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남북 국회회담 속도내는 여권… 野는 '시큰둥'

    ... 마련에 나서고 있다. 국회의장실은 내부적으로 실무절차를 진행할 태스크포스(TF)를 꾸리고 북한과 실무논의를 하기 위한 특사파견 등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을 다녀온 이 대표와 정 대표, 이정미 정의당 대표는 21일 문희상 국회의장과 만나 향후 남북 국회회담 추진 방향을 논의했다. 야당인 자유한국당은 남북 국회회담에 부정적이다. 한국당 핵심 관계자는 “상임위원장과 국회의장의 역할이나 급이 맞지 않는 데다 북한의 비핵화가 진전됐다고 보지...

    한국경제 | 2018.09.21 16:01 | 김우섭/배정철

  • 김병준 "당협위원장 일괄 사표 받겠다"… 인적청산 본격화 예고

    ... 총리 시절 영국 노동당을 예로 들어 설명했다. 그는 “정당은 결국 철학과 노선 변경을 분명히 함으로써 다시 일어나야 오래간다”며 “더불어민주당의 ‘김종인 비대위’가 잘랐던 문희상·이해찬·최재성 등은 다시 돌아왔다”고 꼬집었다. 김 위원장은 또 “한국당이 선거에서 이기든, 민주당이 이기든 선거를 백날 해도 언제나 국민이 패배자”라며 “정치인 중에 ...

    한국경제 | 2018.09.19 17:40 | 박종필

  • thumbnail
    이정미 "X맨 김동연…국민에 혼란 한국당에 기쁨 줘"

    ... 탄력근무제 기간 확대를 들고 나왔다. 기업의 민원창구를 넘어 이제 아예 X맨이 된 것 아닌가 의심될 지경"이라 말했다. 이 대표는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의 대정부질문·인사청문회 일정 연기요청에 대해 "문희상 국회의장이 방북에 동참하지 않겠다고 밝힌 만큼 국회 일정은 무리 없이 돌아갈 수 있다"면서 "일하면서 세비를 받자"고 반대 입장을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9.13 10:45

전체 뉴스

  • thumbnail
    여야 3당 대표 "北, 국회회담 검토하기로"… 문의장에 보고

    ... 교류 제안에 부정적 입장 아니었다" 정동영 "김정은도 긍정적 답변"…이정미 "내달 실무회담 하자" 평양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에 특별수행원 자격으로 동행했던 여야 3당 대표가 21일 문희상 국회의장을 예방해 방북 성과를 보고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민주평화당 정동영·정의당 이정미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문 의장을 만나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등을 상대로 한 남북국회회담 ...

    한국경제 | 2018.09.21 15:01 | YONHAP

  • thumbnail
    정동영 "北 고위관계자, 방북 안 한 보수야당에 유감 표시"

    ... 1차로 남북국회회담을 열어서 통일방안에 대한 공동연구를 시작하고, 국회 차원에서 교류협력 활성화를 충분히 논의할 수 있다고 제안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 대표는 또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도 문희상 국회의장이 남북국회회담을 요청하는 공식 서한을 받았다고 했다"며 "앞으로 개성에 있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협의하기로 했다"고 부연했다. 정 대표는 "과거 같으면 북에 가더라도 자유롭게 움직이는 것을 상상할 ...

    한국경제 | 2018.09.21 09:09 | YONHAP

  • thumbnail
    문의장 "남북정상회담 성과 고대… 연내 국회회담 희망"

    북측에 '우리의 소원은 통일!' 휘호와 친서 보내 "판문점선언 비준동의 직권상정 못해…국회 절차대로" 문희상 국회의장은 "남북정상회담에서 확실한 성과가 나오길 고대하고, 그 성과를 촉진하고 완성하는 일을 남북국회회담으로 마무리 지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문 의장은 17일(현지시간) 제4차 믹타(MIKTA) 국회의장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방문한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연합뉴스와 한 인터뷰를 ...

    한국경제 | 2018.09.18 06:45 | YONHAP