19 휴관' 19일까지 연장

    문화체육관광부와 문화재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국립문화예술시설과 실내 문화재 관람시설 휴관 기간을 오는 19일까지 연장한다고 6일 밝혔다. 정부의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서다. 문체부는 소속 24개 박물관과 미술관, 도서관을 휴관한다. 국립중앙박물관, 지방박물관 13곳(경주·광주·전주·대구·부여·공주·...

    한국경제 | 2020.04.06 11:02 | 이미아

  • thumbnail
    [한경에세이] 사월

    ... 나중에 박 총장은 ‘의혈보다는 사월이 더 나은 이름’이라고 후회했다는 얘기다. 역사라는 것은, 어떤 점에서는 자전적인 것이라는 말이 있다. 나와 너의 이야기를 엄정한 기록으로 남기는 일은 그래서 중요하다. 문화재청은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의 차기 신청 대상으로 ‘4·19혁명기록물’과 ‘동학농민혁명기록물’을 선정해 우리 모두가 공유해야 할 두 역사의 뜻을 되새기려 한다. 식민지였던 ...

    한국경제 | 2020.04.05 18:29

  • thumbnail
    지병목 국립문화재연구소장

    문화재청은 1일 국립문화재연구소장에 지병목 국립고궁박물관장(사진)을 임명했다. 임기는 2년. 지 신임 소장은 성균관대 사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받은 뒤 1988년 문화재청 학예연구사가 됐다. 이후 프랑스 파리7대학에서 공부했고, 문화재청 발굴조사과장과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장, 국립나주문화재연구소장 등을 지냈다.

    한국경제 | 2020.04.01 18:00

전체 뉴스

  • thumbnail
    일제가 철거한 덕수궁 대한문 월대 복원한다

    설계 용역 착수해 내년까지 공사 마무리 일제강점기에 사라진 덕수궁 정문 대한문(大漢門) 앞 높임 마당인 월대(月臺)가 한 세기 만에 다시 만들어진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대한제국 황궁인 덕수궁 대한문 면모를 회복하기 위해 월대 재현 설계를 시작해 내년까지 축조 공사를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8일 밝혔다. 월대는 궁궐이나 묘단(廟壇)에 있는 주요 건축물에 설치하는 넓은 기단 형식의 대(臺)를 뜻한다. 국보인 종묘 정전(正殿)과 경복궁 근정전(勤政殿)에 ...

    한국경제 | 2020.04.08 09:37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막자" 국립문화예술시설 19일까지 휴관 연장

    국립고궁박물관·창경궁 온실 등 실내 문화재 관람시설도 휴관 문체부·문화재청,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시설 휴관 유지키로 문화체육관광부와 문화재청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동안 국립문화예술시설과 실내 문화재 관람시설의 휴관을 유지하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정부가 새로 설정한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인 4월19일까지 휴관을 연장한다. 해당 시설은 국립중앙박물관, 지방박물관 13곳(경...

    한국경제 | 2020.04.06 10:32 | YONHAP

  • thumbnail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개편…"검색기능 강화"

    문화재청은 지정문화재와 박물관 소장 유물 등 문화유산 콘텐츠 250만여 건을 제공하는 국가문화유산포털(heritage.go.kr)을 개편해 검색 기능을 강화했다고 6일 밝혔다. 첫 화면에서 문화재 통합 검색은 물론 문화재 종목별, 지역별, 조건 검색이 가능하도록 했다. 조건 검색에서는 문화재 명칭, 종목, 지정 번호, 지정 연도, 지역을 설정해 문화재를 찾는다. 또 검색하고자 하는 단어가 문화재 지정 명칭뿐만 아니라 설명문에 있어도 노출되도록 ...

    한국경제 | 2020.04.06 09:56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